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로에베 크래프트 프라이즈

LOEWE CRAFT IN SEOUL

패션과 공예의 만남. 현시대의 우아함을 정의하는 제5회 로에베 크래프트 프라이즈가 내년 봄 서울에서 열린다.

UpdatedOn August 26, 2021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919-464171-sample.jpg

공예에 대한 조너선 앤더슨의 애정은 각별하다. 그가 로에베 하우스에 발을 들인 이후 2016년부터 로에베 공예상을 제정한 것이 그 증거. 그는 이미 여러 인터뷰에서 “공예는 언제나 현재성을 갖는다. 공예는 고유의 구성 방식과 언어를 가지고 있으며, 새로운 대화의 매개체가 되는 조형물을 만드는 것이 공예다”라며 공예의 중요성을 언급했다. 로에베 공예상의 원칙은 단순하다. 만 18세 이상의 ‘공예가’ 라면 누구나 응모가 가능하다. 모든 응모작 심사는 예술가, 공예가, 에세이 작가, 큐레이터 그리고 디자이너로 구성된 전문 패널들이 최대 30개의 최종 후보작을 선정한다. 특히 이번 전문 패널에는 2021 크래프트 프라이즈 최종 후보에 오른 한국의 유리공예 작가 이지용이 새롭게 합류했다. 선정된 최종 30점의 후보작은 서울에서 전시회를 통해 소개된 후 심사위원단이 우승 작품을 뽑는다. “공예는 디지털 미디어 세상의 해독제다.” 조너선 앤더슨의 인터뷰처럼 사람의 온기로 빚고, 물성을 이해하는 ‘손맛’이 들어간 30점의 작품을 둘러볼 수 있는 로에베 크래프트 프라이즈는 10월 25일까지 공식 웹사이트를 통해 접수 가능하다. 벌써부터 내년 서울의 봄이 기다려지는 이유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2021년 09월호

MOST POPULAR

  • 1
    LAZY SATURDAY
  • 2
    <불가살>의 김우석
  • 3
    선호의 두식
  • 4
    COFFEE TRIP
  • 5
    최초라 불리는 시계들

RELATED STORIES

  • FASHION

    LAZY SATURDAY

    그저 오늘을 별거 없이 느리고 게으르게 흘려보낸다.

  • FASHION

    OVER THE SHOULDER

    어깨너머로 바라본 너.

  • FASHION

    BODY ARMOR

    대담하고 관능적인 옷들을 갑옷처럼 갖춰 입었다.

  • FASHION

    스테판 커리의 새로운 농구화

    언더아머 ‘커리 9’, 격렬한 경기 중에도 편안한 착용감과 탁월한 접지력을 자랑한다.

  • FASHION

    아이비와 프레피

    아이비와 프레피 스타일의 대표적인 아이템과 그 유래를 살펴봤다.

MORE FROM ARENA

  • ARTICLE

    킴 존스의 디올

    도쿄에서 진행된 디올 2019 멘즈 프리폴 컬렉션은 예상대로 굉장했다.

  • FASHION

    TRUE COLORS & PATTERNS

    선연한 색과 무늬만 담은 옷들.

  • FEATURE

    '자유의 페달' 마틴 팀퍼레이

    광야로 떠나는 사람들. 누가 부른 것도 아닌데 험준한 산과 사막을 찾아가는 사람들. 얄팍한 자전거 바퀴로 자갈길을 지나고, 평야를 지나고, 고원을 넘는다. 목적지는 불분명하다. 그저 페달을 굴리고 대자연에 파고든다. 그 행위에 대한 의견은 분분하다. 누군가는 도전이라고, 누군가는 자유라고, 또 누군가는 인생을 보상받기 위함이라고 말한다. 자전거를 타고 유라시아 대륙을 횡단하는 사람들이다.

  • FEATURE

    연합군 vs 넷플릭스

  • TECH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4월의 새로운 테크 제품에 대한 사소한 궁금증.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