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UIT IN FRIDAY

화려하게 수트를 즐기는 7가지 방식.

UpdatedOn April 19, 2019

 1  Shorts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86-sample.jpg

베이지색 트렌치코트 99만원 브룩스 브라더스, 빨간색 셔츠 14만9천원·남색 타이 21만9천원 모두 드레익스, 흰색 쇼츠 가격미정 에르메스, 가죽 벨트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갈색 토트백 4백65만원·검은색 로고 양말 16만원·샌들 99만원 모두 펜디 제품.

쿨비즈 룩의 상징인 반바지는 단정하게 입는다. 무늬가 요란하지 않은 얌전한 색감으로, 상의는 포멀하게.

 

 2  Relax Tailoring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87-sample.jpg

갈색 수트·로고 스니커즈 모두 가격미정 디올 맨, 흰색 셔츠 가격미정 브루넬로 쿠치넬리, 타이 가격미정 폴 스미스, 선글라스 28만원 젠틀몬스터, 가죽 백팩 2백48만원 보테가 베네타 제품.

유연한 실루엣의 수트는 이번 시즌 눈에 띄는 트렌드 중 하나. 부드럽게 몸을 감싸는 수트는 단정한 스니커즈로 마무리한다.

 

 3  Ivy League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88-sample.jpg

체크 재킷 89만9천원·럭비 티셔츠 16만9천원·데님 셔츠 14만9천원·타이 15만9천원 모두 폴로 랄프 로렌, 크림색 팬츠 22만8천원 YMC by 블루스맨, 흰색 버킷 해트·벨트 모두 에디터 소장품.

격식을 갖춘 스포츠 재킷에 캐주얼한 럭비 티셔츠를 입고 머리에 버킷 해트를 얹으면 아이비리그 수트 룩이 완성된다.
타이와 셔츠를 단정하게 매치하면 주말 출근 룩으로도 손색없다.

 

  Hawaiian Shirts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89-sample.jpg

감색 수트 1백49만원 브룩스 브라더스, 하늘색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아크네 스튜디오, 시계 9만3천원 프리스타일 by 맨케이브, 새들백 가격미정 디올 맨, 러닝화 14만9천원 아식스 타이거, 목걸이 모델 소장품.

하얀 셔츠 대신 하와이안 셔츠를 더하면 여행지 룩 느낌이 난다. 이왕이면 넓은 셔츠 칼라를 과감하게 빼내어 방탕하게!

 

 5  Neon Color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90-sample.jpg

분홍색 수트 재킷·체크 팬츠 모두 가격미정 폴 스미스, 빨간색 터틀넥 니트·하늘색 폴로 셔츠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선글라스 28만원 젠틀몬스터 제품.

틀에 박힌 수트가 지겹다면 어쩌다 한 번은 과감한 색상으로, 색 조합 따위 무시하고 팝 컬러들을 마구 뒤섞는 방법으로.

 

 6  Denim Pants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91-sample.jpg

싱글 버튼 재킷 가격미정 에르메네질도 제냐 꾸뛰르, 깅엄 체크 셔츠 17만9천원 라코스테, 노란색 타이 12만9천원·벨트 29만원 모두 브룩스 브라더스, 데님 팬츠 79만원 발렌티노, 하금테 안경 39만5천원 백산안경, 갈색 가죽 시계 2백30만원대 프레드릭 콘스탄트,갈색 윙팁 슈즈 1백14만원 알든 by 유니페어 제품.

데님은 어떠한 스타일과도 궁합이 좋은 마법과도 같은 옷. 말끔한 수트 재킷에 데님 팬츠 밑단을 한 번 접는다. 포멀한 타이와 신발을 매치해 자칫 너무 가벼울 수 있는 차림의 밸런스를 맞춘다.

 

 7  Over Shoulder

/upload/arena/article/201904/thumb/41761-363992-sample.jpg

오버숄더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우영미, 카키색 니트 79만원·흰색 티셔츠 37만원 모두 보테가 베네타, 갈색 뿔테 안경 38만원 백산안경, 곰돌이 모양 목걸이 67만원대 엠부쉬 by 미스터포터, 스니커즈 가격미정 나이키, 책상 위에 놓인 파우치 가격미정 루이 비통, 청소 도구 2만5천원 스마트 by 맨케이브 제품.

품이 낙낙한 오버숄더 수트는 1970년대 영화에 등장하는 남자처럼 느슨하게 입는다. 고루해 보이지 않으려면 셔츠보다 니트가 낫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이우정
MODEL 전준영
HAIR&MAKE-UP 이담은
ASSISTANT 김보람

2019년 04월호

MOST POPULAR

  • 1
    山水景石 산수경석
  • 2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 3
    크리스토퍼 놀런의 시계들
  • 4
    화성 스마트시티
  • 5
    신용산으로 오세요

RELATED STORIES

  • FASHION

    정경호 'IN THE ROOM' 미리보기

    정경호, 세련된 영화 같은 화보 공개. 정경호가 모노 드라마를 찍는다면?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MORE FROM ARENA

  • FASHION

    가을 향수

    가을의 감각을 일깨우는 느긋하고 풍성한 향.

  • CAR

    어쩌면 음악 같은

    볼보의 새로운 S90은 속주를 시작할 준비를 마쳤다. 막이 오르기만을 기다린다.

  • CAR

    헤리티지는 지금

    럭셔리 세단 CT5는 캐딜락의 유산과 미래를 잇는 교두보를 자처한다.

  • FEATURE

    SF 문학의 새물결

    한국 SF 문학에 새로운 이름들이 속속 등장했다. 모두가 디스토피아를 점치는 시대에 이들의 등장은 빛났고, 사람들은 기다려왔다는 듯 책장을 빠르게 넘겼다. 김초엽, 심너울, 천선란, 황모과, 신인 SF 작가 4인을 비대면으로 만나 그들이 생각하는 동시대의 SF 문학, AI 소설가와의 대결, 흥미로운 과학 기술, 인류에게 닥칠 근미래에 대한 상상까지 물었다.

  • SPACE

    중국 Net City

    새로운 도시가 생긴다. 스마트시티로 명명되는 이 도시들은 자원을 최소한으로 사용한다. 자연환경과 어우러지고, 에너지와 식량을 자급자족하며, 지속가능성을 화두로 삼는다. 그리고 여기에 자율주행이나 주민의 네트워크, 공동체, 민주주의 같은 개념을 이식한다. 기사에서는 세계적으로 주목받는 스마트시티들을 소개한다. 나아가 이 도시를 설계한 건축가들과 스마트시티의 기능과 역할, 그리고 주민의 삶을 어떻게 바꿀 것인지를 물었다. 건축가들이 답하는 미래 도시의 조건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