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11 THINGS FOR 11

CLOSE TO YOU

서늘한 계절을 위한 11가지 소재.

UpdatedOn November 12, 2018

  •  1  SUEDE

    스웨이드의 보드라운 표면을 입체적으로 표현한 패딩 조끼 49만7천원 맨온더분 제품.

  •  2  SHEARING

    시어링 퍼의 복슬복슬하고 풍성한 형태를 극대화한 코트 가격미정 닐 바렛 제품.

  •  3  BABY CASHMERE

    최상급 베이비 캐시미어를 사용한 부드러운 감촉의 집업 후디 가격미정 로로 피아나 제품.

  •  4  NYLON

    반들반들한 질감과 포근한 착용감의 나일론 패딩 재킷 가격미정 Z 제냐 제품.

  •  5  HERRINGBONE TWEED

    헤링본의 중후하고 클래식한 조직감을 살린 코트 가격미정 에르노 제품.

  •  6  CORDUROY

    코듀로이의 굵직한 골이 살아 있는 짙은 와인색 팬츠 6만9천원 H&M 제품.

  •  7  FLEECE

    가볍고 포근한 플리스 소재로 만든 목도리 4만5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  8  LEATHER

    가죽의 윤택한 표면과 절도 있는 멋을 담은 재킷 가격미정 보테가 베네타 제품.

  •  9  VELVET

    벨벳의 농염한 광택을 담은 드레스 슈즈 가격미정 토즈 제품.

  •  10  FLANNEL

    따뜻하고 부드러운 100% 유기농 순면 플란넬을 사용한 셔츠 15만9천원 파타고니아 제품.

 11  WOOL

울 소재가 주는 차분함과 포근함을 담은 팬츠 88만원대 생 로랑 제품.

시리즈 기사

시리즈 기사

 

COAT SEASON

다시 꺼낸 스웨터

LOOK AT ME

BLACK SILHOUETTE

THE TOTE BAG

DAZZLING NIGHT​

보이는 향

WHIPPED CREAM

CHECK POINT

LEATHER MAN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장군
PHOTOGRAPHY 한준희
ASSISTANT 민관우

2018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여름맞이 보디 케어
  • 2
    일러스트레이터 맥스 달튼
  • 3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이후 첫 국내 단독 인터뷰 미리보기
  • 4
    안보현과의 만남
  • 5
    온앤오프의 두 리더

RELATED STORIES

  • ARTICLE

    '해저 더 깊이' 나초 펠라에스 메야

    오로지 내 힘으로, 바다에 뛰어든다. 산소통도 없이 폐에 산소를 가득 담고 바다 깊은 곳으로 내려간다. 프리다이빙이다. 프리다이버들은 말한다. 잠수는 자유고, 우주의 신비를 체험하는 행위라고.

  • ARTICLE

    봉준호 감독, 아카데미 시상식 이후 첫 국내 단독 인터뷰 미리보기

    봉준호 감독이 직접 전하는 차기작 이야기.

  • ARTICLE

    몬스타엑스 민혁, ‘인간 장미’ 화보 미리보기

    “팬들은 내가 여기까지 오게 해준 존재⋯ 소중함 잊지 않아요.”

  • ARTICLE

    오혁, '완벽한 하이패션' 화보 미리보기

    예술적 화보란 이런 것, 오혁의 새 화보 공개

  • ARTICLE

    '해저 더 깊이' 마틴 자판타

    오로지 내 힘으로, 바다에 뛰어든다. 산소통도 없이 폐에 산소를 가득 담고 바다 깊은 곳으로 내려간다. 프리다이빙이다. 프리다이버들은 말한다. 잠수는 자유고, 우주의 신비를 체험하는 행위라고.

MORE FROM ARENA

  • FASHION

    UNCOMMON SUIT

    적막하고 낯선 땅, 생경하게 입은 수트.

  • CAR

    리얼 쇼퍼드리븐

    더 뉴 메르세데스-마이바흐 GLS에는 SUV의 유용함과 마이바흐의 호화로움이 공존한다.

  • FASHION

    WITH MY SUNGLASSESE

    렌즈를 통해 마주하는 일상과 일탈, 혼돈과 고요의 삶.

  • FILM

    아쿠아 디 파르마 x 찬열

  • FEATURE

    시청자의 일

    드라마 <조선구마사>가 폐지됐고, <설강화>의 촬영 중단 청원은 20만 명을 넘겼다. 어느 때보다 시청자의 힘은 세다. 다만 빠르고 뜨겁고 집단적인 이 시대에 조심해야 할 것은 후진 것과 존재해선 안 될 것을 구분하는 것. 어떤 이야기에 박수를 보내고 어떤 이야기에 등을 돌릴지, 그것은 전적으로 보는 이들의 몫인 동시에 책무이기도 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