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LOUBIGRAF BOY

자유분방한 그래피티와 다채로운 색감으로 채운 크리스찬 루부탱 루비그라프 컬렉션의 창창한 젊은 날.

UpdatedOn December 06, 2018

3 / 10
민트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굵직한 타탄 체크무늬의 노란색 팬츠 알렉산더 왕, 노란색 앞코를 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

민트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굵직한 타탄 체크무늬의 노란색 팬츠 알렉산더 왕, 노란색 앞코를 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

  • 민트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굵직한 타탄 체크무늬의 노란색 팬츠 알렉산더 왕, 노란색 앞코를 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민트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굵직한 타탄 체크무늬의 노란색 팬츠 알렉산더 왕, 노란색 앞코를 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
  • 검은색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트링 백팩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검은색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루비그라프 패턴의 스트링 백팩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
  • 짙은 남색에 체크무늬 소재를 패치워크한 코트·녹색 타탄 체크무늬 팬츠 모두 폴 스미스, 낙서 같은 스케치 스타일의 루비그라프 패턴으로 채운 하이톱 스니커즈·루비그라프 패턴 파우치 모두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짙은 남색에 체크무늬 소재를 패치워크한 코트·녹색 타탄 체크무늬 팬츠 모두 폴 스미스, 낙서 같은 스케치 스타일의 루비그라프 패턴으로 채운 하이톱 스니커즈·루비그라프 패턴 파우치 모두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
3 / 10
검은색 데님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에나멜 소재의 루비그라프 패턴 위에 스터드를 촘촘하게 채운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

검은색 데님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에나멜 소재의 루비그라프 패턴 위에 스터드를 촘촘하게 채운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

  • 검은색 데님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에나멜 소재의 루비그라프 패턴 위에 스터드를 촘촘하게 채운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검은색 데님 팬츠 아크네 스튜디오, 에나멜 소재의 루비그라프 패턴 위에 스터드를 촘촘하게 채운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검은색 터틀넥 톱 에디터 소장품.
  • 페어아일 무늬의 노란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갈색의 굵직한 코듀로이 팬츠 브루넬로 쿠치넬리, 검은색 앞코를 무광의 검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페어아일 무늬의 노란색 스웨터 아크네 스튜디오, 갈색의 굵직한 코듀로이 팬츠 브루넬로 쿠치넬리, 검은색 앞코를 무광의 검은색 스터드로 채운 루비그라프 패턴 스니커즈 크리스찬 루부탱 제품.
  • 크림색 무통 블루종·크림색 코듀로이 팬츠 모두 브루넬로 쿠치넬리, 루비그라프 패턴 에나멜 소재에 은색 스터드를 나란히 장식한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흰색 티셔츠 에디터 소장품.크림색 무통 블루종·크림색 코듀로이 팬츠 모두 브루넬로 쿠치넬리, 루비그라프 패턴 에나멜 소재에 은색 스터드를 나란히 장식한 슬립온 크리스찬 루부탱, 흰색 티셔츠 에디터 소장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STYLING 최태경
PHOTOGRAPHY 레스
MODEL 박형섭
HAIR&MAKE-UP 장해인
ASSISTANT 송지원

2018년 12월호

MOST POPULAR

  • 1
    숫자와 섹스
  • 2
    가짜사나이들의 진심
  • 3
    제주도 감성 숙소 베스트 4
  • 4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5
    조이를 찾는 모험

RELATED STORIES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 FASHION

    플래시백!

    그 시절이 생각나는 추억 속 패션 광고를 재현해봤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없는 길도 만들어

    에이티즈 여덟 멤버들은 해외 시장을 정확히 타격했고, 국내에서도 무서운 기세로 성장 중이다. 업계 관련자들이 눈여겨보는 신인 아이돌 언급에 늘 빠지지 않는 에이티즈를 만나 사소한 습관부터 원대한 야망까지 물었다.

  • FEATURE

    주름살

    자고 일어나면 값이 오르는 서울 아파트. 갖고 싶지만 가질 수 없는, 전세라도 괜찮지만 그마저도 사라진 지금. 서울 아파트는 계층 상승을 위한 동아줄 같은 걸까. 아파트를 갖지 못한다면 우리는 밀려나고 추락하게 될까. 그런 것 말고. 고향이고 삶의 터전인데, 평생의 기억이 담긴 곳을 떠나야만 성공하는 걸까. 나에게 서울 아파트란 무엇인가. 서울 아파트에 적을 둔 다섯 사람이 답했다.

  • ISSUE

    폴스미스 x 강다니엘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ILM

    폭스바겐 x 박솔잎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