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킴 존스의 디올

도쿄에서 진행된 디올 2019 멘즈 프리폴 컬렉션은 예상대로 굉장했다.

UpdatedOn January 10, 2019

/upload/arena/article/201901/thumb/41030-351319-sample.jpg

쇼의 시작과 함께 하지메 소라야마의 로봇 여신을 감쌌던 찬란했던 레이저 퍼포먼스.

2019 프리폴 패션쇼의 마무리, 피날레.

2019 프리폴 패션쇼의 마무리, 피날레.

2019 프리폴 패션쇼의 마무리, 피날레.

 

디올에서의 두 번째. 디올의 남성복 아티스틱 디렉터 킴 존스는 두 번의 기회면 충분했다. 디올의 2019 멘즈 프리폴 컬렉션은 11월 30일, 도쿄 오다이바의 텔레콤 센터에서 진행됐다. 디올 하우스는 일본과 꽤 인연이 깊다. 일본의 전통 의상들을 디자인에 자주 반영했고, 일본 문화에서 많은 영향을 받았던 게 사실. 킴 존스 또한 이런 디올의 아카이브를 존중하며, 2019 프리폴 컬렉션에 오늘날 일본 문화가 보여주는 초현대적인 모습을 접목했다. 그야말로 전통과 미래가 공존하는 하이브리드 스타일을 선보인 것. 긍정적인 킴 존스의 결과물은 뜨거운 환영을 받았다. 이번 컬렉션은 룩에 대한 반응도 훌륭했지만, 압도적인 공간에 대한 이야기들이 SNS 상에 쏟아져 나왔다. 이번 쇼에 전시된, 11m의 로봇 여신은 하지메 소라야마의 작품. 하지메는 일본 현대 미술을 대표하는 인물로, 이상적인 여성의 모습을 형상화해 쇼를 상징하는 작품을 고안해냈다. 이는 여성의 신체를 신성한 것으로 보고, 신격화해 끊임없이 찬양하던 무슈 디올에게 바치는 오마주.

 

1 하지메 소라야마. 2 남주혁 3 벨라 하디드.

1 하지메 소라야마. 2 남주혁 3 벨라 하디드.

1 하지메 소라야마. 2 남주혁 3 벨라 하디드.

 

이번 무대를 위한 컬래버레이션 외에도, 소라야마의 작품이 보여주는 낙관적인 퓨처리즘은 킴 존스 컬렉션 전체에 영감이 되었다. 안드로이드가 떠오르는 독특한 광택의 소재 처리 기법이나 다양한 시도 등에서 그 연관성을 엿볼 수 있었고, 주얼리 디자이너 윤안이 디자인한 인공적인 느낌의 큼직한 체인은 너트와 볼트 디테일을 더해 로봇을 떠올리게 했다. 특히 폴리싱 처리한 메탈 소재만을 사용해 디올의 상징적인 새들 백을 새롭게 재해석한 것은 꽤 충격적인 만족감을 이끌어내기도. 그렇게 킴 존스의 프리폴 컬렉션은 광풍과도 같은 반응을 얻으며 마무리됐다. 디올의 선택은 옳았고, 킴 존스는 그 선택에 완벽히 보답했다. 그 보답은 나에게도 선물처럼 느껴졌다. 킴 존스 보러 일본에 가길 참 잘했다.

 

에이셉 라키.

에이셉 라키.

에이셉 라키.

데이비드 베컴.

데이비드 베컴.

데이비드 베컴.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REATIVE DIRECTOR 성범수
COOPERATION 디올

2019년 01월호

MOST POPULAR

  • 1
    정수정, “현장에선 모두를 믿고 연기에만 집중해요”
  • 2
    바람을 가르는 민희
  • 3
    크래비티 민희, “많은 사람들이 크래비티 아홉 멤버 모두를 알아주셨으면 좋겠어요”
  • 4
    Big and Big
  • 5
    가구를 만난 디저트 카페 3

RELATED STORIES

  • ARTICLE

    예측 불가 김동욱

    김동욱은 스스로 평범한 사람이라 했지만, 우리는 그의 편안하고 자연스러운 얼굴을 통해 수많은 캐릭터를 만났다. 돌아보면 예상과 전혀 다른 삶을 살았다는 그는 연기란 여전히 즐거운 일이라고 했다. 예측할 수 없는 그의 내일을 두 팔 벌려 반긴다.

  • ARTICLE

    임영웅의 첫걸음

    임영웅은 국내에서 초동 1백만 장 이상이 가능한 유일한 솔로 가수다. 그의 정규 앨범 를 비평한다. 12곡의 트랙 중 인상적인 곡을 뽑았다. 이 평론은 음반에 대한 거창한 의미 부여가 아니다. 임영웅이 어떤 종류의 가수인지 알아가는 탐색전이다.

  • ARTICLE

    Sunny Season

    매일같이 눈부신 햇살을 누리기 위한 가볍고 산뜻한 선 케어.

  • ARTICLE

    Back to Normal

    마스크를 벗자마자 만 2년 만에 공항을 찾았다. 호텔만 결정하고 방콕으로 그리고 카오락으로 떠났다.

  • ARTICLE

    뜨겁게 정수정

    순간 집중력, 솔직함, 뒤끝은 없고, 승부욕은 있다. 정수정, 크리스탈은 열정을 자극하는 것들을 탐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MORE FROM ARENA

  • SPACE

    제철 주꾸미 맛집 3

    봄바람에 내 마음은 부풀고, 주꾸미는 알이 가득 차올랐다.

  • REPORTS

    을지로 야장, 오비베어

    을지로3가역 4번 출구. 퇴근 시간 무렵이면 여러 무리의 ‘와이샤쓰’ 부대가 이동한다. 어디로 가는 것일까. ‘현장’에 도착하기도 전에 우리는 어떤 거대한 에너지를 만나게 된다. 바로 ‘야장’이다.

  • REPORTS

    Team Baby

    한때 한국 인디 신의 대표 주자 중 하나였던 검정치마. 새 앨범 를 통해 이제 그는 한국 음악 신에 독보적인 별자리가 됐다.

  • FASHION

    Home Alone

    온전히 나만을 위한 바캉스 가이드.

  • LIFE

    뉴닉

    뉴미디어가 언급된 것은 몇 해 전 일이다. 이제 뉴미디어는 기존 미디어와 어깨를 견주는 규모로 성장했다. 시사, 정치, 사회, 라이프스타일 등 다양하게 전개되고 있는 뉴미디어 시장을 보며 의문이 솟았다. 밀레니얼 세대가 뉴스에 바라는 것은 무엇일까. 그들이 뉴미디어를 구독하는 이유는 또 무엇일까. 새로운 세대의 미디어는 어떻게 변화하고 또 달라질까. 뉴미디어를 만드는 사람들에게 물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