통합 검색

FEATURE MORE+

11 THINGS FOR 11

DAZZLING NIGHT

황금빛 액세서리로 길고 긴 가을밤을 밝혔다.

UpdatedOn November 13, 2018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351-340250-sample.jpg

톱니바퀴 모양의 골드 펜던트 목걸이 21만8천원 부스틱 서플라이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351-340251-sample.jpg

펜촉에 18K 샴페인 골드를 코팅한 만년필 가격미정 몽블랑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351-340252-sample.jpg

못에서 영감받은 단순하고 명쾌한 디자인의 18K 옐로 골드 반지 1백30만원대 까르띠에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351-340253-sample.jpg

고전적인 색 조합과 복고풍의 형태가 돋보이는 안경테 28만5천원 프로젝트 프로덕트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0/thumb/40351-340254-sample.jpg

검은색 가죽 스트랩과 옐로 골드 버클을 장식한 팔찌 가격미정 프레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1811/thumb/40351-342003-sample.jpg

1 보는 각도에 따라 브랜드 로고가 드러나는 선글라스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2 옐로 골드를 도금한 라이터 1백39만원 에스.티. 듀퐁 파리 제품.

3 브랜드를 상징하는 메두사 로고 반지 가격미정 베르사체 제품.

4 볼 펜던트와 체인 링크를 대담하게 사용한 목걸이 가격미정 티파니 제품. 

5 투박한 체인을 엮어 완성한 목걸이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6 다이얼과 베젤, 스트랩까지 골드로 빼곡히 채운 시계 25만7천원 스와치 제품.

 

시리즈 기사

시리즈 기사

 

COAT SEASON

다시 꺼낸 스웨터

LOOK AT ME

BLACK SILHOUETTE

THE TOTE BAG

CLOSE TO YOU

보이는 향

WHIPPED CREAM

CHECK POINT

LEATHER MAN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ASSISTANT 민관우
PHOTOGRAPHY 한준희

2018년 11월호

MOST POPULAR

  • 1
    다슈 X 차은우 Chapter 1
  • 2
    변요한이 믿는 것
  • 3
    RIP: 버질 아블로
  • 4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5
    BLACK IMPACT

RELATED STORIES

  • FEATURE

    NFT 시대에 우리는 어떻게 착취당하나

    NFT가 게이머를 ‘현질’로부터 자유롭게 해주리라 기대했다. NFT는 탈중앙화된 블록체인 생태계에서 통용될 화폐이자, 빛이었다. 하지만 이론과 현실은 다르다. 현재 출시된 NFT 게임들은 게이머를 자유롭게 하지 않는다. 오히려 게임에 더 단단히 종속시킨다. NFT 게임이 공격적이고 착취적이라는 목소리에 귀 기울일 필요가 있다.

  • FEATURE

    축구판 뜨는 해

    ‘메날두 시대’가 저물고 있다. 슬퍼하지 말자. 이제는 21세기 태생의 뉴 히어로 시대가 시작된다. ‘메호대전’ 이후 축구계를 이끌 2000년대생 선수들이다. 이미 전 세계가 주목하고 있다. 우리는 신성들의 플레이를 즐기기만 하면 된다.

  • FEATURE

    처음이라서요

    세상 모든 처음은 아름답다는 말을 연애에 대입해도 맞을까? 여덟 명의 청춘이 보내온 생애 가장 독특한 첫 만남에 대하여.

  • FEATURE

    왜 넷플릭스를 못 넘을까

    디즈니플러스 다음은 HBO맥스다. 국내 OTT 시장에 글로벌 기업들이 늘어나고 있다. 기존 영화 시장의 공룡 기업들이 참전했고, 애플과 같은 소프트웨어 공룡들도 OTT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이들이 넷플릭스를 위협하리라, 넘어서리란 예측이 많았지만 실상은 다르다. 그들은 넷플릭스를 넘어서기는커녕 위협조차 되지 못했다. 왜일까.

  • FEATURE

    쿨하지 못해 미안해

    젠지들이 꼰대스러워질 때는 언제일까. 설문조사를 통해 행동 양상을 세 항목으로 분류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다시, 앞으로

    김지원이 나른한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 FASHION

    Still Got The Blues

    찬란하도록 쓸쓸한 어느 오후에 마주한 얼굴.

  • REPORTS

    백윤식과 성동일

    어떤 화려한 수식을 붙여야 하나 고민하다, 결국 아무것도 필요 없다는 걸 깨달았다. 백윤식과 성동일. 이름 석 자만으로도 충분한 배우니까.

  • FASHION

    DELIVERY MEN

    타이를 질끈 동여맨 딜리버리 맨의 분주한 하루.

  • INTERVIEW

    민수

    이 사람들의 얼굴과 이름을 기억하자. 독특함으로 무장한 네 팀의 뮤지션과 세 명의 배우다. 올해 <아레나>가 주목할 신예들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