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OUR YOUNG DAYS

서툴고 정처 없는, 그래서 더 반짝이는 우리의 젊음.

UpdatedOn June 12, 2020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4-sample.jpg

(왼쪽부터) 데님 재킷·셔츠·티셔츠·벨트·스트로 해트·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데님 팬츠 22만9천원 캘빈클라인 진 제품. 트렌치코트·슬리브리스 톱·데님 쇼츠·벨트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네크리스·이어커프 모두 모델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3-sample.jpg

데님 베스트·가죽 팬츠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202-sample.jpg

티셔츠·선글라스·이어링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네크리스 에디터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201-sample.jpg

재킷·셔츠·데님 팬츠·벨트·슈즈 모두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시계 에디터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200-sample.jpg

가죽 베스트·팬츠 가격미정 챈스챈스, 이어커프 가격미정 우영미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9-sample.jpg

데님 셔츠·데님 팬츠·스니커즈·브레이슬릿 모두 가격미정 루이 비통, 슬리브리스 톱 에디터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8-sample.jpg

블루종 2백15만원·데님 팬츠 94만원·벨트 63만원 모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7-sample.jpg

데님 셔츠·네크리스·브레이슬릿 모두 가격미정 루이 비통, 슬리브리스 톱 에디터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5-sample.jpg

(위부터) 데님 베스트·라이터 케이스 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제품. 데님 재킷·셔츠·스트로 해트·링 모두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6-sample.jpg

베스트 가격미정 오디너리 피플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5-sample.jpg

데님 재킷 99만원 오프화이트, 슬리브리스 톱 가격미정 셀린느, 로고 펜던트 네크리스 가격미정 디올 맨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4-sample.jpg

(왼쪽부터) 재킷·슬리브리스 톱·스카프·데님 팬츠 모두 가격미정 셀린느 제품. 실크 셔츠 69만8천원·데님 쇼츠 35만5천원 모두 김서룡, 슬리브리스 톱·벨트·네크리스 모두 에디터 소장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3-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2-sample.jpg

(왼쪽부터) 니트 베스트 1백18만원·셔츠 72만원·코듀로이 팬츠 1백59만원·로퍼 1백20만원 모두 구찌 제품. 야자수 프린트 셔츠·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우영미, 가죽 팬츠 가격미정 코치 1941, 플립플롭 가격미정 하바이아나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1-sample.jpg

데님 재킷 2백53만원·셔츠 72만원 모두 구찌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90-sample.jpg

반소매 셔츠·셔츠·네크리스 모두 가격미정 우영미, 데님 쇼츠 14만9천원 캘빈클라인 진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9-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8-sample.jpg

꽃무늬 코트 2백15만원·실크 셔츠 69만8천원·데님 쇼츠 35만5천원 모두 김서룡, 플립플롭 가격미정 하바이아나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6-sample.jpg

슬리브리스 티셔츠 가격미정 아크네 스튜디오, 메탈릭 데님 팬츠 가격미정 오디너리 피플, 크로스백 가격미정 메종 마르지엘라, 마스크 12만원 오프화이트, 브레이슬릿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링 가격미정 톰 우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6/thumb/45228-416187-sample.jpg

가죽 재킷·팬츠 모두 가격미정 발렌티노, 스니커즈 가격미정 셀린느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레스
STYLING 윤웅희
MODEL 박진영, 안재형, 정용수
HAIR & MAKE-UP 이소연
ASSISTANT 손형명

2020년 06월호

MOST POPULAR

  • 1
    빈지노 '시간은 제멋대로 흐르고' 미리보기
  • 2
    영감을 찾아서: 감독 김보라
  • 3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4
    MOMENT CAPTURE
  • 5
    시간은 제멋대로 흐르고

RELATED STORIES

  • FASHION

    SAVE THE ENVIRONMENT

    지속가능성을 실천하는 패션 브랜드는 많다. 그들은 환경을 보호하는 제품과 캠페인을 만들며 지속 가능한 삶을 위해 노력한다. 그 중 ‘세이브 더 덕(SAVE THE DUCK)’은 자체 개발한 소재와 재활용 제품은 물론 우리의 생활 습관과 옷을 대하는 태도까지 고려하며 친환경적인 태도를 전개한다. 그리고 그 중심에는 CEO 니콜라스 바르지(Nicholas Bargi)가 있다.

  • FASHION

    NEW VINTAGE

    각기 다른 영역에서 자신만의 길을 묵묵히 걸어가고 있는 세 남자를 만났다. 한 명은 그림을 그리고, 한 명은 요리를 하고, 나머지 한 명은 옷을 만든다. 이들과 함께 나눈 청바지에 대한 이야기.

  • FASHION

    우아한데 편안해

    우아하고 편안한 ‘심플리시티’ 미학을 담은 ‘Uniqlo U’의 2020 F/W 컬렉션이 공개됐다.

  • FASHION

    MOMENT CAPTURE

    찰나의 순간에 포착한 신발들.

  • FASHION

    가을 향수

    가을의 감각을 일깨우는 느긋하고 풍성한 향.

MORE FROM ARENA

  • CAR

    저 바다를 향해

    마세라티는 시대를 따른다. 2020년식 콰트로포르테는 여전히 아름답지만, 시대에 맞춰 변화를 시도했다.

  • FEATURE

    트럼프 대 바이든, 차악은?

  • FILM

    폭스바겐 x 이희성

  • FEATURE

    하지 말라고 했잖아

    왕따, 음주운전, 폭행. 유명인들의 이른바 ‘갑질’ 행렬이 이어지고 있다. 다양한 스펙트럼으로 존경받던 인물까지 명예가 실추될 판이며 무대 위 사랑받던 모습도 이제는 영영 볼 수 없게 됐다. 하지 말라는 짓을 왜 할까? 하지 말라며 직접 말을 하진 않았지만 암묵적으로 금지된 행위 아닌가. 아기가 엄지손가락 빨듯 본능적인 행위로 치부해야 할까. 손가락을 빠는 이유도 심리적 원인 때문인데, 갑질하는 그들에게도 그러한 원인이 있을까.

  • FEATURE

    에릭&조안나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