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CULTURE

CULTURE

스타가 추천하는 넷플릭스 드라마

On October 22, 2021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47-468948-sample.jpg

가수·배우 아이유
<빌어먹을 세상 따위>

진짜 아버지를 찾아 길을 떠나는 소녀와 소녀를 따라나서는 사이코패스 소년의 이야기. 가수 아이유는 “파격적인 장면에서도 거부감이 들지 않게 하는 연출력이 돋보이는 작품”이라고 선택 이유를 설명했다.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47-468947-sample.jpg

배우 송강
<에밀리, 파리에 가다>

미국인 ‘에밀리’가 로맨틱한 파리의 명품 마케팅 회사로 가게 되면서 벌어지는 에피소드를 그린 작품. 배우 송강은 “캐릭터들이 매력 있고, 멋있는 풍경이 많이 나온다. 지금 여행을 못 가니까 대리 만족으로 봐도 좋을 것”이라고 말했다.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47-468950-sample.jpg

배우 공효진
<오렌지 이즈 더 뉴 블랙>

상류층 뉴요커 ‘파이퍼’가 과거의 범죄에 발목을 잡혀 교도소에 수감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여성 수감자들의 과거와 그들의 관계를 치밀하게 그려 공감과 연민을 자아낸다.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47-468949-sample.jpg

배우 주지훈
<원 데이 앳 어 타임>

시청자를 웃기고 울리는 사랑스러운 시트콤이다. 두 자녀를 둔 쿠바계 열혈 싱글맘 ‘페넬로페’의 일상을 중심으로 펼쳐지는 시트콤이다. 1970년대 미국에서 큰 인기를 끌었던 동명의 시트콤을 리메이크했다.

CREDIT INFO

에디터
김지은
사진
넷플릭스 제공
2021년 10월호

2021년 10월호

에디터
김지은
사진
넷플릭스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