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PRE SUMMER

초여름 필수 아이템

본격적인 여름을 맞이하기 전에 살펴본, 응당 가져야 할 네 가지 아이템.

UpdatedOn June 07, 2021

3 / 10
노란색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노란색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 노란색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노란색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 (왼쪽부터) PAUL SMITH, VALENTINO, VERSACE(왼쪽부터) PAUL SMITH, VALENTINO, VERSACE
  • CASABLANCACASABLANCA
  • 타이다이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타이다이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 야자수 패턴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야자수 패턴 하와이안 셔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 (왼쪽부터) AMIRI, SAINT LAURENT(왼쪽부터) AMIRI, SAINT LAURENT
  • VERSACEVERSACE
  • 감색 하와이안 셔츠 22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제품.감색 하와이안 셔츠 22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제품.

1 HAWAIIAN SHIRT

여름이 오면 하와이안 셔츠를 꺼낸다. 하와이안 셔츠는 틀에 얽매이지 않고 입는 것이 제맛. 베르사체 컬렉션처럼 수트 안에 입어 유연함을 더해도 좋고, 성큼성큼 자른 데님 팬츠 위에 대충 구겨 입어도 좋다. 포인트는 단추 한두 개쯤 풀어헤치고 최대한 방탕하게 연출하는 것! 영화 <로미오와 줄리엣>의 리어나르도 디캐프리오, <스카페이스>의 알 파치노, <라스베가스의 공포와 혐오> 속 조니 뎁 등 참고할 것은 무궁무진하다.

3 / 10
스트라이프 버뮤다팬츠 1백20만원 구찌 제품.

스트라이프 버뮤다팬츠 1백20만원 구찌 제품.

  • 스트라이프 버뮤다팬츠 1백20만원 구찌 제품.스트라이프 버뮤다팬츠 1백20만원 구찌 제품.
  • (왼쪽부터) DIOR MEN, DIOR MEN, AMIR(왼쪽부터) DIOR MEN, DIOR MEN, AMIR
  • 팜트리 버뮤다팬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팜트리 버뮤다팬츠 가격미정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 (왼쪽부터) FENDI, ETRO, JACQUEMUS(왼쪽부터) FENDI, ETRO, JACQUEMUS
  • 빨간색 버뮤다팬츠 가격미정 펜디 제품. 빨간색 버뮤다팬츠 가격미정 펜디 제품.
  • 꽃잎을 입체적으로 더한 버뮤다팬츠 70만원대 발렌티노 제품.꽃잎을 입체적으로 더한 버뮤다팬츠 70만원대 발렌티노 제품.
  • DOLCE&GABBANADOLCE&GABBANA

2 BERMUDA PANTS

이번 시즌 가장 눈에 띄는 아이템의 변화라면 단연 쇼츠의 길이다. 작년만 해도 극단적으로 짧은 쇼츠가 두드러졌다면, 올해는 무릎까지 오는 버뮤다팬츠가 단연 돋보인다. 말쑥한 재킷을 매치한 보스 맨과 에트로부터 같은 패턴의 상의로 분방한 느낌을 준 돌체앤가바나와 MSGM까지. 하늘하늘한 실크와 매끈한 가죽 등 소재 또한 다양하니 짧은 수영복 팬츠가 부담스러운 이들에게는 좋은 대안이다.

3 / 10
DOLCE&GABBANA

DOLCE&GABBANA

  • DOLCE&GABBANADOLCE&GABBANA
  • 라피아 소재 토트백 4백만원대 펜디 제품.라피아 소재 토트백 4백만원대 펜디 제품.
  • 타이다이 패턴 토트백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타이다이 패턴 토트백 가격미정 루이 비통 제품.
  • GUCCIGUCCI
  • 컬러풀한 로고 패턴 토트백 1백71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컬러풀한 로고 패턴 토트백 1백71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 (왼쪽부터) ETRO, VALENTINO, GUCCI(왼쪽부터) ETRO, VALENTINO, GUCCI
  • FENDIFENDI
  • 캔버스 소재 토트백 1백40만원 로에베 제품.캔버스 소재 토트백 1백40만원 로에베 제품.

