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OOD

약식의 무한 변주

On February 04, 2016 1

예부터 정월 설 상, 대보름 상, 잔칫상 등에 빠지지 않았던 우리 전통음식 약식. 쫀득하고 차진 식감에 달콤한 맛이 매력적인 약식은 든든한 간식으로, 한 끼 식사로도 손색없다. 다양한 재료를 더해 알록달록한 색감과 재미있는 식감, 개성 있는 풍미를 살린 약식 레서피.

흑미약식

흑미약식

2hrs(쌀 불리는 시간 제외), 4인분
찹쌀과 찰흑미 2가지를 활용해 약식을 만들어 위아래 다른 색으로 재미를 더했다. 특히 찰흑미로 만든 흑미약식은 씹을수록 고소한 맛이 좋다.

재료 : 찹쌀 1½컵, 찰흑미 1컵, 말린 대추 10개, 껍질 깐 밤 5개, 건포도 2큰술, 잣·호박씨 1큰술씩
약식 양념 : 흑설탕 1컵, 간장·참기름 2큰술씩, 꿀 1큰술, 계핏가루·소금 약간씩
  • 1

    찹쌀과 찰흑미는 각각 깨끗이 씻고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 2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불린 찹쌀과 찰흑미를 섞이지 않게 담아 찐다. 찌는 중간에 나무 주걱으로 뒤적인 뒤 30~40분간 찐다.

  • 3

    밤은 한 입 크기로 3~4등분하고, 대추는 돌려 깎아 씨를 뺀 뒤 가늘게 채 썬다.

  • 4

    냄비에 대추 과육이 붙어 있는 대추씨를 넣고 반 정도 잠길 정도로 물을 부어 되직해질 때까지 조린 뒤 체에 걸러 대추고를 만든다.

  • 5

    볼에 밤, 채 썬 대추, 잣, 호박씨, 건포도와 함께 대추고, 약식 양념을 넣고 섞는다.

  • 6

    ⑤를 반으로 나누어 찐 찹쌀과 찰흑미에 각각 넣고 색이 배도록 섞는다.

  • 7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찹쌀과 찰흑미가 섞이지 않도록 넣어 30분간 더 찐 뒤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 8

    케이크 틀이나 사각 용기에 흑미약식과 찹쌀약식을 층으로 쌓아 한 김 식힌 뒤 썰어 완성한다.

Tip

2가지 색이 나는 쌀의 층이 생기게 각각 찌고 양념하는 것이 포인트. 큰 찜기에 면포를 각각 깔고 섞이지 않게 찌거나 두 개의 찜기에 나누어 찌는 것이 좋다. 약식을 굳힐 때는 과도하게 누르지 않아야 층이 도톰하게 잘 생긴다.

 

유자약식

유자약식

2hrs(쌀 불리는 시간 제외), 4인분
약식 양념에 유자청을 더하거나 기본 약식을 내놓을 때 유자청을 곁들여보자. 입안 가득 상큼한 맛과 향을 즐길 수 있다.

재료 : 찹쌀 1½컵, 껍질 깐 밤·말린 대추 5개씩, 잣 1큰술, 참기름·장식용 유자청 약간씩
약식 양념 : 유자청 ½컵, 참기름·백설탕 2작은술씩, 간장 ½작은술, 소금 ⅓작은술
  • 1

    찹쌀은 깨끗이 씻어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 2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불린 찹쌀을 넣어 중간에 고루 섞어가며 30~40분간 찐다.

  • 3

    밤은 3~4등분하고, 대추는 돌려 깎아 씨를 제거하고 곱게 채 썬다.

  • 4

    볼에 밤, 대추와 잣, 약식 양념을 넣고 고루 섞는다.

  • 5

    찐 찹쌀에 ④를 넣어 간이 배도록 섞은 뒤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30분간 찐 다음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 6

    완성된 약식을 한 김 식힌 뒤 작은 케이크 틀이나 원형 용기에 참기름을 바르고 담아 모양을 잡아 접시에 담고 유자청을 올려 낸다.

