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여름이 지나도 신는 슬리퍼

패션 브랜드들이 여름이 아닌 가을, 겨울을 겨냥해 만든 슬리퍼 넷.

UpdatedOn September 08, 2020

 VETEMENTS 

학창시절 ‘삼선 슬리퍼’말고도 곰이나 강아지 토끼 머리 모양이 달린 털 실내화 안 신어 본 사람은 아마 없을 거다. 베트멍의 허그미 베어 슬리퍼는 그때 그 시절의 털 실내화와 꼭 닮았다. 세워두면 한 쌍의 곰 인형처럼 침대 머리맡에 두기에도 감쪽같은 비주얼이지만, 푹신하고 아늑한 시어링으로 만들었으니 신어본다면 분명 관상용으로만 둘 수 없을 것. 센스에서 구매할 수 있다.

 GUCCI 

브랜드의 오랜 역사를 함께 해온 구찌의 호스빗 로퍼는 상징적인 앞 코만 빼고 변화무쌍하게 해석돼 왔다. 그 중에서도 파격이라면 역시 뒤축을 퍼로 장식한 슬리퍼 형태가 아닐까? 호스빗 로퍼의 전형적인 이미지를 깨고 그런지한 분위기까지 더한 믹스매치의 보기 좋은 예시. 데님과의 궁합이 특히나 좋은데 어중간한 핏보다는 두 사이즈는 크게 입은 것 같은 와이드 핏이나, 이번 시즌 트렌드이기도 한 복고풍 부츠컷 데님과 잘 어울린다.

 JW ANDERSON 

조너선 앤더슨은 앞 코가 둥글고 두툼한, 누구나 시도할 수 있을법한 가죽 슬리퍼에 돋보기로 확대한 것처럼 거대한 골드 체인을 얹었다. 런웨이 룩에서도 눈길을 끌던 주렁주렁한 체인 장식을 신발에도 여지없이 더한 것. 금속이 아니라 플라스틱 소재로 만들어져 자박자박 걸으면 발걸음 마다 가볍게 체인 부딪히는 소리가 난다.

 BALENCIAGA 

뎀나 바잘리아는 일상적인 사물도 쉽게 지나치지 않고 매력적인 점을 발견한다. 이케아 쇼퍼백이 발렌시아가의 획기적인 아카이브로 재탄생했던 것처럼 편안한 럭셔리를 추구하는 것이 그의 방식. 이번 시즌은 호텔 라이프에서 영감을 받은 아이템들이 눈에 띄었다. 특히 홈 슬리퍼는 영락없는 호텔 방에 놓여진 슬리퍼를 옮겨왔다. 이불처럼 축 처질만큼 낙낙한 코트에 제일 편한 바지를 입고 두터운 양말과 함께 이 슬리퍼를 신고 싶다.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이상
PHOTOGRAPHY ssense.com, 각 브랜드 홈페이지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멀리서 보면 푸른 봄, 박지훈 화보 미리보기
  • 2
    이승윤이라는 이름
  • 3
    봉준호의 신작
  • 4
    유연석의 모험과 도전, 화보 미리보기
  • 5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화보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유쾌한 비투비, 패션 화보 미리보기

    유쾌한 비투비의 네 남자, 은밀하고 매력적인 패션 화보 공개

  • FASHION

    EXOTIC SENSE

    황홀하게 빛나는 EXOTIC SENSE 하이 주얼리와 이국적인 낭만이 깃든 옷들.

  • FASHION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화보 미리보기

    바밍타이거의 머드 더 스튜던트, 첫 패션 화보 공개

  • FASHION

    FW’021 STONE ISLAND COLLECTION

    가장 순수하게 표현한 STONE ISLAND 2021 FW COLLECTION

  • FASHION

    이런 주얼리!

    완전히 새롭고 면면이 탐나는 주얼리 브랜드 4

MORE FROM ARENA

  • FEATURE

    삼삼해도 괜찮아

    마라샹궈보다는 비건 식단에 가깝다. 알싸하고 자극적인 맛은 없는 삼삼하고 건강한 비건 식단. <라켓 소년단>이 딱 그런 느낌이다. 복잡하게 얽혀 있어 두통을 유발하고, 피 튀기는 전쟁을 치르고, 처참하고 잔인한 연출까지 마다않는 장르물들 사이 <라켓 소년단>이 소중하게 자리하고 있다. 그리고 사람들은 이 드라마에 속수무책으로 빠져들고 있다. 땅끝마을 농촌 소년 소녀들의 성장 과정을 그린 작품으로, 다소 싱거울 수 있는데 왜? 시청자들의 마음에 펌프질할 수 있었던 <라켓 소년단>의 매력을 알아봤다.

  • INTERVIEW

    모델 겸 사장 4인 / CHANG

    자기만의 ‘업장’을 낸 모델 겸 사장 4인과 만났다.

  • FILM

    화가 육준서와 나눈 진솔한 대화

  • CAR

    TO THE YELLOW

    면과 면이 만나는 곳에서.

  • FEATURE

    백신은 게임업계에 악재일까

    코로나19는 게임산업에 호재였다. 사람들이 실내에 머무는 시간이 늘어나며 게임 시장 매출이 증가했다. 그렇다면 코로나 백신은 게임산업에 어떤 영향을 끼칠까? 이용자들이 실외 활동을 시작한다는 뜻이니 단기적으로는 악재일 것으로 예상된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게임 산업을 전망해본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