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체형별 아우터 처방

6가지 체형으로 살펴본 최고 혹은 최악의 아우터.

UpdatedOn December 08, 2017

 Type short 


 Type 1  키가 작고 왜소한 체형

  • BEST

    스타디움 점퍼와 항공 점퍼 모두 시선을 위로 집중시킨다. 특히 아플리케나 패치 장식이 있는 디자인이라면 효과를 배가한다. 넓은 V존을 갖췄거나 칼라에 디테일을 더한 외투를 입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스타디움 점퍼 90만원대 폴로 랄프 로렌 제품.

  • WORST

    작은 키가 콤플렉스라면 무엇보다 외투 길이가 중요하다. 아주 짧거나, 종아리 언저리만큼 길거나. 이 모두에 해당되지 않는, 펑퍼짐한 실루엣에 애매한 길이의 야상 점퍼는 마른 남자에게 쥐약이다.
    패딩 내피를 장착한 야상 점퍼 가격미정 올세인츠 제품.

 Type 2  키가 작고 땅땅한 체형

  • BEST

    대부분 배가 나온 이런 몸매는 울이나 모직 등 뻣뻣한 소재의 외투를 입는 편이 좋다. 체형의 단점을 커버해주는 데다 진중한 분위기까지 선사하는 피코트가 베스트.
    큼직한 버튼에 해군 문양을 새긴 피코트 99만4천원 리얼 맥코이 by 오쿠스 제품.

  • WORST

    직선이라고는 없는 실루엣에 둥글고 빵빵한 다운 패딩 점퍼는 가히 치명적이다. 어디까지가 패딩인지 구분이 가지 않을 테니. 밝고 선명한 프린트마저 몸을 더 비대해 보이게 만든다.
    불규칙한 패턴의 다운 점퍼 19만9천원 디스이즈네버댓 제품.

 Type 3  키 작고 하체가 튼튼한 체형

  • BEST

    유독 두꺼운 허벅지를 가려줄 긴 외투가 필요할 거다. 실루엣은 툭 떨어지는 H라인보다 A라인으로. 밑단이 슬쩍 퍼지는 오버사이즈 코트는 키가 크고 날씬해 보이는 효과가 있다.
    단정한 디자인의 오버사이즈 코트 2백93만원 메종 마르지엘라 제품.

  • WORST

    이런 몸매는 상대적으로 날씬한 상체를 강조하는 것이 중요하다. 엉덩이를 덮지 않는 짧은 길이의 부한 외투를 입으면 시선이 허벅지에서 멈춰 단점이 부각된다.
    빈티지한 워싱이 돋보이는 시어링 재킷 가격미정 폴로 랄프 로렌 제품.


 Type long 


 Type 1  마르고 어깨가 좁은 체형

  • BEST

    키가 크고 마른 체형은 빈약한 어깨만 보완해도 반쯤 성공이다. 싱글 버튼보다 더블 버튼 디자인의 코트가 여유 있어 보인다. 어깨선에 힘이 있는 더블브레스트 코트나 폴로 코트를 권한다.
    마드라스 체크무늬 더블브레스트 코트 3백28만원 까날리 제품.

  • WORST

    어깨선이 둥글게 떨어지는 래글런 소매 옷은 되도록 피해야 한다. 안 그래도 빈약한 어깨가 더 좁아 보이기 때문. 게다가 소재가 얇은 밝은색 아우터를 단독으로 입으면 실루엣이 드러나 오히려 더 말라 보인다.
    깜찍한 크기의 핀으로 장식한 오트밀색 코트 55만9천원 커스텀멜로우 제품.

 Type 2  허리가 길고 다리가 짧은 체형

  • BEST

    다리가 짧으면 재킷을 입어도 길이가 애매한 경우가 종종 있다. 허리선을 강조한, 무릎길이의 코트가 체형의 단점을 가려준다. 허리에 벨트 장식이 있는 코트라면 꽤나 극적인 착시 효과를 선사할 것.
    헤링본 패턴의 회색 코트 1백87만원 라르디니 by 신세계인터내셔날 제품.

