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INTERVIEW MORE+

The World News

베를리너가 만든 조금 다른 리커 4

지금 베를린은 바야흐로 크래프트 스피릿과 리큐어의 전성시대다. 오랜 전통의 허브 리큐어, 숙성이 필요 없어 제조 과정이 간단한 진과 보드카, 럼 등의 증류주까지. 베를린의 향과 맛을 담은 술이 호기심을 자극한다.

UpdatedOn October 22, 2018

  •  1  욕 욕 카이

    이민자의 동네, 크로이츠베르크의 작은 양조장에서 만든 술이 있다. 이름도 터키어로 ‘아니오’를 뜻하는 ‘욕 욕(yok yok)’인데, ‘불가능한 것은 없다’라는 말로도 통한다. 욕 욕은 보드카와 리큐어로 즐길 수 있다. 그중 최근 유행하고 있는 ‘홍차’ 맛의 리큐어인 욕 욕 차이가 인기다. 향긋한 다르즐링 티에 카르다몸을 더한 이란식 홍차 레시피를 사용했으며 알코올 농도 18%의 욕 욕 차이와 38%의 욕 욕 차이 드라이 2가지로 출시된다.
    reallovefantasy.net

  •  2  아워 베를린

    아워 베를린은 스웨덴 스톡홀름에서 시작된 ‘아워 보드카’의 첫 번째 프로젝트다. 2010년 세계적인 보드카 회사 앱솔루트의 이노베이션 디렉터와 스웨덴의 디자인 에이전시 그레이트 워크스가 고심해 만들었다. 아워 보드카는 350mL의 작은 병에 생산 도시의 아이덴티티를 담는다. 보드카를 빚는 기본적인 공법은 같지만 밀, 옥수수, 사탕수수 등 지역의 로컬 재료를 사용해 그곳만의 맛과 향을 표현해낸다. 2013년 론칭한 아워 베를린은 정수한 베를린의 수돗물과 밀, 효모로 빚는다. 주니퍼, 시트러스, 오크 등 인퓨전 키트를 구입하면 즉석에서 칵테일을 만들어 마실 수도 있다.
    ourvodka.com

  •  3  베를리너 좀머

    베를린의 여름을 즐기기 전, 길고 어두운 겨울을 이겨내기 위한 술이 있다. ‘베를린의 겨울’이란 뜻의 ‘베를리너 빈터’다. 보드카에 유기농 사과 주스, 향신료를 넣어 만든 술로 글뤼바인처럼 따뜻하게 데워 마신다. 글뤼바인과는 다른 매력으로 인기를 얻자 여름 맞이 음료를 만들었는데, 그게 바로 베를리너 좀머다. 기본 레시피는 같은데 라임을 첨가해 상큼한 맛을 강조하고 차갑게 마신다. 체리 주스와 블랙 커런트 맛의 ‘베를리너 좀머 로트’도 출시했다. 베를리너 좀머는 독일의 편의점이라고 할 수 있는 슈패티와 카페, 마켓 등에서 쉽게 찾을 수 있다.
    berlinersommer.com

  •  4  미헬베르거 부즈

    독일 및 유럽에서 흔히 만날 수 있는 술은 허브 리큐어다. 예거마이스터가 대표적이다. 국내에선 ‘밤(bomb)’으로 마시지만 이곳에선 아페리티프(식전주), 디제스티프(식후주)로 즐긴다. 독일엔 오랜 전통의 허브 리큐어 양조장이 많은데, 2013년에 나타난 미헬베르거 부즈는 큰 화제를 모았다. 이곳은 베를린의 디자인 호텔 미헬베르거가 만든 허브 리큐어다. 눈길을 사로잡는 일러스트는 현대적이다 못해 우주적이기까지 하나 그 안에 담긴 술은 1백40년 전통의 양조장에서 빚은 것이다. 2가지 제품이 있는데, 미헬베르거 포레스트는 식전주로, 미헬베르거 마운틴은 식후주로 잘 맞는다.
    michelbergerbooze.com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경진
WORDS & PHOTOGRAPHY 서다희(<넥스트 시티 가이드> 디렉터)

2018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2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3
    도전하는 작가, 육준서
  • 4
    데미안 허스트 CHERRY BLOSSOMS
  • 5
    THE WAY YOU MOVE

RELATED STORIES

  • INTERVIEW

    다시 시작하는 사람들을 위해

    드라마가 트랙이고 배우가 러너라면, 김재영은 트랙을 한 바퀴 돌아 다시 시작점에 선 배우다. 출발선상의 남들보다 숨이 가쁠 테지만, 의욕은 다른 선수들 못지않다. 그는 드라마 <너를 닮은 사람>에서 조각가를 연기한다. 기대해도 좋다.

  • INTERVIEW

    진심을 다하면

    스스로에게 솔직해질 수 있을까. 남들에게 도움을 요청할 수 있을까. 그나저나 내가 진정으로 좋아하는 건 무엇일까. 윤계상을 만나기 전에는 고민한 적 없었던 것들이다. 윤계상은 답을 알고 있었다.

  • INTERVIEW

    THE WAY YOU MOVE

    허니제이가 춤을 춘다. 무엇과도 비교하지 않고, 즐기는 마음으로.

  • INTERVIEW

    다시, 앞으로

    김지원이 나른한 모습으로 카메라 앞에 섰다.

  • INTERVIEW

    당신은 믿지 않겠지만

    <당신은 믿지 않겠지만>은 한국에서 촬영한 일본인 감독 이시이 유야의 영화다. 서로 다른 마음의 상처가 있는 일본과 한국 가족이 만나 벌이는 특별한 여정을 그린다. 이케마츠 소스케와 오다기리 죠를 화상 인터뷰로 만나, 이 영화의 특별함에 대해 들었다.

MORE FROM ARENA

  • INTERVIEW

    철학과 취향을 담은 한 잔: 이기훈

    커피 향에는 시간과 노고가 담긴다. 농부의 땀부터 생두를 선별하고 볶아 상품으로 만드는 이들의 가치관까지. 남다른 커피를 세상에 알리는 전 세계 커피 마스터들의 커피 철학을 옮긴다.

  • LIFE

    베를린의 별난 정원

    세계적인 친환경 도시 베를린 시민은 지금 자연에서 환경문제의 해답을 찾고 있다.

  • FEATURE

    부부 이후의 세계

  • INTERVIEW

    한준희의 질문

    넷플릭스 드라마 는 군대에 관한 따끔한 질문을 던졌다. 그렇게 우리는 반응했고, 논쟁이 이어졌으며, 긍정적 반응과 변화의 조짐이 보이기 시작했다. 그와 별개로 한준희 감독은 태풍의 눈처럼 담담했다. 자신의 차기작에 담을, 새로운 질문에 대해 골몰할 뿐이다.

  • REPORTS

    연기할래요

    고민시는 영화 <마녀>에서 달걀과 사이다 조합의 참맛을 알던 그 여고생이다. 그녀의 현실은 영화보다 조금 더 치열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