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WATCH MORE+

싱그러운 초록 시계

봄처럼 싱그러운 그린 다이얼 워치 8.

UpdatedOn April 01, 2020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44-sample.jpg
ROLEX
색다른 오이스터 퍼페추얼을 찾고 있다면 이 시계를 눈여겨볼 것. 
오묘한 색감의 올리브색 다이얼이 스틸 시계에 생동감을 부여한다. 
COSC 크로노미터 인증 무브먼트 3130을 탑재해 시간을 더욱 정밀하게 측정하는 것도 장점이다. 
오이스터 퍼페추얼 34 가격미정 롤렉스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50-sample.jpg
HUBLOT
42mm 티타늄 케이스와 짙은 올리브색 선레이 다이얼, 초록색 악어가죽을 얹은 러버 스트랩으로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냈다. 
인하우스 무브먼트 HUB1143 칼리버를 탑재하고, 3시 방향에는 작은 날짜창을 배치했다. 
클래식 퓨전 티타늄 그린 2천5백만원대 위블로 제품.
3 / 10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46-sample.jpg
IWC
선명한 초록색 다이얼이 눈길을 끄는 모델. 
인하우스 크로노그래프 칼리버 79320을 탑재하고, 자기장으로부터 무브먼트를 보호하는 내부 연철 케이스도 적용했다. 
1천 개 리미티드 에디션. 파일럿 워치 크로노그래프 레이싱 그린 에디션 7백50만원 IWC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47-sample.jpg
MONTBLANC
프로페셔널 미네르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시계. 
40mm 브론즈 케이스와 카키 그린 다이얼, 철길 형태의 미닛 트랙과 커시드럴 핸즈, 오리지널 몽블랑 로고가 복고적인 분위기를 자아낸다. 
몽블랑 1858 오토매틱 리미티드 에디션 3백80만원대 몽블랑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51-sample.jpg
BREITLING
벤틀리와 브라이틀링이 손잡고 만든 시계. 
세련된 초록색 다이얼과 12시 방향에 배치한 벤틀리 아플리케 로고, 플랜지에 새긴 태키미터 스케일이 특징이다. 
프리미에르 B01 크로노그래프 42 벤틀리 브리티시 레이싱 그린 각각 1천만원대 모두 브라이틀링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48-sample.jpg
PIAGET
작년 출시된 폴로 그린 다이얼의 스틸 브레이슬릿 버전. 
피아제가 자체 제작한 셀프 와인딩 무브먼트 1110P 칼리버를 탑재하고, 전 세계 딱 8백88개만 한정 생산해 특별함까지 더했다. 
2020년 6월 출시 예정. 폴로 그린 다이얼 가격미정 피아제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3/thumb/44591-408243-sample.jpg
GLASHÜTTE ORIGINAL
독특한 질감의 그린 데그라데 다이얼과 매끈한 42mm 스틸 케이스가 극적인 대비를 이룬다. 
창의적인 디자인의 아라비아 숫자 인덱스와 6시 방향의 큼지막한 날짜창 또한 놓칠 수 없는 매력 포인트. 
식스티즈 파노라마 데이트 1천70만원대 글라슈테 오리지날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윤웅희
PHOTOGRAPHY 박재용

2020년 04월호

MOST POPULAR

  • 1
    FUTURE - chapter3. IoB
  • 2
    MZ에 대한 진실과 오해
  • 3
    SPA THERAPHY
  • 4
    스타트업? 이것만 조심해!
  • 5
    구두의 기품

RELATED STORIES

  • WATCH

    IN-GAME

    무엇이 게임이고 무엇이 현실일까. 해밀턴이 선보인 ‘파 크라이® 6 리미티드 에디션’.

  • WATCH

    슬기로운 시계 생활

    서울에서 꼭 가봐야 할 시계 편집매장 세 곳.

  • WATCH

    커피와 시계

    커피 한잔 할래요?

  • WATCH

    VERY BEST

    해안의 매력을 담고 있으면서, 도시와도 완벽하게 어울리는 ‘씨마스터 아쿠아 테라 스몰 세컨즈’ 컬렉션.

  • WATCH

    THE TIME KEEPER

    말도 많고, 탈도 많았던 2020 도쿄 올림픽이 막을 내렸다. 오메가는 이번 올림픽 역시 공식 타임키퍼로서의 역할을 훌륭히 소화하며 환희의 순간을 함께했다. 이번 여름 올림픽과 함께한 오메가의 활약상.

MORE FROM ARENA

  • REPORTS

    Editor's Photo Essay

    <아레나> 에디터들은 지난 5월 초 꿀 같은 연휴를 보냈다. 그냥 넘기기 못내 아쉬워 연휴 직전 에디터들에게 일회용 필름 카메라를 하나씩 쥐어줬고, 이내 사진이 나왔다.

  • REPORTS

    진희야, 밥 먹자

    <식샤를 합시다 3 : 비긴즈>에 출연하며 먹방계의 새로운 요정으로 변신한 백진희를 점심 굶고 만났다. 우리는 밥 잘 먹는 요령에 대한 깊은 대화를 나눴다.

  • ARTICLE

    GRAY SCALE

    무채색 가죽 향에 덧붙인 침잠한 장면들.

  • LIFE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두피가 빨갛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얼굴 피부보다 얇다는 두피가 적신호를 보내고 있었던 것. 당장 피부과 전문의에게 달려가 SOS를 청했다.

  • DESIGN

    궁극의 향수

    프레시하고 캐주얼한 보테가 베네타의 새로운 향수를 소개한다. 여심을 제대로 공략할 뿌르 옴므 에센스 아로마티크 콜로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