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BATH TIME

보기만 해도 개운한 비누와 정결한 목욕 도구들.

UpdatedOn January 10, 2019

/upload/arena/article/201901/thumb/41029-351019-sample.jpg

1 그리스 바다에서 채취한 해면 1만2천원 불리 1803 제품.
2 이중 네일 브러시 2만4천원 이리스 한트베르크 by 구름바이에이치 제품.
3 물기 없는 건조한 피부 상태에 사용하는 보디 마사지 브러시 8만5천원 불리 1803 제품.
4 긴 손잡이로 구석구석 씻을 수 있는 선인장모 샤워 브러시 1만8천원 더 바디샵 제품.
5 부기를 가라앉히고 피부 안색 개선에 도움을 주는 얼굴 마사지용 옥 괄사 5만원 오엠 제품.
6 손에 쥐기 편한 모양으로 만든 둥근 배스 브러시 4만2천원 이리스 한트베르크 by 구름바이에이치 제품.
7 탄력 있고 부드러운 말 털과 오크나무로 제작된 보디용 브러시 2만8천원 이리스 한트베르크 by 구름바이에이치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1/thumb/41029-351018-sample.jpg

1 브랜드 최초의 생제르맹 34번가 부티크의 분위기를 향으로 표현한 퍼퓸드 솝 200g 4만5천원 딥티크 제품.
2 신선하고 쌉싸래한 시트러스 계열의 베르가못 22 보디 바 솝 225g 6만원 르 라보 제품.
3 피부 탄력과 정화에 효과적인 베르가모트 추출물을 함유한 보디 클렌징 바 200g 3만원 그로운 알케미스트 by 라페르바 제품.
4 피지와 모공 개선 기능이 우수해 복합성 및 지성 피부에 적당한 뺑 드 뜨왈렛뜨 파씨알 125g 6만8천원 시슬리 제품.
5 타히티산 라임 향취의 보디 클렌징 슬랩 310g 2만9천원 이솝 제품.
6 우수한 세정력의 부드럽고 단단한 거품이 나는 샌들우드 자스민 퓨어 캐스틸 바 솝 140g 8천원 닥터 브로너스 제품.
7 보디용 비누 사봉 수페팡 150g 4만8천원 불리 1803 제품.
8 걸어둘 수 있는 끈이 달린 아몬드 오일 비누 200g 가격미정 디알 해리스 by 미스터포터 제품.
9 피부에 영양과 활력을 공급해주는 수제 비누 아주키 빈 페이셜 솝 바 100g 1만2천5백원 아미니 제품.
10 포근하고 은은한 서양 배와 머스크 향취의 솝 바 스웨이드 150g 4만5천원 바이레도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이수강
ASSISTANT 송지원

2019년 01월호

MOST POPULAR

  • 1
    6가지 브랜드 카드 지갑
  • 2
    Art Piece with Fashion #이규한
  • 3
    여름을 위한 니트
  • 4
    발렌시아가의 러버 슈즈
  • 5
    롤의 아버지

RELATED STORIES

  • FEATURE

    플랫폼에서 독립하기

    콘텐츠를 한 플랫폼에만 올릴 수는 없다. 유튜브, 소셜미디어, 포털사이트 등 유통 채널을 다양화해야 겨우 조회수를 확보할 수 있다. 여러 플랫폼 운영은 창작자로 하여금 번아웃을 일으키며, 콘텐츠 질 하락, 나아가 운영의 어려움으로 이어질 수 있다. 콘텐츠 제작자들의 고충을 품에 안고 플랫폼 탈출을 시도해봤다.

  • FEATURE

    날것의 맛

    인더스트리얼 카페 조롱 영상이 장안의 화제였다. 말끔히 마감하지 않은 시멘트 의자, 불친절한 메뉴 이름과 비위생적인 환경이 고정 값이 되어버린 인더스트리얼 카페를 공사판의 모습에 비유한 영상이다. 이를 놓고 사람들은 열정적인 공감을 보였다. 온라인에는 그런 공간에 공감하는 사람이 많은데, 왜 오프라인에는 없나? 날것의 공간에 사람들은 개미 떼처럼 몰려든다. 왜 디자인, 카페, 밥집, 어느 공간에서든 날것에 집중하나.

  • FEATURE

    칸 영화제에 다녀왔다, 일 말고 휴가로

    코로나로 인해 무산과 축소로 몸을 웅크렸던 칸 영화제가 3년 만에 정상 개최를 선언했다. 홀린 듯 비행기 티켓을 예약했다. 칸 영화제의 기운이 절실했기 때문이다.

  • FEATURE

    아이유가 좋은 이유

    국힙 원톱 아이유가 칸으로 향했다. 지금까지 차근차근, 단계별로 높은 곳을 향해 올라간 그녀에게 칸은 정점이 아닐 것이다. 하지만 <브로커>와 칸이 30세 아이유를 다시 보는 계기가 된 건 확실하다. 그녀를 싫어하는 사람은 거의 없다. 누구에게나 사랑받으며 커리어까지 높게 쌓는 아이유의 진짜 매력이 궁금했다.

  • FEATURE

    페레스 회장님, EPL 득점왕 어떠신가요?

    시즌이 끝나고 이적 시장이 열렸다. 올해 역시 충격의 연속이다. ‘메날두’의 시대가 저물고, 1992년생 스타들도 서른줄에 접어들었다. 이적 시장을 흔드는 소문은 계속된다. 레반도프스키는 바이에른 뮌헨과의 작별을 원하고, 토트넘은 대형 스폰서를 찾았다. 유럽 챔피언 레알 마드리드는 신예들을 보유하고서도 더 강한 화력을 원한다. 불타오르는 이적 시장의 주요 흐름을 짚는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서윤후

    밀레니얼이라 불리는 세대, 과잉 설비로 비유되는 세대, 1990년대에 태어났을 뿐인 사람들, 소셜 미디어가 탄생할 때 성인이 된 그들. 20대 시인들을 만났다.

  • INTERVIEW

    갓세븐 뱀뱀, “발전을 멈추지 않겠다”

    갓세븐 뱀뱀, 인터뷰와 패션 화보 미리보기

  • SPACE

    주인의 취향

    취향의 집합소라 불리는 을지로에 작은 홍콩이 생겼다. 이름은 망우삼림. 스튜디오이자 필름 현상소란다.

  • ARTICLE

    Alone Together

    패션모델, 스타일리스트, 뮤지션, 이들은 각자의 분야에서 독립적이지만 친구 사이다. 따로 또 같이 활동하며 서로 영감을 주고받는 관계인 것. 이렇게 모아놓고 보니 영락없이 요즘 애들이지만.

  • FASHION

    SMALL AND BLUES

    평온한 하루를 가득 채워 넣은 반짝반짝 빛나는 작은 백.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