Tip

유자청 특유의 쌉쌀하면서 달콤한 맛이 매력적인 약식으로 유자청의 양은 기호에 따라 가감한다.

 

단호박약식

단호박약식

2hrs(쌀 불리는 시간 제외), 6인분
기본 약식에 부드러운 단호박크림을 곁들이면 달콤함과 영양이 배가된다. 단호박크림을 더해 쪄낸 약식을 원형 케이크 틀로 모양내고, 그 위에 단호박크림을 바르면 약식케이크가 된다.

재료 : 찹쌀 2컵, 말린 단호박 1컵, 단호박 ½통, 대추 10개, 호박씨·꿀 1큰술씩, 참기름 약간
약식 양념 : 황설탕 ½컵, 참기름 1큰술, 간장 2작은술, 계피가루 1작은술, 소금 ½작은술
  • 1

    찹쌀은 깨끗이 씻어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 2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불린 찹쌀을 넣어 중간에 고루 섞어가며 30~40분간 찐다.

  • 3

    단호박은 껍질과 씨를 제거하고 찜기에 넣어 찐다. 체에 내려 부드러운 단호박크림을 만든 다음 절반 분량만 꿀을 넣어 윤기 나게 조린다.

    단호박은 껍질과 씨를 제거하고 찜기에 넣어 찐다. 체에 내려 부드러운 단호박크림을 만든 다음 절반 분량만 꿀을 넣어 윤기 나게 조린다.

  • 4

    말린 단호박을 물에 불려 물기를 제거한 뒤 찐 찹쌀에 넣는다. 대추는 돌려 깎아 씨를 제거하고 곱게 채 썰어 찐 찹쌀에 넣고 고루 섞는다. 남겨둔 절반 분량의 단호박크림과 호박씨, 약식 양념을 모두 넣어 고루 섞는다.

  • 5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④를 얹어 30분간 찐 뒤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④를 얹어 30분간 찐 뒤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 6

    원형 무스 틀이나 원형 용기에 참기름을 바르고 완성된 약식을 넣은 다음 숟가락으로 꾹꾹 눌러 모양을 잡는다.

  • 7

    약식이 한 김 식으면 꿀과 함께 조린 단호박크림을 고루 바른 뒤 틀에서 뺀다.

    약식이 한 김 식으면 꿀과 함께 조린 단호박크림을 고루 바른 뒤 틀에서 뺀다.

Tip

단호박 색감을 살리기 위해 흑설탕 대신 황설탕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 처음 찹쌀을 찔 때 쌀이 고르게 익도록 중간에 뒤집어가며 익히는 것이 중요하다.

 

감말랭이약식

감말랭이약식

2hrs(쌀 불리는 시간 제외), 4인분
쫄깃한 감말랭이를 큼직하게 썰어 넣으면 식감이 다양해진다. 동글동글 한 입 크기로 빚으면 아이들의 영양 간식으로 좋고 겨울철 비타민 섭취에도 그만이다.

재료 : 찹쌀 2컵, 감말랭이 1컵, 껍질 깐 밤·말린 대추 5개씩, 잣·호박씨 1큰술씩
약식 양념 : 황설탕 ⅓~¼컵, 꿀 1큰술, 참기름 ½큰술, 간장 2작은술, 계핏가루·소금 약간씩
  • 1

    찹쌀은 깨끗이 씻어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 2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불린 찹쌀을 넣어 중간에 고루 섞어가며 30~40분간 찐다.

  • 3

    감말랭이와 밤은 한 입 크기로 자르고, 대추는 돌려 깎아 씨를 제거하고 곱게 채 썬다.

  • 4

    볼에 찐 찹쌀과 감말랭이, 밤, 대추, 잣, 호박씨, 약식 양념을 넣고 고루 섞는다.

