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대단히 현대적인 패션 사물

섬세한 서정과 위용이 전해지는 현대적 패션 사물.

UpdatedOn September 07, 2020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0-sample.jpg

투명한 아크릴 소재의 로고 패턴 크로스보디 백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2-sample.jpg

면도날 모양의 귀고리 발렌시아가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1-sample.jpg

르네 마그리트를 연상시키는, 붓으로 그린 듯한 하늘과 구름 프린트 키폴 루이 비통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3-sample.jpg

활짝 핀 장미꽃 모양 브로치 발렌티노 가라바니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4-sample.jpg

(왼쪽부터) 작은 크리스털이 촘촘히 장식된 로고 모양의 귀고리·CD 로고 모양의 볼드한 체인 반지 모두 디올 맨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905-sample.jpg

검은색 스톤 장식의 작은 거미 모양 귀고리 알렉산더 맥퀸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897-sample.jpg

통조림 오프너 모양 펜던트의 목걸이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899-sample.jpg

사진가 크레이그 맥딘의 사진을 프린트한 반다나 바이레도×크레이그 맥딘 제품.

/upload/arena/article/202009/thumb/45958-426898-sample.jpg

큼직한 카보숑 장식이 줄줄이 연결된 목걸이 셀린느 옴므 by 에디 슬리먼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최태경
PHOTOGRAPHY 박원태
ASSISTANT 김지현

2020년 09월호

MOST POPULAR

  • 1
    2030이 회사에 목매지 않는 이유
  • 2
    각양각색 브러시
  • 3
    난생 처음 만난 턱 여드름
  • 4
    빅톤 '촤장신즈' 승우와 병찬의 크리스마스에 생긴 일!
  • 5
    봄을 기다리는 마음

RELATED STORIES

  • FASHION

    에이전트 H의 향수

    에이전트 H의 모험심에는 제동을 걸 수 없다. <미션파서블-영광의 레이서>를 통해 더 강인하고 역동적인 모습을 보여준 에이전트 H가 그의 취향을 온전히 담은 향수, <아레나 옴므 플러스>와 아프리모의 협업으로 탄생한 ‘트리플에이’를 들었다.

  • FASHION

    디올의 B27 스니커즈

    스케이트보드 감성과 하우스의 아카이브가 유기적으로 결합된 B27 스니커즈.

  • FASHION

    봄을 기다리는 마음

    아직 본격적인 겨울이 오지 않았건만 벌써부터 구찌와 루이 비통은 봄을 맞을 준비가 한창이다.

  • FASHION

    내 눈을 위하여

    극심한 환절기, 건조한 눈가에 영양을 공급하고 노화 방지를 돕는 제품들.

  • FASHION

    각양각색 브러시

    저마다 쓰임새가 다른 각양각색 브러시들을 올바르게 사용하는 방법.

MORE FROM ARENA

  • FASHION

    수트로 돌아가자

    문득 그리워진 정직하고 고상한 수트로의 회귀.

  • FEATURE

    정찬성은 이겨야 한다

    한국 격투기 팬들에게는 오랜만의 빅 경기다. 10월 18일 정찬성과 오르테가의 경기가 확정됐다. 둘의 경기는 몇 번이나 불발에 그쳤고, 오르테가의 박재범 폭행 사건 등 이슈를 모은 바 있다. 미국을 대표하며 상승세인 오르테가와 UFC의 흥행 보장 카드인 정찬성의 매치는 세계적인 기대를 모은다. 우여곡절이 많았던 정찬성이 반드시 이겨야만 하는 이유를 짚는다.

  • FEATURE

    미래에서 온 편지

    화성 탐사 1백 주년을 맞이한 2060년. 화성의 시시콜콜한 일상이 담긴 편지가 도착했다.

  • INTERVIEW

    오키의 영화

    재즈 뮤지션으로 불리길 거부하는 무규정 존재 김오키는 하고 싶은 걸 한다. 발라드도 하고 펑크도 하고 영화도 하고 그림으로 음악도 만든다. 윤형근 화백의 그림에서 영감을 받은 정규 11집 앨범 을 발매했고 연출을 맡은 영화 <다리 밑에 까뽀에라> 촬영을 마쳤으며, 곧 닥칠 디스토피아 세계에서 살아남기 위해 도끼도 두어 자루 준비해뒀다.

  • FEATURE

    영감을 찾아서: 작가 우정수

    영화 한 편, 소설 한 권은 벽돌 하나에 불과하다. 그것들이 쌓이며 성을 이룬다. 작가의 세계는 그렇다. 때로는 인상적인 작품이 성을 떠받치는 기둥이 되고, 벽돌의 배치에 따라 기발한 아이디어가 발견되기도 한다. 우리는 작가와 함께 그의 성을 투어하며, 작품의 토대가 된 벽돌들을 하나씩 뽑아 들었다. 지금 각 분야에서 가장 유별난, 돋보이는 작가들의 영감 지도다.

FAMILY SITE
닫기 오늘 하루 다시 보지 않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