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고독한 감독님께 책을 추천해드립니다

선수와 팬은 감독을 바라본다. 감독은 누구를 바라볼까? 감독님, 고독할 땐 책을 읽으세요.

UpdatedOn October 22, 2013

LA 다저스 돈 매팅리 감독
<사라진 실패> 신기주, 인물과사상사
리그 후반기만 놓고 본다면, LA 다저스는 메이저리그에서 가장 성공한 팀이다. 그러나 성공의 사각지대에는 실패가 도사리고 있는 법. <사라진 실패>는 그동안 우리가 외면했던 ‘기업의 실패’에 관해 다루는 책이다.
주목할 만한 것은 이 책이 다루는 사례들이 성공에 젖어 맞이한 실패라는 점이다. 이미 성공한 매팅리에게 지금 가장 필요한 사례들이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
<마스터리의 법칙> 로버트 그린, 살림
맨유의 새 감독 데이비드 모예스의 부임 첫해의 행보는 말 그대로 ‘좌충우돌’이었다. 영입은 원활하지 않았고, 초반 성적도 신통찮다. <마스터리의 법칙>은 ‘인간의 잠재된 능력을 최대치까지 끌어올린 힘’을 ‘마스터리’라고 정의하며, 그에 이르는 방법을 소개한다. 맨유가 지금까지 일군 영광을 유지하기 위해서는 모예스가 ‘빅클럽의 마스터리’로 거듭나야 한다.













기아 타이거즈 선동열 감독
<잉여사회> 최태섭, 웅진지식하우스
선동열 감독은 한정된 자원 안에서만 결정한다. 선발 자원 앤서니와 윤석민이 마무리로 변신한 이유다. 그 사이 대체 자원들은 ‘잉여’가 됐다. 이 같은 기아의 상황은 인적 자원을 활용하지 못한 채 잉여들을 양산하는 우리 사회와 비슷하다.
<잉여사회>는 이 잉여들이 품은 거대한 에너지에 주목한다.
선동열 감독 또한 같은 곳을 주목할 필요가 있다.














아스널 아르센 벵거 감독
<스웨덴 스타일> 마루오 나오미 외, 이매진
아르센 벵거는 ‘벵크루지’로 통한다. 돈을 쓰지 않기 때문이다.
경제학에 비유하자면 작은 정부가 그의 철학인 셈. 그러나 돈은 잘 쓸 때 더욱 효과적이다. 경제학자 출신인 그는 자유주의 모델을 버리고 돈을 씀으로써(복지) 성장을 추구하는 스웨덴 경제 모델을 참고할 필요가 있다.















한화 이글스 김응용 감독
<백인천 프로젝트> 정재승 외, 사이언스북스
김성근 감독이 한국 야구를 지배한 이후, 한국 리그는 감으로만 승부할 수 없는 곳이 됐다. 그러나 김응용 감독은 여전히 감으로 승부한다. 한화의 성적이 고꾸라진 이유다.
<백인천 프로젝트>는 4할 타자의 실종은 ‘통계’의 관점에서 이야기한다. 김응용 감독의 경험에 이 책의 관점을 더한다면, 그의 감은 더욱 빛날 것이다.













대한민국축구 국가대표팀 홍명보 감독
<리더는 사람을 버리지 않는다>, 김성근, 이와우
전례 없는 내분에 시달렸다. 홍명보 감독은 ‘One Team, One Spirit, One Goal’이란 철학을 제시하며 이 난국을 타개하려 한다. 철학을 마련했으니, 이제 필요한 건 각론.
김성근 감독의 <리더는 사람을 버리지 않는다>는 야구 책이자 감독과 선수의 관계에 대한 책이다.

words: 권승재(책 만드는 사람)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Words 권승재(책 만드는 사람)

2013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색다른 네 가지 헤어스타일
  • 2
    브이 존을 흥미롭게
  • 3
    벌써 장갑
  • 4
    카페에 간 가방
  • 5
    세단보다는 투어러

RELATED STORIES

  • ISSUE

    HELLO TIKTOK

    틱톡, 패션 매거진 커버를 장식하다.

  • ISSUE

    애플 아케이드가 빠진 함정 셋

    작년 이맘때쯤 구독형 게임 서비스의 시대가 도래했다. 타노스급의 거대한 등장이었지만 1년이 지난 지금 잊힌 추억처럼 초라하게 남았다. 죽어가는 게임 OTT 시장을 심폐 소생하기 위해 SKT는 마이크로소프트와 손잡고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를 선보이기로 했다. 이 서비스는 허물어진 경쟁에 다시 불을 붙일 수 있을까? 구독형 게임 서비스를 분석하고 허점을 짚어본다.

  • ISSUE

    2030이 회사에 목매지 않는 이유

    회사에 충성하며 승진의 부푼 꿈을 꾸는 건 옛말이다. 안 먹고 안 쓰고 모아봤자 급등하는 부동산 시장과 주식 시장을 보면 허탈함만 밀려올 뿐. 요즘은 월급만큼 초라한 것도 없다. 회사는 좁은 취업문을 뚫고 입사한 사원에게 예전과 같이 미래를 담보하지 않는다. 회사에서 성공하기보다는 성공하기 위해 회사에 잠깐 발을 담그겠다는 심산이다. 티끌 모아봤자 티끌인 시대, 청년의 박탈감은 클 수밖에 없다.

  • ISSUE

    국뽕클럽 K-WEBTOON

    한국인을 몰입하게 만드는 2020년 국뽕 콘텐츠들을 모았다. 이들과 클럽이라도 하나 결성해야 할 판이다.

  • ISSUE

    국뽕클럽 K-MOVIE

    한국인을 몰입하게 만드는 2020년 국뽕 콘텐츠들을 모았다. 이들과 클럽이라도 하나 결성해야 할 판이다.

MORE FROM ARENA

  • CAR

    네 발로 간다: 메르세데스-벤츠 G-클래스

    각 바퀴에 구동력을 평등하게 배분하고, 눈길이든, 사막이든, 암벽이든, 강변북로든 어디든 달린다. 이게 어떻게 가능하냐고? 이 질문에 개발자들이 답한다. 지금 가장 주목받는 사륜구동 차량과 개발자의 인터뷰다.

  • FASHION

    미리 꺼낸 부츠에 걸맞는 아이템들

    무릎 위로 댕강 짧은 쇼츠를 입고, 미리 꺼낸 부츠를 신기 적당한 계절.

  • ISSUE

    하성운에게 배워봅니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뮤지션 루피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 FEATURE

    루이지 베를렌디스의 요트 라이프

    목적지가 어딘지는 중요하지 않다. 목적은 여행 그 자체다. 바람에 의지해 세계를 항해하는 사람들이 있다. 바람이 요트를 어디로 이끌지, 무엇을 발견하게 될진 아무도 모르지만 그런 것도 중요치 않다. 눈부신 밤하늘의 별들을 만나고, 망망대해에서 서로만의 존재를 느끼고, 투명한 바다에 뛰어들거나, 돌고래와 유영하며 살아가는 삶. 요트를 집 삼아 세계를 여행하는 사람들이 자유에 대해 말한다.

FAMILY SITE
닫기 오늘 하루 다시 보지 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