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SPACE MORE+

Back to Normal #온전한 휴식

마스크를 벗자마자 만 2년 만에 공항을 찾았다. 호텔만 결정하고 방콕으로 그리고 카오락으로 떠났다.

UpdatedOn May 26, 2022

/upload/arena/article/202205/thumb/51009-487965-sample.jpg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메인 풀.

- 02 - 
온전한 휴식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방콕에서 1시간 정도 비행기를 타고 푸켓으로 향했다. 푸켓에서 다시 1시간을 차로 달렸다. 목적지는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였다. 카오락은 만연한 녹음과 넘실대는 파도로 서퍼들에게 사랑받는, 낯설지만 보석 같은 곳이다. 철저한 고립은 아니지만 울창한 자연과 어우러진 이곳에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가 새로 문을 열었다.


방콕에 이어 카오락에서 만난 아바니플러스 라인의 리조트는 전혀 다른 결의 섬세함을 지니고 있었다. 프라이빗 풀빌라를 비롯해 12개 타입의 3백27개 객실을 보유하고, 크기와 수심이 다른 4개의 수영장을 갖추었다.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시간대별로 탄탄하게 구성하고 크로스핏과 무에타이 복싱 링, 클라이밍, 테니스, 스케이트 등 놀라운 규모의 액티비티도 준비되어 있다. 멀리 나설 필요 없이 스파도 리조트 내에서 해결 가능하다.

조식을 제공하는 엘리먼츠 레스토랑의 모든 메뉴에는 토핑 또는 소스의 선택지가 감동스러울 만큼 다양하다. 아이들을 위한 메뉴는 별도로 구성되어 있고 간이나 향이 과하지 않은 로컬 푸드가 가득하다. 리조트 중심부에 자리한 비치 하우스에서는 통창으로 쏟아지는 햇살을 맞으며 다이닝과 드링크를 즐길 수 있고, 식사 후 산책길을 걷다 보면 파도가 부서지는 프라이빗 비치로 이어진다. 해먹이나 소파에 기대면 울창한 팜트리가 훌륭한 그늘이 되어준다. 리조트를 벗어나면 아주 가까운 거리에 올드타운, 메모리얼 비치, 대나무 래프팅 등 심심할 틈을 주지 않는 코스들이 기다리고 있기도 하다.

카오락에서는 마스크를 거의 쓰지 않았다. 공기는 맑았고 마주하는 사람들은 밝았다. 잠시 잊고 있던 나의 여행 취향에 대해 떠올렸다. 온전히 쉬며, 나를 돌아보는, 어떤 방향으로 나아가면 좋을지 되짚는 시간이 필요했다. 남들과는 다른 여행지를 찾고 있다면, 나에게 충만한 휴식을 선물하고 싶은 이라면, 가족 모두가 만족하는 휴가를 떠나고 싶다면 주저 없이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를 추천한다. 서울로 돌아오는 비행기에서 내내 떠올린 생각은 그러하다.

HOMPAGE
INSTAGRAM

3 / 10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외관.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외관.

  • 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외관.아바니플러스 카오락 리조트 외관.
  • 디럭스룸 풀 억세스.디럭스룸 풀 억세스.
  • 엘리먼츠 레스토랑.엘리먼츠 레스토랑.
  • 프라이빗 비치 전경.프라이빗 비치 전경.

3 / 10

 


아바니 스파 카오락 “Recharge, Reset, Relax”를 강조하는 ‘아바니 스파’는 마사지를 시작하기 전 고객의 컨디션을 꼼꼼히 확인한다. 불편한 부분이나 특이사항은 없는지, 어느 정도의 세기로 어떤 부위를 특히 원하는지 등 아주 세심한 질문지를 먼저 작성하게 된다. ‘아바니 호텔’의 전체적인 특징과 같이 스파 역시 정갈한 마사지 베드와 효율적인 동선으로 구성되어 있다. 혈액 순환, 근육 이완, 심신의 안정을 최우선으로 고려하기에, 스파 프로그램이 끝난 후에는 숙면을 취하고 있는 나를 발견할 수 있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아름
Photography 해시컴퍼니

2022년 06월호

MOST POPULAR

  • 1
    2022 F/W 트렌드와 키워드 11
  • 2
    박찬욱 감독과 디테일
  • 3
    우리가 결혼하지 않는 이유
  • 4
    My Summer Signature
  • 5
    바다를 담은 향수

RELATED STORIES

  • SPACE

    리듬에 몸을 맡겨 바 10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그 밤에 가봐 #사랑이 뭐길래(Sad Club), 퀸즈 가드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그 밤에 가봐 #뮤추얼 사운드 클럽, 테라스 꾸까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 SPACE

    찰랑찰랑

    면으로 승부한다! 무더위에 지친 입맛을 달래줄 서울시 면 가게 4곳.

  • SPACE

    그 밤에 가봐 #기슭, 토끼바

    20대가 좋아할 만한 개성파 술집, 그리고 음악이 흐르는 바.

MORE FROM ARENA

  • REPORTS

    지금이 더 예뻐

    데뷔 5년 차 걸 그룹은 무슨 생각을 할까? 산전수전을 겪고, 자리 잡기에 성공한 걸 그룹 피에스타를 만났다. 그때보다 지금이 더 예쁘다.

  • FEATURE

    유잼인가, 노잼인가

    웹예능 <바퀴 달린 입> 시즌1이 막을 내렸다. 가벼운 주제로 논리가 다소 떨어지거나 욕설 섞인 B급 토론을 벌이는데, 재밌다. 하지만 보고 나면 찝찝함과 쓸쓸함만 남는다. 유익한 정보를 얻지 못해 자책하면서도 다음 회차를 튼다.

  • CAR

    맥라렌의 배려

    맥라렌은 고집스러운 브랜드다. 자신이 원하는 걸 만들어내고 타협하지 않는다. 그 고집에 사람들이 쉽게 접근하지 못한다. 그런 맥라렌이 그랜드 투어링을 만들었다. 이름도 간결하게 맥라렌 GT. 여전히 맥라렌의 고집은 확고하지만 배려심도 엿보인다. 덕분에 독특한 GT가 탄생했다.

  • DESIGN

    Go Out, Man

    바삭바삭한 계절에 홀연히 누린 어떤 외출.

  • REPORTS

    Mood of a Day

    쌤소나이트와 함께한 영화 같은 남자, 소지섭의 무드.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