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EATURE MORE+

HOUSE OF SOUND

스타필드 하남에 꼭 가봐야 하는 공간이 생겼다. 하만 오디오 전문 체험·판매 공간인 '하만 스튜디오' 얘기다.

UpdatedOn January 25, 2018

하만. 음향기기에 조금이라도 관심 있는 남자라면 하만이라는 이름이 낯설지 않을 거다. 하만은 1956년 설립된 전통 있는 음향기기 명가, 전설적인 사운드로 지난 70여 년간 오디오 마니아들의 사랑을 독차지해왔다. JBL, 하만 카돈(harman/kardon), AKG, 마크 레빈슨(Mark Levinson) 등 막강한 프리미엄 오디오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는 것은 물론, 메르세데스-벤츠와 아우디, 재규어, 랜드로버 등 세계적인 명차에 사용되는 카오디오 시스템으로도 유명하다. 더욱이 지난해부터는 삼성전자의 품에 안기며, 전국 삼성전자서비스센터를 통해 사후 관리(A/S)가 가능해지는 등 우리와 한결 친숙해지기도 했다.

얼마 전 삼성전자는 하만의 다양한 오디오 제품을 직접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첫 번째 하만 오디오 전용 매장을 오픈했다. 스타필드 하남에 자리 잡은 ‘하만 스튜디오’다. 약 143㎡ 규모의 매장에는 JBL, 하만 카돈, AKG, 마크 레빈슨 등 공식 수입된 하만의 제품을 모두 만날 수 있다. 이어폰과 헤드폰, 가정용 스피커와 블루투스 스피커, 사운드 바, 그리고 하이엔드 오디오 제품에 이르기까지 그야말로 제품 구성이 알차다.

더 마음에 드는 것은 모든 제품을 직접 만지고, 듣고, 느낄 수 있도록 체험 공간으로 매장을 완성했다는 점이다. 매장 구성도 헤드폰 체험 존과 TV & 라이프스타일 존 등 이동 동선에 따라 다양한 경험이 가능하도록 꾸며졌다.

화룡점정은 매장 안쪽에 있는 청음실이다. 39㎡ 규모로 꾸며진 청음실에서는 하이엔드 오디오 제품인 ‘JBL K2 S9900’ 스피커와 마크 레빈슨 앰프 등이 만드는 최상급 사운드를 직접 체험할 수 있다. 1억 원이 훌쩍 넘는 시스템이다. 두 명의 전문 오디오 컨설턴트가 상주하고 약 30분간 오디오 시스템을 체험할 수 있다.

내부는 편안하고 깔끔하다. 오디오와 마주한 소파에 앉으면 ‘JBL K2 S9900’에서 나오는 명료하고도 풍부한 소리들이 청음실 벽을 타고 귓속으로 들어온다. 잘 알고 있듯, 프리미엄 오디오는 대량생산되는 오디오와는 태생부터 다르다. 시계나 와인만큼이나 장인정신을 바탕으로 제작된다. 덕분에 청취자는 이전의 오디오와는 전혀 다른 차원의 경험을 하게 된다. 그 소리는 귀가 아닌 몸으로 느낄 수 있다. 머리가 쭈뼛 서는 경이로운 경험이다.

주목해야 할 점은 간단한 예약만 한다면 누구나 이런 경험을 누릴 수 있다는 것. 예약 고객이 없을 경우 바로 입장도 가능하다. 향후 외부 강사를 초청해 오디오 시스템과 음악에 대한 강의도 펼친다니 하루 데이트 코스로도 손색없겠다. 볼거리 많은 스타필드 하남에 꼭 한 번 들러야 할 곳이 하나 더 늘어난 셈. ‘하만 스튜디오’는 스타필드 하남 2층, 명품 숍 스트리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문의 031-8072-8686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승률

디지털 매거진

MOST POPULAR

  • 1
    황민현, “<환혼> 대본 읽고 단숨에 매료돼”
  • 2
    2023 S/S 패션위크 리뷰 #1
  • 3
    <환혼>의 황민현
  • 4
    새롭게 공개된 F/W 캠페인
  • 5
    서현, “안전한 선택만 하고 싶진 않아”

RELATED STORIES

  • FEATURE

    스포츠가 지구를 지킨다

    곧 카타르에서 월드컵이 개최된다. 세계 최대의 축구 이벤트가 사막에서 개최되면 탄소가 얼마나 많이 배출될지 가늠조차 하기 어렵다. 스포츠 이벤트가 기후변화에 끼치는 영향은 상당하다. 가장 인기 있는 프로 스포츠, 특히 유럽 축구 빅리그는 스포츠 기후 행동 협정에 참여해 적극적인 친환경 정책을 펼치고 있다. 스포츠와 기후변화의 상관관계를 짚는다.

  • FEATURE

    아담은 바이러스로 죽지 않았다

    ‘로지’ 같은 가상인간이 계속 등장하지만, 정작 이들에게 관심 갖는 건 뉴스 기사와 미디어 광고뿐이다. 반면, 얼마 전 지하철 광고판을 점령했던 ‘우마무스메’ 캐릭터와 최근 세빛둥둥섬을 침몰시킨 ‘원신’ 게임의 압도적인 팬덤 규모를 보면, 2D 미소녀 캐릭터에 대한 20대 남성의 관심은 그 어느 때보다 뜨거워 보인다. 가상인간에겐 없고 2D 애니메이션 캐릭터에겐 있는 콘텐츠의 힘은 무엇일까.

  • FEATURE

    고전적 독후감 #끝없이 두 갈래로 갈라지는 길들이 있는 정원

    가을이라 독서를 하자는 건 아니지만, 가을이라 괜히 고전소설에 눈길이 간다. 세 명의 에디터가 각자 고전소설을 읽고, 자신을 돌아본다. 가을은 성찰의 계절이다.

  • FEATURE

    고전적 독후감 #달과 6펜스

    가을이라 독서를 하자는 건 아니지만, 가을이라 괜히 고전소설에 눈길이 간다. 세 명의 에디터가 각자 고전소설을 읽고, 자신을 돌아본다. 가을은 성찰의 계절이다.

  • FEATURE

    이승우와 철학

    이승우는 한국 축구의 미래가 되지 못할지도 모른다. 하지만 대한민국 축구는 이승우를 통해 논의할 게 있다.

MORE FROM ARENA

  • LIFE

    미워도 다시 한번

    주춤했던 위스키 업계가 다양한 실험과 변주, 협업을 통해 다시 한번 반전을 노린다.

  • LIFE

    에너지가 줄어드는 공간

    패시브 하우스는 겨울에 따뜻하고 여름에 시원한 집이다. 집이 일정 온도를 유지해 별도의 난방장치 없이도 열을 효율적으로 관리한다. 패시브 하우스가 늘어날수록 석유화학 에너지 사용이 줄어든다. 국내에서 경험할 수 있는 갓 지은 패시브 건축물을 탐방했다.

  • LIFE

    천천히 드세요

    급할 것 없이 천천히 음미할 수 있는, 바가 있는 공간들.

  • LIFE

    샌프란시스코에서 온 커피

    망원동에는 샌프란시스코의 로스터리 숍인 ‘사이트글라스 (Sightglass)’의 철학을 그대로 전하는 카페가 있다.

  • FASHION

    최초 시리즈

    새해를 맞이해 오랜 전통의 시작을 알린 최초의 이야기를 탐색했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