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STYLE

Shirts + Alpha

On June 16, 2015

여름엔 잘 고른 셔츠 하나면 그만이지만 궁합이 잘 맞는 액세서리를 더하면 좀 더 짱짱해진다.



셔츠 재킷의 형태가 다양해졌다. 다부진 폴리에스테르 소재의 셔츠는 재킷만큼 든든함을 자랑한다. 때문에 이 계절에 활용도가 높다. 당신이 평균 이상으로 활동적이라면 폴리에스테르 소재의 셔츠 재킷에 끈을 바짝 끌어당긴 크로스백과 버킷 해트를 더하자. 무엇이든 할 수 있고, 어디든 갈 수 있다.

진회색 폴리에스테르 소재 셔츠 재킷 59만8천원 아스페시 by 비이커, 팥죽색 반소매 티셔츠 8만5천원 데이나 리 by PBAB, 라임색 쇼츠 16만6천원 메이슨스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스웨이드 소재 캐멀색 스니커즈 7만9천원 반스 제품.
┼ 여차하면 백팩으로 확장 가능한 감색 메신저백 19만5천원 에퍼슨 마운티어링, 양면으로 쓸 수 있는 데님 소재 버킷 해트 5만7천원 허쉘 서플라이 제품.





데님 셔츠를 느슨하게 입는 건 너무 원초적이다. 자세히 봐야 데님 소재인지 알 정도로 매끈하고 정돈된 것을 선택하자. 이만해도 성공적이지만 한 단계 더 진화한 스타일을 원한다면 레트로 패턴이 가미된 여름 머플러와 정직한 디자인의 스틸 안경을 더하라. 지적인 인상에 품격까지 높아졌으니 이쯤 되면 방탕한 데님으로 구현할 수 있는 최고의 경지라 하겠다.

말쑥한 디자인의 옅은 하늘색 데님 셔츠 29만8천원· 이상적인 길이의 인디고 데님 쇼츠 26만8천원 모두 아페쎄, 앞코가 뭉툭한 진갈색 스웨이드 부츠 24만8천원 버켄스탁 제품.
┼ 여유 있는 길이와 얇은 두께의 페이즐리 문양 머플러 13만7천원 엔지니어드 가먼츠 by 샌프란시스코 마켓, 티타늄 소재라 경량감이 뛰어난 화이트 골드 안경 가격미정 프로젝트 프로덕트 제품.





리넨 셔츠는 한량처럼 입는다. 팬츠의 품은 넉넉하고 하늘하늘하면 더 좋다. 거기에 뭘 더한다는 것은 별 의미 없지만 굳이 양념을 뿌린다면 클래식한 선글라스와 시계와 팔찌 같은 손목 액세서리다. 이 아이템들은 격조 높은 한량으로 보이게 한다. 흰색 티셔츠에 에르메스 버킨 백을 드는 것과 같은 행색. 액세서리와 옷 둘 다 ‘윈윈’할 수 있는 바람직한 관계다.

기품이 느껴지는 차이니스칼라 리넨 셔츠 40만원대 꼬르넬리아니, 실크처럼 하늘하늘하면서 허리 부분에 스트링이 달려 한없이 편안한 베이지색 팬츠 49만원 엠포리오 아르마니, 진갈색 에스파드리유 17만8천원 어그 제품.
┼ 레오퍼드 문양 선글라스 가격미정 타르트 옵티컬, 1960년대풍 갈색 가죽 스트랩 워치 1백28만원 텐더 코 by 오쿠스, 여러 겹의 실타래를 엮어 만든 흰색 팔찌 6만8천원 바니티에스 by 오쿠스 제품.





차분한 색감의 체크무늬 셔츠는 여름철 ‘히든 아이템’이다. 일단 셔츠 선택에만 성공하면 스타일링하기도 쉽고 시각적인 효과도 크다. 일반적이긴 하지만 데님 팬츠와 흰색 티셔츠를 매치해도 준수해 보인다. 그럼에도 자신이 샌님처럼 느껴진다면 질 좋은 니트를 어깨에 둘러보자. 복학생 오빠처럼 말고 자유분방한 아티스트처럼.

차분하고 세련된 색감의 체크 셔츠 3만5천원 H&M, 가는 줄무늬가 들어간 흰색 티셔츠 가격미정 클럽 모나코, 흰색 데님 팬츠 가격미정 아페쎄, 연회색 스웨이드 슬립온 가격미정 Z 제냐 제품.
┼ 목에 두른 베이지색 티셔츠 15만8천원 세인트 제임스 by 플랫폼 플레이스, 캐주얼한 차림을 격상시켜주는 베이지색 나토 밴드 시계 1백38만원 해밀턴 제품.



PHOTOGRAPHY: 조성재
MODEL: 지성현
ASSISTANT: 이상훈
EDITOR: 이광훈

여름엔 잘 고른 셔츠 하나면 그만이지만 궁합이 잘 맞는 액세서리를 더하면 좀 더 짱짱해진다.

Credit Info

Photography
조성재
Model
지성현
Assistant
이상훈
Editor
이광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