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벨루티의 새 운동화

벨루티가 봄과 여름을 기다리며 만든 운동화.

UpdatedOn April 02, 2020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5-408298-sample.jpg

갑피 전면을 스터드로 장식한 스터드 스텔라 스니커즈 가격미정 벨루티 제품.

크리스 반 아쉐가 선보인 벨루티의 2020 봄/여름 컬렉션은 어떤 색이든 잡음 없는 선명함으로 표현했다. 완연히 화사한 런웨이에 등장한 갈색 가죽 소재 옷과 가방, 신발은 묵직하게, 여전히 벨루티다운 균형을 만들어냈다. 유약 칠한 목재 같은 브라운 파티나 가죽은 전통적인 스크리토 패턴을 새기거나, 작고 납작한 네일 헤드 스터드로 장식했다. 스터드 스텔라 스니커즈에서도, 가죽 수트와 범백, 구두에서도 드러나는 이 총총한 스터드 디테일은 결을 형성한다. 불쑥불쑥 튀는 금속적인 스터드가 아니라 직선적인 아웃솔 모양과도 조화롭다. 단정하게 각진 아웃솔은 다이아몬드 커팅에서 영감받았다. 둔탁하고 과감하기만 한 스니커즈들이 차고 넘치다 보니 기본을 지킨 힘 있는 형태가 유독 눈에 들어오는 건 봄이 오는 것처럼 당연하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최승혁

2020년 04월호

MOST POPULAR

  • 1
    DAILY CLASSIC
  • 2
    MOMENT WITH MINO
  • 3
    선호의 두식
  • 4
    육준서의 스펙트럼
  • 5
    시승논객

RELATED STORIES

  • FASHION

    WARM ON A COLD DAY

    코끝 시린 계절을 위한 안온하고 포근한 머플러 6.

  • FASHION

    PUMP UP

    듀베티카의 상식적이고 경쾌한 철학이 담긴 다운 점퍼.

  • FASHION

    LIVE ON SEOUL

    서울의 과거와 현재 그리고 미래를 담아낸 2022 S/S 서울패션위크.

  • FASHION

    BULK UP

    도시와 아웃도어를 아우르는 2 몽클레르 1951 컬렉션 속 의외의 발견.

  • FASHION

    A TIME IN COAT

    무심하고 뚜렷한 코트의 장면들.

MORE FROM ARENA

  • INTERVIEW

    더 보이즈의 세 소년

    지지 않는 태양처럼 뜨겁고 선명한 더보이즈의 현재, 주연, 선우와 보낸 한낮.

  • REPORTS

    삼인삼색

    세 남자가 시승한 이달의 주목할 차 셋.

  • INTERVIEW

    고요한 송강

    송강은 혼자인 게 좋다. 자신을 더 알고 싶다. 작품을 하나씩 만날 때마다 한 뼘씩 성장하는 젊은 배우. 그 안에서 강은 고요히 흐른다.

  • CAR

    사막과 자유

    호주는 국토 대부분이 사막이다. 사막 아니면 바다. 호주 사람들은 모두 해안에 모여 살지만, 종종 모험심 강한 호주인들은 오프로더를 끌고 호주 중심부를 횡단한다. 최근 호주 중부 지역을 여행한 샤드 도너휴(@shad_donaghue) 에게 여행 후기를 물었다.

  • FASHION

    여름이니까 Ⅰ

    오밀조밀한 주름 사이로 공기층이 형성돼 시원한 시어서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