  • WORST

    허리 즈음에서 끝나는 길이의 외투는 짧은 다리를 더 부각한다. 특히 요즘 유행인 항공 점퍼와 블루종처럼 밑단에 밴딩 처리를 한 점퍼 종류는 남다른 허리 길이를 자랑하게 할 뿐이다.
    칼라에 퍼 장식을 더한 항공 점퍼 45만8천원 아르마니 익스체인지 제품.

 Type 3  한 덩치 하는 운동선수 체형.

  • BEST

    큰 몸집을 굳이 가릴 필요는 없다. 몸에 잘 맞는 사이즈와 핏의 아우터를 입는 편이 더 날씬해 보이니 말이다. 별다른 장식 없이 어깨선과 칼라가 둥글게 떨어지는 캐주얼한 분위기의 재킷이 효과적이다.
    울 혼방 재킷 36만8천원 단톤 by 플랫폼 플레이스 제품.

  • WORST

    물론 밝은 색상, 광택이나 장식이 과한 소재, 오버사이즈 실루엣이 몸집을 커 보이게 하는 요소다. 하지만 무엇보다 부피가 큰 옷을 피해야 한다. 무통 코트처럼 크고 단단해 보이기까지 한 옷을 입으면 거인처럼 보인다.
    양가죽 무통 코트 1백72만8천원 언어펙티드 by 솔티 서울 제품.​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이상
PHOTOGRAPHY 이수강
ILLUSTRATION 배성훈

2017년 12월호

MOST POPULAR

  • 1
    경주에서의 하루
  • 2
    지금, 서울의 전시 4
  • 3
    김영대는 깊고
  • 4
    스트레이 키즈의 두 소년
  • 5
    이준혁의 확신

RELATED STORIES

  • FASHION

    MONTBLANC X MAISON KITSUNE

    몽블랑과 메종 키츠네의 캡슐 컬렉션이 선사하는 단지 둘 이상의 시너지.

  • FASHION

    여름의 성질

    속이 비치는 색, 동동 뜨는 가벼움, 바스락 소리, 성근 구멍으로 나른한 숨이 드나드는 한적한 여름.

  • FASHION

    올 여름을 위한 주얼리

    얼음 조각같이 투박하고 서늘한 실버, 뜨겁고 화려한 색채의 올여름을 위한 주얼리.

  • FASHION

    선명한 컬러 액세서리

    통통 튀는 선명한 색상의 액세서리 8.

  • FASHION

    보테가 베네타의 마운트 백

    워드로브 02 컬렉션에서 선보이는 보테가 베네타의 마운트 백.

MORE FROM ARENA

  • FEATURE

    내 돈이 가상세계로 사라질 때

    메타버스 투자 붐이다. 암호화폐를 비롯한 가상세계의 가치들이 급등하고 있다. 가상세계와 현실이 빠르게 이어지고 있다는 뜻이다. 가상자산 시장의 성장과 가상자산에 투자할 수밖에 없는 이유를 짚는다.

  • FEATURE

    영화 포스터 왕중왕

    한 장의 메타포. 누군가를 극장으로 가게 하고, 수많은 큐레이션 목록 속 플레이를 누르게 하는 동력. 시대 불문 힘 있는 영화 포스터 18선.

  • FASHION

    SUMMER DREAM

    몽롱한 기억 속에 스민 끈적한 여름의 잔상.

  • CAR

    아들에게

    뒷좌석에 아들을 태우고 달리며 생각한다. 내 아버지도 이런 마음이었을까? 아들에게 물려주고 싶은 것이 많다. 자동차도 그중의 하나. 자동차 기자들이 말하는 아들에게 물려주고 싶은 자동차.

  • LIFE

    페리에의 홈 카페 레시피

    청량한 여름을 보내기 위해 숙지해야 할 페리에의 홈 카페 레시피.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