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디지털 패션위크

디지털 패션쇼라는 새로운 현상과 가까워져야 할 때, 한창 진행 중인 디지털 패션위크 기간에 특히 눈에 띈 네 개의 브랜드를 소개한다.

UpdatedOn July 28, 2020

3 / 10

 

PRADA

지난 7월 14일 한국 시간으로 밤 9시, 프라다는 인스타그램과 페이스북,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남성 2021 S/S 컬렉션과 여성 리조트 컬렉션을 선보였다. ‘멀티플 뷰 SS21’은 다섯 개의 챕터, 다섯 가지 시선으로 프라다의 새 시즌에 접근했다. 윌리 반데페르, 유르겐 텔러, 조아나 피오트로프스카, 마틴 심스, 터렌스 낸시 다섯 아티스트가 표현한 독창적인 패션 필름과 이미지는 기시감이 들 만큼 가장 익숙한 프라다를 보여주기도, 여지껏 몰랐던 프라다의 새로운 면을 보여주기도 한다. ‘멀티플 뷰 SS21’은 디지털 패션쇼로 시작된 프로젝트지만 지금 진행 중인 여타 디지털 패션위크와도 분명 다른 결을 보여준다.

3 / 10

 

LOEWE

로에베는 ‘언택트’ 시대에 걸맞게 마네킹과 컬렉션 의상뿐인 디지털 프레젠테이션을 선보였다. 28개 착장으로 완성한 이번 컬렉션은 그 어느 시즌보다 경지에 이른 로에베의 가죽 공예 기술이 돋보인다. 특히 손으로 탄탄하게 짠 라피아 톱은 무한한 행복을 표현했다. 이외에도 니트를 늘어뜨려 만든 유려한 곡선과 선의 변화, 벌룬 백과 낙하산 트렌치코트의 독특한 형태도 눈길을 끈다. 사진으로 감상하기에도 추상적인 요소들이 가득한 데다 조형적인 컬렉션이 인상적이다. 단 한 가지 아쉬운 점이라면 아직 온라인을 통해서만 만나볼 수 있다는 것.

3 / 10

 

Y/PROJECT

와이 프로젝트는 디지털 컬렉션을 통해 2021 S/S 남성 컬렉션과 여성 프리 컬렉션을 공개했다. 글렌 마틴은 이와 함께 와이 프로젝트의 첫 번째 지속가능한 라인인 에버그린 컬렉션을 발표했다. 에버그린 라인은 2017 봄·여름 시즌부터 2020 가을·겨울 시즌까지의 아카이브 중 컷아웃 디테일 팬츠와 팝업 재킷, 독보적인 실루엣의 데님 팬츠 등 16가지 아이코닉한 피스들을 유기농 면과 리사이클 소재로 재탄생시킨 친환경 컬렉션이다. 또한 올가을부터 에버그린 라인을 비롯한 메인 컬렉션까지 만나볼 수 있는 이커머스 플랫폼으로 확장할 것이라는 소식까지 전했다.

3 / 10

 

GMBH

GMBH 역시 코로나 시대를 맞아 쇼 대신 디지털 패션위크를 활용했다. <리추얼 오브 레지스탕스>라는 이름으로 공개된 룩북과 두 개의 실험적인 영상으로 런웨이를 대체했다. 두 번째 영상인 ‘북쪽으로 이주의 계절’은 아티스트 라스 로만이 촬영했고 운동가이자 건축가인 에디 에스메일이 참여했다. 이 영상은 이민자이면서 성소수자인 에디 에스메일의 실제 이야기를 바탕으로 제작해 복합적으로 혼재하는 차별에 저항하는 메시지를 담았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2020년 08월호

MOST POPULAR

  • 1
    몬스타엑스 민혁, ‘인간 장미’ 화보 미리보기
  • 2
    곧 여름
  • 3
    온앤오프의 두 리더
  • 4
    여름에 대하여
  • 5
    <펜트하우스 3> 김영대, ‘청량시크’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여름맞이 보디 케어

    청량하고 쾌적한 여름맞이를 위한 보디 케어 백서.

  • FASHION

    ON THE BEACH

    워터 액티비티, 여행, 일상에서 소화할 수 있는 레저룩

  • FASHION

    THE MASK MAN

    마스크를 쓰고 테마파크에 홀연히 나타난 사내.

  • FASHION

    TENSION UP!

    물놀이부터, 여행, 데일리 룩과의 스타일링이 가능한 디스커버리 썸머 아이템

  • FASHION

    주목할 다섯 브랜드

    지금부터 소개하는 디자이너들은 이스라엘, 나이지리아, 남아프리카공화국, 카리브해 연안 등에 뿌리를 두고 활동한다. 이들은 각 지역의 문화와 성격, 지리적 특징을 기반으로 브랜드를 전개하기에 남다른 독특함을 보인다. 이미 런던과 파리 등에서 주목받고 있고, 앞으로 성장 가능성이 농후한 다섯 브랜드를 만났다.

MORE FROM ARENA

  • FILM

    '펜트하우스' 하은별 VS 배우 최예빈, 실제 성격은?

  • CAR

    기아가 만들었어

    기아가 주목할 아이콘을 잇따라 출시했다. 대형 세단 K8과 전기 SUV EV6다.

  • LIFE

    자연은 마음도 표정도 없이 아름답고

    끝없이 매혹된다. 돌과 꽃, 산과 물. 자연물에서 출발한 네 개의 전시.

  • FILM

    53세 김홍남이 부르는 도지 코인 상승 노래

  • FASHION

    10가지 헤어 스타일 포트레이트

    자신만의 헤어스타일을 완성한 10인의 포트레이트.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