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가벼운 시간들

무더운 여름, 딱 좋은 1백만원 이하 시계.

UpdatedOn July 13, 2015

Calvin Klein Watches 캘빈클라인 얼스
단단한 스틸 케이스와 유연한 흰색 패브릭 스트랩이 만나 이렇게 시원하다. 케이스 위로 새긴 인덱스 역시 인상적이다. 깔끔한 디자인으로 가볍게 차기 좋은 일상적인 시계다. 가격 46만원.

PHOTOGRAPHY: 조성재, 이준열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조성재,이준열
Guest Editor 김재경

2015년 07월호

MOST POPULAR

  • 1
    별난 위스키
  • 2
    너만 인싸야?
  • 3
    각기 다른 매력의 위스키 바 3
  • 4
    이강인의 세 번째 집은?
  • 5
    봄을 기다리는 마음

RELATED STORIES

  • MEN's LIFE

    DEEP IN THE DIVE

    다이버 워치에 빠져드는 시간.

  • MEN's LIFE

    NIGHTCRAWLER

    불빛을 찾아 여름밤을 떠돌았다.

  • MEN's LIFE

    CAR WASH LOVER 정재윤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반준호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 MEN's LIFE

    CAR WASH LOVER 이정규

    세차를 하며 마음을 비우고 세상의 이치를 찾으며 쾌감을 느끼는 사람들. 세차 좀 한다는 남자 네 명에게 물었다. 세차의 매력에 대해.

MORE FROM ARENA

  • ISSUE

    청년 고경표

  • CAR

    네 발로 간다: BMW X5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뮤지션 루피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INTERVIEW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 미리보기

    박은빈, 책임감은 더 단단해졌다.

  • ARTICLE

    Love or Hate 강다니엘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