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코트의 6가지 장면

낭창하거나 직선적인, 어떤 것이든 포근하고 흡족한 코트가 걸린 여섯 가지 신.

UpdatedOn November 05, 2020

PHONE HOLDER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3-sample.jpg

비대칭 여밈이 독특한 아콰마린색 롱 코트 가격미정 발렌시아가 제품.

BLACK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2-sample.jpg

(왼쪽부터) 칼라와 포켓에 디테일을 더한 더블브레스트 코트 가격미정 펜디, 와이드 칼라 헤링본 코트 4백19만5천원 보테가 베네타 제품.

TEDDY BEAR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7-sample.jpg

페이크 퍼 소재의 벨티드 더블 코트 99만7천원 맨온더분 제품.

SHEARING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6-sample.jpg

(왼쪽부터) 시어링 소재 바이커 롱 코트 가격미정 코치 1941, 카무플라주 더플코트 가격미정 생 로랑 by 안토니 바카렐로 제품.

LEATHER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5-sample.jpg

낙타색 가죽 더블브레스트 코트 가격미정 돌체앤가바나 제품.

CHECK COAT

/upload/arena/article/202011/thumb/46465-432854-sample.jpg

체크무늬 울 코트 4백만원대 프라다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지현

2020년 11월호

MOST POPULAR

  • 1
    영양제 레시피
  • 2
    세상을 이끄는 틱톡 크리에이터들
  • 3
    머쉬베놈 'STARLIKE MUSHVENOM' 미리보기
  • 4
    주지훈의 자리
  • 5
    스트레이 키즈의 현진&필릭스 'SHINE A LIGHT'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뿌리는 순간

    방 안 곳곳이 정화되는, 깨끗하고 맑고 상쾌한 룸 스프레이.

  • FASHION

    골프화의 아웃솔

    뭐니 뭐니 해도 골프화의 핵심은 아웃솔이다. 6개의 골프화에서 발견한 아웃솔의 다양한 면면.

  • FASHION

    'SNOW CAMPERS' 토머스 제리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FASHION

    패션 뉴웨이브 5

    이미 해외에서 주목받고 있는, 지금 당장 눈여겨봐야 할 젊고 창창한 디자이너 브랜드 5.

  • FASHION

    THE MAXIMUM

    비로소 정점에 도달한 파워 숄더 실루엣.

MORE FROM ARENA

  • LIFE

    랜선 장보기는 어디가 최고?

    코로나 19의 장기화에 더욱 유용해질 정보.

  • FASHION

    'SNOW CAMPERS' 토머스 제리

    그들이 혹한의 설원으로 간 까닭은 무엇일까. 스노 캠핑 좀 한다는 세계 각국의 남자들에게 물었다. 눈 덮인 산맥은 혹독하지만 경이롭고, 설원은 침묵하는 아름다움이라 한다. 그리하여 설원에서 무엇을 보았느냐 물으니, 그곳에는 고독한 자신이 있었다고 답했다. 대자연의 겨울을 거울 삼은 스노 캠퍼들이 말하는 자유와 고독이다.

  • FEATURE

    謹賀新年 근하신년

    지난했던 2020년을 떠나보내고 새해를 맞으며, 영화, 음악, 문학, 철학 등 각계의 어른들에게 살면서 마주한 크고 작은 절망과 그 절망을 밀어내는 단 한 가지에 대해 물었다. 성악가 조수미, 영화감독 이준익, 소설가 성석제, 철학가 서동욱, 영화평론가 정성일, 시인 김소연, 가수 김창완이 건넨 신년의 단어 혹은 문장.

  • INTERVIEW

    은빈은 알고 있다

    박은빈은 자신에 대한 질문에 막힘없이 대답했다. 그녀의 눈은 초롱초롱 빛났고 확신에 차 있었다.

  • INTERVIEW

    라인 앞으로

    다시 <리그 오브 레전드>의 라인 앞으로 돌아왔다. 휴가를 마치고 팀에 복귀하는 SK T1의 칸나, 커즈, 테디를 만났다. 그들이 말하는 프로 선수의 고뇌와 즐거움이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