3 TOTE BAG

몇 해 전부터 손바닥만 한 핸드백이 남성 컬렉션에서 주를 이뤘지만, 여름만큼은 큼지막하고 시원스러운 소재의 토트백을 든다. 여름의 낭만을 이야기하는 자크뮈스, 로에베 폴라 이비자에서 내놓은 라피아 토트백에 비치 타월과 수영복, 플립플롭 등 이것저것 몽땅 담아 해변으로 떠나는 상상을 해본다. 주목할 것은 루이 비통의 여름 캡슐 컬렉션. 바닷물이 번진 듯한 파란색 토트백과 다채로운 타이다이 패턴 토트백은 여름을 환기하기에 손색없다.

3 / 10
흰색 고무 소재 슬라이드 47만5천원 지방시 제품.

흰색 고무 소재 슬라이드 47만5천원 지방시 제품.

  • 흰색 고무 소재 슬라이드 47만5천원 지방시 제품.흰색 고무 소재 슬라이드 47만5천원 지방시 제품.
  • VALENTINOVALENTINO
  • FENDIFENDI
  • 장미 모티브 아틀리에 슬라이드 1백33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장미 모티브 아틀리에 슬라이드 1백33만원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 로고가 돋보이는 가죽 슬라이드 49만원 구찌 제품. 로고가 돋보이는 가죽 슬라이드 49만원 구찌 제품.
  • (왼쪽부터) GIVENCHY, FENDI(왼쪽부터) GIVENCHY, FENDI
  • GUCCIGUCCI
  • (왼쪽부터) GIVENCHY, MSGM(왼쪽부터) GIVENCHY, MSGM
  • 타탄 소재 슬라이드 1백만원대 펜디 제품.타탄 소재 슬라이드 1백만원대 펜디 제품.

4 SLIDE

일 년 중 맨발을 고스란히 드러낼 수 있는 계절. 발가락 사이사이 시원한 바람이 지나는 걸 느낄 때 비로소 여름이 왔음을 체감한다. 올여름 컬렉션에서 가장 눈에 띄는 건 슬라이드였다. 정중한 가죽 소재, 통풍이 우수한 라탄 소재, 가벼운 나토 소재 등 당신을 해변으로 안내해줄 슬라이드는 무수히 많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김성지
PHOTOGRAPHY 김참, 쇼비트
ASSISTANT 김지현

2021년 06월호

MOST POPULAR

  • 1
    이승윤이라는 이름
  • 2
    유쾌한 비투비, 패션 화보 미리보기
  • 3
    여름의 성질
  • 4
    비투비, 그리고 비트
  • 5
    올 여름을 위한 주얼리

RELATED STORIES

  • FASHION

    2021 F/W

    <아레나> 에디터들의 취향이 담긴 베스트 쇼, 그리고 주목해야 할 키워드 3.

  • FASHION

    MONTBLANC X MAISON KITSUNE

    몽블랑과 메종 키츠네의 캡슐 컬렉션이 선사하는 단지 둘 이상의 시너지.

  • FASHION

    여름의 성질

    속이 비치는 색, 동동 뜨는 가벼움, 바스락 소리, 성근 구멍으로 나른한 숨이 드나드는 한적한 여름.

  • FASHION

    올 여름을 위한 주얼리

    얼음 조각같이 투박하고 서늘한 실버, 뜨겁고 화려한 색채의 올여름을 위한 주얼리.

  • FASHION

    선명한 컬러 액세서리

    통통 튀는 선명한 색상의 액세서리 8.

MORE FROM ARENA

  • LIFE

    지금, 서울의 전시 4

    눈여겨봐야 할 서울의 전시 4곳을 소개한다.

  • INTERVIEW

    온앤오프의 두 리더

    온앤오프의 두 리더, 효진과 제이어스는 천천한 달리기를 하고 있다. 조금 느리지만 착실하고 확실하게, 데뷔 5년 차에 커리어 하이를 찍은 그들의 장거리 달리기.

  • CAR

    명차와 만난 향기

    이탈리아 니치 향수 브랜드 아쿠아 디 파르마가 포르쉐와 함께 신라호텔 영빈관에서 신제품 론칭 행사를 가졌다. 궁극의 럭셔리를 느낄 수 있는 하루였다.

  • CAR

    하이엔드와 하이엔드

    롤스로이스모터카가 보베 1822와 협업한 보트 테일 타임피스를 공개했다.

  • FEATURE

    PAINTING ON THE BEACH

    뜨거운 모래알과 일렁이는 파도를 두고, 다섯 명의 일러스트레이터가 떠올린 것.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