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스테판 커리의 브랜드

언더아머와 스테판 커리가 만났다. 누구나 평등하게 운동할 수 있는 브랜드를 들고.

UpdatedOn December 02, 2020

3 / 10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703-435774-sample.jpg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703-435769-sample.jpg

‘언더아머(Under Armour)’가 세 번의 NBA 우승과 두 번의 MVP를 수상한 스테판 커리와 함께 ‘커리 브랜드’를 론칭한다. 그의 이름에서 시작해 브랜드 명도 '커리'다. 운동을 하는 모든 이들이 언제 어디서나 차별받지 않고 운동할 수 있도록 기회와 환경을 만들어간다는 데에 기점을 두었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703-435770-sample.jpg

 

커리 브랜드는 운동복과 운동화 그리고 장비를 포함해 안전하게 경기할 수 있는 장소도 제공한다. 전문성을 갖춘 스포츠 지도자 양성에도 적극적으로 지원할 예정. 오는 2025년까지 100,000명 이상의 젊은 선수들이 ‘커리 브랜드’를 이용할 수 있도록 준비도 마친 상태이다.

3 / 10
/upload/arena/article/202012/thumb/46703-435768-sample.jpg

 

새롭게 탄생한 커리 브랜드와 함께 선보이는 스테판 커리의 시그니처 농구화 ‘커리8 플로우’ 의 첫 번째 컬러웨이는 12월 11일 출시되며, 주요 언더아머 매장 및 공식 온라인 스토어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차종현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주식 탐험가 강방천
  • 2
    세상을 이끄는 틱톡 크리에이터들
  • 3
    2억으로 주식을 샀다
  • 4
    사죄하는 문화
  • 5
    유아인 '詩'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골프화의 아웃솔

    뭐니 뭐니 해도 골프화의 핵심은 아웃솔이다. 6개의 골프화에서 발견한 아웃솔의 다양한 면면.

  • FASHION

    'SNOW CAMPERS' 토머스 제리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FASHION

    패션 뉴웨이브 5

    이미 해외에서 주목받고 있는, 지금 당장 눈여겨봐야 할 젊고 창창한 디자이너 브랜드 5.

  • FASHION

    THE MAXIMUM

    비로소 정점에 도달한 파워 숄더 실루엣.

  • FASHION

    오색 빛 스키 스타일

    밝고 명랑한 오색 빛깔 스키 스타일.

MORE FROM ARENA

  • INTERVIEW

    주식 탐험가 강방천

    아이 거 걱정하지 마! 펀드의 왕 에셋플러스자산운용의 강방천 회장은 손사래 치며 말했다. 잘될 거라고, 딴 데 기웃거리지 말고 일상에서 인생을 함께할 위대한 기업을 발견하라고.

  • CAR

    메르세데스-AMG와 함께 보낸 한 해

    국내 고성능 자동차 시장은 꾸준히 성장하는 추세다. 2020년 고성능 자동차 시장을 이끈 메르세데스-AMG 신차 4종을 돌아본다.

  • LIFE

    랜선 장보기는 어디가 최고?

    코로나 19의 장기화에 더욱 유용해질 정보.

  • FILM

    AAA x 에이전트H

  • INTERVIEW

    그 남자네 집: 챈스챈스 디자이너 김찬

    유독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었던 올 한 해. 라이프스타일이 각기 다른 남자들에게 집에서 시간을 보낸 방법과 연말에 대한 구상을 물었다. 그리고 저마다 애착 가는 물건에 대해서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