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Quilted Blouson + Burberry Brit

UpdatedOn October 22, 2013

Quilted Blouson + Burberry Brit 바람이 자꾸만 야외로 등을 떠민다. 못 이기는 척 들뜬 마음으로 가벼운 아우터를 걸치고 집밖으로 나선다. 오늘은 버버리 브릿의 카키색 블루종이다. 다이아몬드 모양이 조밀하게 퀼티드된 섬세한 겉감이 날렵한 블루종의 실루엣과 남성미 넘치는 조화를 이룬다. 허리와 손목을 조이는 밴드는 블루종의 매무새를 야무지게 잡아주어 한층 노련한 스타일을 만들어준다. 가격미정 버버리 브릿 제품. 문의 02-3485-3536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10월호

MOST POPULAR

  • 1
    왜 사람들은 연애를 하지 않을까?
  • 2
    독보적 웹툰 : 나몬
  • 3
    몸과 마음을 녹일 노천탕 숙소 4
  • 4
    독보적 웹툰 : 김송
  • 5
    뉴진스를 보는 세 가지 시선

RELATED STORIES

  • FASHION

    Sparkling Night

    흐드러지게 반짝이는 장면들로 남아 있는 지난밤의 잔상.

  • FASHION

    호텔에서의 낭만

    호텔 방 안에서 홀로 만끽하는 오후 한낮, 샴페인 빛 햇살.

  • FASHION

    겨울 바다로 떠난 남자

    파도처럼 밀려오는 겨울의 한때.

  • FASHION

    작물과 주얼리의 조화

    한껏 무르익어 짙은 풍미를 뽐내는 이 계절의 작물과 주얼리.

  • FASHION

    프라다의 세계관

    명료한 빨간 선 하나로 연결되는 프라다 리네아 로사의 유기적 세계관.

MORE FROM ARENA

  • INTERVIEW

    박지환의 오묘한 조화

    배우 박지환은 조화롭다. 카메라 앞에선 작고 부드러운 몸짓으로 유려한 형태를 만들고, 유머러스한 언어로 상대를 배려한다. 그는 카메라 앞에서 펼치는 연기는 상대와 얼마나 오묘한 조화를 이루느냐가 중요하다고 말한다. 나는 그가 찰나의 소중함을 아는 사람이라 생각했다. 하지만 그는 자신을 그저 경쾌한 사람이라 강조했다.

  • FASHION

    같은 티셔츠 다른 느낌Ⅲ

    경쾌한 리듬의 줄무늬 티셔츠.

  • FEATURE

    이건희 기증관이 있어야 할 곳

    이건희 컬렉션이 국가에 기증된 건 지난 4월의 일이다. 곧이어 국립미술관과 박물관, 공립미술관에 나눠진 작품들을 한데 모아 기증관을 설립하라는 명이 떨어졌다. 이후 ‘이건희 기증관’을 어디에 세울 것인가가 화두로 떠올랐다. 문체부는 서울시를, 지자체는 각 지역을 주장하고 있다. 미술 작품을 둘러싼 정부와 지자체의 갈등은 심화되고 있다. ‘이건희 기증관’은 어디에 세워야 할까.

  • FASHION

    Gentleman's Guide

    화려한 파티와 모임으로 가득한 12월을 준비하며, 지극히 기본적인 매너부터 외모 관리, 드레스업 스타일링까지 많은 사람들 가운데 나를 돋보이게 하는 현실적 이론을 담았다.

  • FASHION

    다시 밀리터리

    해밀턴 카키 필드 매커니컬에서 그 어느 때보다 진한 빈티지의 향수를 느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