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ART PIECE

디올의 아카이브로 재탄생한 피터 도이그의 페인팅

UpdatedOn August 25, 2021

/upload/arena/article/202108/thumb/48897-464014-sample.jpg

디올 & 피터 도이그 카무플라주 자카르 새들 소프트 백 가격미정 디올 맨 제품.

지금 현대 미술 신의 가장 영향력 있는 아티스트인 피터 도이그(Peter Doig)가 참여한 디올 맨 2021-2022 겨울 컬렉션은 완전히 기대 이상이었다. 아티스트의 작품을 런웨이에 올린 킴 존스의 활약이야 이미 유명하지만 예술을 패션으로 승화시키는 그의 방식은 늘 신선하다. 이번 컬렉션에서 킴 존스는 고요하고 몽환적인 피터 도이그의 작품 속 풍경을 우아한 실루엣의 코트 위에 그대로 옮겨오기도 하고, 그림 속 등장하는 인물들의 의상을 컬렉션 룩으로 그대로 구현하기도 했다. 피터 도이그의 아트워크만큼이나 그가 재해석한 카무플라주 패턴 역시 이번 컬렉션의 중요 감상 포인트 중 하나다. 고전적인 예식 의상을 재해석한 룩들 사이에 불현듯 등장하는 회화적인 카무플라주 패턴 의상과 백들이 새로운 시간과 판타지를 만들어낸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하예지

2021년 09월호

MOST POPULAR

  • 1
    갓세븐 뱀뱀, “발전을 멈추지 않겠다”
  • 2
    티니 타이니 백
  • 3
    김동욱, “지금까지 선택한 작품 중 후회되는 건 하나도 없다”
  • 4
    SHORT-FORM
  • 5
    조금 더 솔직하게

RELATED STORIES

  • FASHION

    Big and Big

    전례 없는 두 가지 협업을 보다 면밀히 살펴봤다

  • FASHION

    SHORT-FORM

    9:16 프레임 속의 짧고 대담한 포트레이트.

  • FASHION

    The Calm Sea

    황금빛으로 물든 바다, 일렁이는 초록.

  • FASHION

    ART OF CRAFTSMANSHIP

    벨루티의 DNA를 느껴볼 수 있는 팝업 스토어.

  • FASHION

    Sunshine and clove

    어떤 날은 유난히 하늘이 찬란해서 아낌없이 하루를 만끽했다.

MORE FROM ARENA

  • FASHION

    궁극의 마스크를 찾아서

    미세먼지가 위협적인 이 시대에 마스크를 쓰느냐 마느냐를 고민하는 단계는 지났다. 어떤 마스크를 쓸지 고민해보자.

  • FASHION

    배정남, 클래식과 스포츠의 조화

    디 오픈 챔피언십 150주년에서 영감받은 아디다스 골프의 클래식한 컬렉션과 더 새로워진 스포티한 라인의 2021 F/W 컬렉션. 그리고 이와 마주한 배정남의 남다른 존재감.

  • CAR

    혼자 사는 사람을 위한 차

  • FEATURE

    안드레 키르히호프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ASHION

    New Way of Dressing

    자유롭고 모호한 요즘 방식 옷 입기.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