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The Scent of Black and White

공간의 본질은 무엇일까? 빈 공간을 채울 수 있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했다. 건축가 장윤규 교수는 흑과 백 그리고 향을 언급했다.

UpdatedOn February 05, 2016

3 / 10
/upload/arena/article/201602/thumb/26341-88046-sample.jpg

흰색 향수 레전드 스피릿 오드트왈렛은 몽블랑 제품.

흰색 향수 레전드 스피릿 오드트왈렛은 몽블랑 제품.

장윤규

건축가

장윤규의 건축은 실험적이다. 그의 건축들은 상투적인 것과 거리를 둔다. 그래서 낯설며 때로는 놀랍다. 도심에 세운 그의 건축물들은 경탄의 연속이다. 2001년 건축가 그룹 운생동을 설립해 대치동의 복합 문화 공간 크링, 홍익대학교 대학로 캠퍼스, 청심 물 문화관, 갤러리 보고재 등을 완공했다. 장윤규는 현재 국민대 건축학과 교수이자 갤러리정미소의 대표로 활동하고 있다.
 

책상의 검은색 향수 레전드와 흰색 향수는 레전드 스피릿은 모두 몽블랑 제품.

책상의 검은색 향수 레전드와 흰색 향수는 레전드 스피릿은 모두 몽블랑 제품.

책상의 검은색 향수 레전드와 흰색 향수는 레전드 스피릿은 모두 몽블랑 제품.

건축가에게 향수는 무엇일까?
사람과의 관계 아닐까? 건축가는 다양한 사람을 만나기에 첫인상이 중요한 직업이다. 그러다 보니 체취에 신경 쓰게 되었다. 그래서 향수를 사용한다. 사람의 체취는 관계의 시작이기도 하다. 우리는 사람을 말투나 행동으로 기억할 수도 있지만, 때로는 체취로 기억하기도 한다. 건축가는 작품으로 이야기할 수 있겠지만, 말하지 않을 때 인상을 좌우하는 건 체취일 수도 있다. 그런 점에서 향수는 관계의 시작이 된다.

본인에게 블랙 앤 화이트란 무엇인가?
공간의 본질이다. 완전히 비어 있는 공간을 화이트 큐브라고 부른다. 가장 본질적인 공간을 뜻하는 것이다. 또 완전한 암흑 공간, 빛이 존재하지 않는 공간 역시 공간의 본질이라 할 수 있다. 따라서 화이트와 블랙은 재료조차 존재하지 않는 가장 추상적인 것이다. 빛이 있을 때와 전혀 없을 때의 상태. 즉, 공간의 시작점이다.

몽블랑의 두 향수 레전드와 레전드 스피릿을 건축물에 빗댈 수 있을까?
음, 레전드 스피릿을 화이트 큐브라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완벽히 비어 있는 미술관이 떠오른다. 미술품을 채워나가야 할 테니, 완벽한 보이드라고 볼 수 있겠지. 레전드 역시 똑같은 보이드 공간이라고 할 수 있다. 레전드 스피릿은 빛의 보이드, 레전드 공간의 보이드인 셈이다.

디자인할 때 영감을 받는 장소가 있다면?
일상에서 만나는 모든 공간이 영감이 된다. 더 중요한 것은 공간이 발견되는 시점이다. 동일한 공간이라 할지라도, 그 영감은 시간과 관계가 있다. 매우 중요한 점이다. 예를 들어 매일 지나다니는 똑같은 거리지만, 영감을 얻는 순간이 있다. 바로 그 시점, 시간이 공간보다 더 중요하다. 특정 공간에서 영감을 얻는 것은 아니다. 특별한 순간이 영감을 선사한다.

몽블랑 레전드와 레전드 스피릿에 대한 인상은 어떤가?
레전드 스피릿은 상큼하다. 어딘가로 여행을 떠나야 할 것 같은 향이다. 그에 반해 레전드는 차분하다. 산에서 조용히 생각하고, 사색해야 할 것 같다. 나는 평소에 고민을 많이 하니까 기왕이면 여행을 떠날 수 있는 레전드 스피릿이 잘 맞는 것 같다. 또 향은 나보다 주변 사람들이 더 좋아해야 하니까.

그렇다면 몽블랑 레전드 스피릿은 언제 사용할 것인가?
오히려 평소에 사용할 것 같다. 삶이 곧 여행이니까. 하하.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EDITOR 조진혁
PHOTOGRAPHY 김린용
STYLIST 이명선
HAIR&MAKE-UP 채현석

2016년 02월호

MOST POPULAR

  • 1
    페라리 교향곡
  • 2
    안효섭다운 연기
  • 3
    2022 A-Awards #이병헌
  • 4
    Point of View
  • 5
    겨울 바다로 떠난 남자

RELATED STORIES

  • FASHION

    언더아머, UA 5X5 농구 토너먼트 대회 개최

    한 치의 양보도 없는 치열한 승부를 펼쳤다.

  • FASHION

    따뜻한 연말을 맞이하는 홀리데이 캠페인

  • FASHION

    Sparkling Night

    흐드러지게 반짝이는 장면들로 남아 있는 지난밤의 잔상.

  • FASHION

    호텔에서의 낭만

    호텔 방 안에서 홀로 만끽하는 오후 한낮, 샴페인 빛 햇살.

  • FASHION

    겨울 바다로 떠난 남자

    파도처럼 밀려오는 겨울의 한때.

MORE FROM ARENA

  • ARTICLE

    기운찬 운동화

    운동과 생활에 활력을 불어넣어줄 차별화된 기능의 운동화 8선.

  • DESIGN

    연상게임

    절묘하게 이어지는 이번 시즌의 액세서리 10.

  • FASHION

    UDT 포트레이트

    <강철부대>를 통해 한계를 뛰어넘는 정신력과 체력을 입증한 UDT 대원들의 강인한 포트레이트.

  • ARTICLE

    GOLDEN OIL

    단독으로 바르거나, 함께 곁들이거나. 매일같이 사용해도 좋은 황금빛 오일들.

  • REPORTS

    배우 송승헌

    <아레나>는 ‘2018 에이어워즈’ 카리스마 부문 수상자로 송승헌을 선정했다. 그는 데뷔부터 스타였고, 현재까지 그 누구도 넘볼 수 없는 자리에 오른 카리스마 충만한 배우다. 올해 송승헌은 드라마 <플레이어>를 통해 그간의 이미지와 완전히 다른 송승헌을 보여주며 호평을 받았다. 카리스마 부문 수상에 어울릴 만한 인물이 또 어디에 있을까?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