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가능한 변화

오왼 오바도즈는 자신을 ‘사회운동가’라고 소개했다. 가능한 변화를 만들고 싶다는 의지의 표현이었다.

UpdatedOn August 22, 2018

3 / 10
/upload/arena/article/201808/thumb/39535-325975-sample.jpg

 


오왼 오바도즈에게 궁금한 게 있었다. 랩 잘하고 스타일 좋고, 음악도 참 느낌 있는데, 대체 왜 그렇게 화가 나 있는 걸까? 그냥 적당히 대꾸하지 않으면 넘어갈 일을 필요 이상으로 키우는 건 왜일까? SNS 논란 같은 음악 외적인 것에 휩쓸려 정작 그의 음악이 제대로 평가받지 못하는 게 안타까웠기 때문이다.

그러던 그가 최근 발표한 두 번째 앨범 <Changes>를 통해 가능한 변화를 얘기하고 있었다. 스튜디오에서 만난 그는 “안녕하세요, 저는 메킷레인의 래퍼 오왼 오바도즈입니다. 시간 날 때마다 사회운동을 틈틈이 하는 사회운동가이기도 합니다”라고 자신을 소개했다. ‘사회 복지나 뭐 그런 활동을 한다는 건가?’ 싶지만 그는 이렇게 설명했다.

“나와 다른 의견은 얼마든지 있을 수 있죠. 그것이 자신의 삶에 직접적인 피해나 영향을 주지 않는다면 굳이 오지랖 넓게 ‘너는 잘못됐어’라는 메시지를 전달할 필요가 없어요. 저는 내가 피해를 준 사람들과 직접 문제를 해결해왔고, 그와 관련 없는 사람들과는 이야기하고 싶지 않아요. 나는 변화를 향해 나아가고 있는데 그럴 의향이 전혀 없는 사람들을 변화시키고 싶어요. 그런 의미의 사회운동입니다.”

그는 또 “저는 다른 사람들과 옳고 그름에 대한 판단이 다른 것 같다”고도 했다. 어떤 논란은 그가 옳고 그름을 판단하기도 전에 감정이 앞서 뜨거워진 것이었다. 그래서 그는 “현명하게 뜨거워지겠다”고 말한다. “저 때문에 가족이 마음 아파하는 일이 많았어요. 또 SNS에서 벌어진 논쟁 때문에 제 음악을 듣지도 않고 판단하는 일이 많았고요. 그래서 변하기로 결심했어요.”

오왼 오바도즈의 표현에 따르면 그는 이제 ‘Half Businessman, Half Artist’다. 대중과의 접점을 찾기 위해 노력하는 동시에 음악인으로서 색을 잃지 않겠다는 선언이다. “돕 덕(Dope Doug)이라는 래퍼 형과 이번에 <₩ons N Dolla{p2}gt; 앨범을 발표했어요. 제가 기존에 하지 않은 스타일을 시험해볼 수 있어서 재밌었죠.” 오왼 오바도즈는 스스로 변화하기 시작했다. 한 시간 남짓 그와 나눈 진심 어린 이야기를 모두 담을 순 없지만 이것만큼은 확실하게 말할 수 있다. ‘사회운동가’라는 그의 자기소개가 괜한 소리는 아니라는 걸. 음악을 통해 그 변화를 체감할 수 있을 거란 걸.


 오왼 오바도즈의 인생앨범 3 

오왼 오바도즈 <P.O.E.M>

오왼 오바도즈 <P.O.E.M>

 

제 음악 커리어의 시작을 순조롭게 끊어줬던 오피셜 믹스 테이프예요. 더콰이엇 형님이 프로듀싱을 도와줬고, 루피와 나플라 등 엄청난 프로듀서나 래퍼 친구들이 힘을 많이 보태줬어요. 여태까지 제가 낸 앨범 중에서 피처링이 가장 많았죠. 무척 의미 있는 앨범이에요. 

BIG L <Lifestylez Ov Da Poor and Dangerous>

BIG L <Lifestylez Ov Da Poor and Dangerous>

 

빅 엘은 제가 랩을 시작하게끔, 그리고 힙합이라는 문화로 인도해준 래퍼예요. 저의 친형이 생일 선물로 아이팟 나노에 엄청나게 많은 힙합 앨범을 담아줬어요. 그중 첫 번째 있던 앨범이 바로 빅 엘이었죠. 정말 제 인생을 바꿔놓은 음악이에요.

MKIT RAIN <Public Enemy>

MKIT RAIN <Public Enemy>

 

메킷 레인이라는 둥지를 찾게 되면서 팀원들과 함께 이끌어가고 있어요. 함께 작업한 컴필레이션 앨범은 우리에게 행복하고 뿌듯하고 의미 있는, 역사적인 한순간이에요. 다르다고 해서 거르지 말고 한번 들어봐주셨으면 좋겠어요. 왜 다른지 살펴보는 것도 중요하니까요.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서동현
PHOTOGRAPHY 두윤종
MAKE-UP 이현정

2018년 08월호

MOST POPULAR

  • 1
    오색 빛 스키 스타일
  • 2
    영양제 레시피
  • 3
    주식 탐험가 강방천
  • 4
    김은희의 서스펜스와 휴머니즘
  • 5
    서울에 온 페라리 로마

RELATED STORIES

  • LIFE

    영양제 레시피

    하루 24시간, 전략적으로 챙겨 먹는 영양제 칵테일 레시피.

  • LIFE

    게임 선물 세트

    새해를 맞아 AR게임 4종 세트를 선물한다.

  • LIFE

    새해 첫 클래식

    한 해의 첫날, 새해 첫 클래식을 듣는다. 음악을 닮은 꽃과 함께.

  • LIFE

    어른의 팬시 용품

    책상은 침대보다 오랜 시간 머무는 자리다. 그 위에 올린 팬시 용품은 그 사람의 취향과 안목을 그대로 보여준다. 작가들의 작품을 선보이는 라이프스타일 플랫폼 라운디드(Rounded)에서 당신의 취향을 돋보이게 할 팬시 용품들을 골랐다.

  • LIFE

    2020년을 떠나보내며

    4인의 작가 개인전을 소개한다. 가장 사적이고 빛나는 그림과 사진, 설치 작품을 보는 것. 올해를 마감하는 가장 좋은 방법이다.

MORE FROM ARENA

  • FEATURE

    2030이 회사에 목매지 않는 이유

    회사에 충성하며 승진의 부푼 꿈을 꾸는 건 옛말이다. 안 먹고 안 쓰고 모아봤자 급등하는 부동산 시장과 주식 시장을 보면 허탈함만 밀려올 뿐. 요즘은 월급만큼 초라한 것도 없다. 회사는 좁은 취업문을 뚫고 입사한 사원에게 예전과 같이 미래를 담보하지 않는다. 회사에서 성공하기보다는 성공하기 위해 회사에 잠깐 발을 담그겠다는 심산이다. 티끌 모아봤자 티끌인 시대, 청년의 박탈감은 클 수밖에 없다.

  • FASHION

    THIS IS FOR YOU

    예년과 다른 한 해를 보낸 이들에게 심심한 위로를 전하며 준비한 크리스마스 선물.

  • CAR

    용인에서 로마를

    페라리 로마를 타고 용인 스피드웨이를 달렸다.

  • FASHION

    ADIEU 2020

    대혼란의 시기를 지나고 있는, 2020년 패션계의 새로운 변화 10.

  • FASHION

    DEEP BLUE

    저 깊고 찬연한 하늘에 닿을 듯이.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