  • 5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④를 올려 30분간 찐 뒤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 6

    완성된 약식을 한 김 식힌 뒤 한 입 크기로 동그랗게 만들어 완성한다.

Tip

감말랭이가 달기 때문에 기호에 따라 설탕의 양을 줄여서 만드는 것이 좋다. 너무 부드러운 감말랭이는 찌면서 터질 수 있으니 약간 질깃하게 굳은 것을 사용한다.

 

견과류약식

견과류약식

2hrs(쌀 불리는 시간 제외), 4인분
아몬드, 호두, 캐슈너트 등을 섞어 고소한 맛이 더해진 약식에 견과류정과를 더하면 오도독 씹히는 식감이 좋다. 약식과 견과류정과를 병에 층층이 담아내면 1인분식 세팅하기에 좋고 선물용으로도 손색없다.

재료 : 찹쌀 2컵, 견과류(아몬드, 호두, 캐슈너트, 피스타치오 등) ½컵, 껍질 깐 밤·말린 대추 5개씩, 건포도 2큰술
견과류정과 : 견과류(아몬드, 호두, 캐슈너트, 피스타치오 등) ½컵, 설탕 2큰술, 식용유 1큰술
약식 양념 : 황설탕 ⅓컵, 흑설탕 ¼컵, 꿀·간장·참기름 1큰술씩, 계핏가루·소금 약간씩, 물 ½컵
  • 1

    찹쌀은 깨끗이 씻어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찹쌀은 깨끗이 씻어 물에 담가 3~4시간 충분히 불린 뒤 체에 밭쳐 물기를 뺀다.

  • 2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불린 찹쌀을 넣어 중간에 고루 섞어가며 30~40분간 찐다.

  • 3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설탕을 녹인 뒤 정과를 만들 견과류를 넣고 설탕물을 고루 입힌다. 넓은 그릇에 옮겨 서로 붙지 않게 펼쳐 식혀 견과류정과를 만든다.

    달군 팬에 식용유를 두르고 설탕을 녹인 뒤 정과를 만들 견과류를 넣고 설탕물을 고루 입힌다. 넓은 그릇에 옮겨 서로 붙지 않게 펼쳐 식혀 견과류정과를 만든다.

  • 4

    나머지 견과류는 굵게 다지고 밤은 한 입 크기로 자른다. 대추는 돌려 깎아 씨를 제거하고 곱게 채 썬다.

  • 5

    볼에 찐 찹쌀과 견과류, 밤, 대추와 건포도, 약식 양념을 넣어 고루 섞는다.

    볼에 찐 찹쌀과 견과류, 밤, 대추와 건포도, 약식 양념을 넣어 고루 섞는다.

  • 6

    김이 오른 찜기에 젖은 면포를 깔고 ⑤를 올려 30분간 찐 뒤 약한 불로 줄여 10분간 뜸 들인다.

  • 7

    완성된 약식이 한 김 식으면 병이나 컵에 약식과 견과류정과를 층층이 담아낸다.

    완성된 약식이 한 김 식으면 병이나 컵에 약식과 견과류정과를 층층이 담아낸다.

예부터 정월 설 상, 대보름 상, 잔칫상 등에 빠지지 않았던 우리 전통음식 약식. 쫀득하고 차진 식감에 달콤한 맛이 매력적인 약식은 든든한 간식으로, 한 끼 식사로도 손색없다. 다양한 재료를 더해 알록달록한 색감과 재미있는 식감, 개성 있는 풍미를 살린 약식 레서피.

Credit Info

기획
김은희 기자
진행
은아(프리랜서)
요리
김영빈(수랏간)
어시스트
김은선, 이정화
사진
강태희
디자인
김보람

2016년 02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김은희 기자
진행
은아(프리랜서)
요리
김영빈(수랏간)
어시스트
김은선, 이정화
사진
강태희
디자인
김보람

1 Comment

chil**** 2016-03-01

약식좋아하는데 건강식약식 도전해보고싶네요. 감사합니다~^^

마지막 페이지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