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LIFE MORE+

술 이름 맞히기

‘보틀’의 일부분을 클로즈업했다. 어떤 술인지 맞히는 사람이 없을 게 분명해서 힌트를 적었다.

UpdatedOn November 25, 2013

  • none
  • 갈색 가죽 코트·회색 수트·파란색 체크 셔츠·검은색 구두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갈색 터틀넥 니트 에디터 소장품.

HINT
1 100% 스코틀랜드 원액으로 만드는 대한민국 위스키. 최근 보틀 디자인을 바꿨다. 갈색 그러데이션이 도시 풍의 모던한 느낌을 준다는데… 그런 것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하다.
2 세계적인 댄스 뮤직 페스티벌 ‘센세이션’을 아시아 최초로 한국에 입성시킨 술 회사의 이름이자 술의 이름.
돌아오는 11월 30일에 두 번째 ‘센세이션’이 열린다.
3 프랑스 와인 산업을 견인한 건 영국이다. 영국 사람들은 와인을 좋아한다. 그래서 이렇게 섬세한 맥주를 만들었다.
다양한 종류의 맛이 있다. 맥주인데도 병이 유려한 곡선을 이루고 있다. 우아하다.
4 이 술을 만드는 회사의 창업자는 1862년, 산티아고에서 세계 최초로 라이트 럼을 만들었다. 이 회사의 로고는 박쥐다.
이 술은 다크 럼이다. 파인애플 주스랑 같이 마시면 순식간에 정신을 잃는다는 바로 그 술!

  • none
  • 갈색 가죽 코트·회색 수트·파란색 체크 셔츠·검은색 구두 모두 가격미정 프라다, 갈색 터틀넥 니트 에디터 소장품.

5 사다리를 타고 가서 무슨 열매를 딸까? 사과다. 이 술은 ‘사이다’는 사과를 발효하여 만든 알코올 음료를 말한다는 사실을 새삼 우리에게 알려주었다. 세계적으로 도수가 낮은 술이 인기이고, 이 술도 기여했다.
6 이 맥주를 소개할 때는 ‘세계 4대’라는 표현을 쓴다. 세계 4등인가 보지? 역사가 무려 6백 년이다. 오래전 루뱅이란 마을에서 크리스마스 스페셜 에디션으로 탄생했다. 나팔은 최초 양조장의 상징이었다.
7 프랑스산 포도를 원료로 사용하고, 화이트 와인을 양조하는 방식으로 제조하는 보드카. 지난여름에 코코넛 향이 나는 제품이 출시됐다. 어쩌면 보틀이 가장 아름다운 보드카일지도.
8 이 샴페인의 패셔너블한 이미지를 능가할 샴페인은 없다. 그 어떤 술도 없다. 우아하고 산뜻하고 예쁘다.
전 세계에서 1초에 한 병씩 오픈된다. 샤르도네와 피노 누아의 이상, 정말 이상적인 조화.



ANSWER

1. 임페리얼 17년
2. 하이네켄 센세이션 리미티드 에디션
3. 민타임 라즈베리 윗
4. 바카디 블랙
5. 써머스비
6. 스텔라 아르토아
7. 시락 코코넛 플레이버
8. 모엣&샹동 임페리얼

photography: 박원태
editor: 이우성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Photography 박원태
Editor 이우성

2013년 11월호

MOST POPULAR

  • 1
    Editor's Pick
  • 2
    2021 에이어워즈: 이지아
  • 3
    11월의 전시
  • 4
    선호의 두식
  • 5
    웻보이는 실연 중

RELATED STORIES

  • MEN's LIFE

    바다 사나이

    파도에 맞서고, 바위에서 뛰어내리고, 낚싯줄을 감고, 돛을 쥐는 바다 사나이들. 바다는 변치 않는다고 말했다.

  • MEN's LIFE

    'SNOW CAMPERS' 로버트 톰슨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MEN's LIFE

    'SNOW CAMPERS' 드루 심스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MEN's LIFE

    건강한 두피를 위하여

    두피가 빨갛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얼굴 피부보다 얇다는 두피가 적신호를 보내고 있었던 것. 당장 피부과 전문의에게 달려가 SOS를 청했다.

  • MEN's LIFE

    'SNOW CAMPERS' 파블로 칼보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문영남 유니버스

    마블에 MCU가 있고 DC에 DCEU가 있다면 한국에는 임성한과 김순옥, 문영남, 쟁쟁한 세 작가의 얽히고설킨 막장 드라마 유니버스가 있다. 대중문화 칼럼니스트 복길이 각 작가별 세계관과 인물들을 촌철살인 리뷰하며 계보도를 그렸다.

  • FASHION

    IN THE DAYLIGHT

    이번 시즌 눈여겨봐야 할 네 가지 가방을 들고 볕 좋은 야외로 나섰다.

  • FASHION

    COZY&SWEET

    지금 누려야 할 푸근한 니트 베스트 5

  • INTERVIEW

    이근은 살아남는다

    비행기에서 뛰어내리고, 암벽을 올라가고, 사막을 달리는 남자. 이근 대위는 타고난 군인이자 생존 전문가다. 흔들리지 않는 뚝심으로 특수부대라는 목표를 이뤄내고, 지옥 훈련을 두 번이나 경험하며 강화된 캡틴 코리아다. 액션 영화만 보는 눈물조차 없는 이근은 지금 내적 갈등에 휩싸였다. 치열한 미디어 세계에서 생존을 숙고 중인 그를 만났다.

  • FEATURE

    자연을 담근 體체

    빌딩숲이 아니다. 푸른 정글, 황량한 사막, 자연에 안착한 미술관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