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주목해야 할 새로운 시계

지금 주목해야 할 새로운 얼굴 6.

UpdatedOn September 08, 2020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47-sample.jpg

JAEGERLECOULTRE

균형 잡힌 다이얼의 정수를 보여주는 시계다. 다이얼 상부에 요일과 월을 표시하고 하부에는 문페이즈 기능을 넣었다. 은은한 로즈 골드 케이스에 빨간색 팁으로 포인트를 줘 날짜를 한눈에 알려준다. 15일과 16일 사이를 한 번에 이동하는 점핑 데이트 기능도 갖췄다. 마스터 컨트롤 캘린더 40mm 예거 르쿨트르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48-sample.jpg

IWC

영롱하고 매력적이다. 버건디 다이얼과 실버 핸즈의 조합도 신선하다. 6시와 12시 방향에 서브 다이얼을 배치해 황금비를 이뤘다. 지름 41mm 사이즈, 돔형 사파이어 글라스, 자사 무브먼트 ‘69355 칼리버’를 탑재해 46시간 파워 리저브를 제공한다. 포르투기저 크로노그래프 IWC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49-sample.jpg

BREITLING

강렬한 첫인상이다. 독특한 코퍼 컬러 다이얼과 대비되는 블랙 서브 다이얼을 넣어 고급스러움을 더했다. 시원한 42mm 사이즈, 시선 강탈 빨간색 크로노그래프 초침도 보기 좋다. 간편한 조작이 가능한 라이더 탭 회전 베젤을 적용했다. 새로운 롤 브레이슬릿도 멋스럽다. 크로노맷 B01 42 브라이틀링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50-sample.jpg

TAG HEUER

블랙 다이얼 곳곳에 로즈 골드를 적용해 우아하고 스포티한 느낌을 준다. 대담한 44mm 케이스에도 편안한 착용감은 짧아진 러그 투 러그 덕분이다. 자사 무브먼트를 탑재해 80시간 파워 리저브를 자랑한다. 악어가죽 스트랩의 구성도 잘 어울린다. 태그호이어 까레라 스포츠 크로노그래프 태그호이어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51-sample.jpg

MONTBLANC

동글한 43mm 케이스와 양파 모양의 크라운이 앙증맞다. 시원한 블루 다이얼 안에 낮과 밤을 구분하는 회전 디스크를 탑재했다. 월드 타임 기능을 통해 24개 도시의 시간을 한눈에 확인할 수 있다. 8시 방향 푸셔 버튼 하나로 간편한 시간 설정도 가능하다. 몽블랑 스타 레거시 오르비스 테라룸 몽블랑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71-427052-sample.jpg

LONGINES

매트한 녹색 다이얼로 개성 짙은 얼굴을 완성했다. 큼직한 아라비아숫자 인덱스로 포인트를 주어 가독성을 높였다. 고급스러운 단방향 세라믹 베젤, 스크루 방식의 크라운은 완벽한 300m 방수를 지원한다. 부드러운 그린 러버 스트랩, 64시간 파워 리저브를 제공한다. 하이드로 콘퀘스트 그린 론진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PHOTOGRAPHY 박원태

2020년 09월호

MOST POPULAR

  • 1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2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3
    올해는 꼭
  • 4
    호랑이 기운
  • 5
    제주를 품은 숙소 세 곳

RELATED STORIES

  • WATCH

    AFTERGLOW

    해가 져도 형형한 존재감을 발휘하는 골드 그리고 야광 시계.

  • WATCH

    요즘 시계 콜라보

    손목이 즐거워질 협업 3

  • WATCH

    파샤 워치를 향한 찬사

    시간을 초월한 시계의 전설, 까르띠에 파샤 워치. 남녀 불문하고 성공하는 이들의 아이코닉한 워치로서 위상을 공고히 한 이 시계를 찬양한다.

  • WATCH

    최초라 불리는 시계들

    최초라 일컬어지는 시계들.

  • WATCH

    BLACK IMPACT

    새카만 겨울밤을 닮은 올 블랙 워치 6.

MORE FROM ARENA

  • DESIGN

    DRIVING TO THE UNIVERSE

    자동차를 타고 우주 여행을 꿈꾸다.

  • LIFE

    가장 동시대적 다도

    전통 다도에 색다른 방식으로 다가가는 실험적 공간이 생겼다.

  • AGENDA

    Guy's Recipe

    모델이자 배우인 손민호가 지난달에 이어 <아레나>의 에디터 역할을 또 한 번 수행했다. 이번엔 그의 치킨 가게 ‘손손치킨’으로 우리를 초대했다. 누군가에게 음식을 대접하려면 이렇게.

  • INTERVIEW

    이토록 뜨거운 피오

    다 해내고 싶다. 피오는 소년처럼 철들지 않은 순수한 마음으로 미래를 기다리고 있다.

  • FASHION

    WILD BLACK

    블랙 룩과 볼륨감 있는 액세서리의 조합으로 새로운 남성성을 표출한 배우 구자성.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