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TART UP

새봄, 새 출발 그리고 새 시계.

UpdatedOn March 25, 2019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201-sample.jpg

감색 리넨 소재 줄무늬 수트 수트서플라이, 흰색 티셔츠 코스, 시원한 색감의 소가죽 팔찌·영롱한 파란색 다이얼에 메시 밴드로 고급스러움과 세련된 느낌을 동시에 전하는 손목시계 ‘하이눈(highnoon)’ 크로노 모두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202-sample.jpg

파란색 가죽으로 포인트를 준 데님 재킷·팬츠 모두 캘빈클라인 진, 흰색 티셔츠 코스, 파란색 팔찌·블랙 PVD 소재로 세련된 느낌과 견고함을 동시에 잡은 손목시계 ‘클래식 투(classic too)’ 모두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203-sample.jpg

줄무늬 수트·레지멘털 타이 모두 수트서플라이, 셔츠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군더더기 없이 깔끔한 디자인에 악어 엠보 가죽 스트랩으로 고급스러움을 더한 손목시계 ‘시티(city)’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204-sample.jpg

카키색 수트 라르디니, 레지멘털 타이 수트서플라이, 줄무늬 셔츠 스타일리스트 소장품, 시크한 올 블랙 컬러에 로즈 골드 포인트가 멋스럽게 어우러진 손목시계 ‘하이눈(highnoon)’ 크로노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199-sample.jpg

감색 리넨 소재 수트·흰색 셔츠·타이 모두 수트서플라이, 파란색 다이얼과 메시 밴드, 조약돌 모양 케이스 등 개성 있는 디자인으로 수트와 캐주얼 등 어떤 룩에서도 포인트 역할을 하는 손목시계 ‘하이눈(highnoon)’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upload/arena/article/201903/thumb/41581-361200-sample.jpg

갈색 트위스터 니트·아이보리 팬츠 모두 브루넬로 쿠치넬리, 10분 단위로 표시된 인덱스와 실리콘 링크로 장식한 스테인리스 브레이슬릿 등 개성 있는 디테일의 손목시계 ‘시티(city)’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CONTRIBUTING EDITOR 이승률
PHOTOGRAPHY 김린용
MODEL 김원중
STYLIST 김하늘
HAIR&MAKE-UP 이은혜
COOPERATION 캘빈클라인 워치 앤 주얼리(02-3149-9563)

2019년 04월호

MOST POPULAR

  • 1
    이근은 살아남는다
  • 2
    시승 논객
  • 3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 4
    네 발로 간다: BMW X5
  • 5
    지금 강다니엘 미리보기

RELATED STORIES

  • FASHION

    고유한 이름의 스니커즈

    저마다 고유한 이름을 간직한 새 시즌 스니커즈.

  • FASHION

    NO SIGNAL

    아득한 노지 위에 적막에 가까운 레드.

  • FASHION

    나의 절친한 스웨터

    열 명의 모델과 남다른 추억이 깃든 그들 각자의 스웨터를 입고 만났다.

  • FASHION

    MISTER COMFORTABLE

    색과 패턴을 기발하고 자유롭게 구사한 2020 F/W 프라다 컬렉션을 새롭게 마주 봤다.

  • FASHION

    플래시백!

    그 시절이 생각나는 추억 속 패션 광고를 재현해봤다

MORE FROM ARENA

  • FEATURE

    브라이언 가드비 '자유의 밴'

    낡은 밴을 구해 캠퍼 밴으로 개조한 사람들이 있다. 그들은 자신의 캠퍼 밴을 타고, 세계를 돌아다니며 살아간다. 여행이 아니다. 삶의 방식이며, 자유를 갈망하는 사람들의 깨달음이다. 어디든 갈 수 있고, 어디서나 경이로움을 느끼는 움직이는 집. 밴 라이프를 실천 중인 7팀이 말하는 진정한 자유의 의미다.

  • FASHION

    알렉산더 맥퀸의 스니커즈

    알렉산더 맥퀸의 간결하고 인상적인 스니커즈.

  • FEATURE

    연애하는 텔레비전

  • FASHION

    GENTLEMAN'S MOMENT

    세련된 도시 남성을 대변하는 배우 성훈 그리고 스타일을 위한 완벽한 동반자, 티쏘 젠틀맨 컬렉션.

  • FILM

    구찌 x 비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