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합 검색

FASHION MORE+

Saint Laurant + Silver Necklace

UpdatedOn September 30, 2013

Saint Laurant + Silver Necklace 요란했던 에디 슬리먼의 컴백과 동시에 이뤄진 생 로랑 하우스의 거대한 변화 여풍은 F/W 시즌 아이템이 하나둘씩 시장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본격적으로 심사대에 올라섰다. 캘리포니아의 자유로움과 인디 락 밴드 무드에 심취한 에디 슬리먼의 컬렉션은 호불호가 갈렸지만 막상 숍에 걸리니 그 반응은 그리 나쁘지 않은 듯 보인다. 아이템 하나하나를 떼어 살펴보면 꽤나 정제된 록 시크 무드와 생 로랑의 고고함이 아슬아슬하게 공존하고 있다. 사진 속 거친 느낌을 낸 납작한 실버 체인 네크리스는 그런 에디 슬리먼의, 에디 슬리먼에 의한, 에디 슬리먼 팬을 위한 새로운 생 로랑을 잘 함축한 듯하다. 가격미정 생 로랑 제품. 문의 02-3438-7628

GUEST EDITOR: 김재경

<에스엠라운지>의 모든 기사의 사진과 텍스트는 상업적인 용도로 일부 혹은 전체를 무단 전재할 수 없습니다. 링크를 걸거나 SNS 퍼가기 버튼으로 공유해주세요.

KEYWORD

CREDIT INFO

Guest Editor 김재경

2013년 9월호

MOST POPULAR

  • 1
    이종석은 지금 어디쯤에 있을까
  • 2
    머드 더 스튜던트의 불협화음
  • 3
    배우는 이상이
  • 4
    지금 영감을 주는 전시
  • 5
    PARAKEET & TRIANGLE

RELATED STORIES

  • FASHION

    YOU WILL MISS ME

    홀로 떠난 바다, 하염없는 지평선 위의 고아한 생 로랑.

  • FASHION

    THE GREEN MAZE

    보테가 베네타가 표현하는 동시대적인 미로.

  • FASHION

    BOOTS & GASOLINE

    덧없이 질주하고 싶은 본능과 감각.

  • FASHION

    PARAKEET & TRIANGLE

    불현듯 나타난 트라이앵글, 보테가 Salon 02 컬렉션의 패러킷 컬러, DPR LIVE와 DPR IAN이 서로 유연하게 엉키고 겹치는 혼돈 속 무한의 미로.

  • FASHION

    IN THE WEST

    희뿌연 정적, 휘파람 소리가 날카롭게 흐른다.

MORE FROM ARENA

  • FEATURE

    LONG STAY HOLIDAY

    올해 여름휴가 계획이 무산되어 슬퍼하고 있는 모든 이들이여, 그렇다고 휴가를 날릴 순 없는 노릇 아닌가. 호텔 룸에서 24시간, 혹은 그 이상 머물며 여유를 만끽할 수 있는 홀리데이 프로모션을 모았다.

  • INTERVIEW

    고요한 송강

    송강은 혼자인 게 좋다. 자신을 더 알고 싶다. 작품을 하나씩 만날 때마다 한 뼘씩 성장하는 젊은 배우. 그 안에서 강은 고요히 흐른다.

  • FASHION

    어서 오세요

    더운 여름, 거리 헤매지 말고 일단 들어가보시라.

  • CAR

    3대의 슈퍼카

    전설의 12기통 엔진, 장인의 기술이 녹아든 수공예 차량, 후륜구동의 짜릿함까지. 베일을 벗은 슈퍼카 셋.

  • SPACE

    유연하고 자유로움을 지향하는 주택 Cabin Anna

    다시 숲으로, 흙으로 돌아갈 계절이다. 작은 텃밭을 일궈도 좋고, 산을 관망해도, 강물의 윤슬을 보기만 해도 좋은 곳. 그곳에 작은 쉼터를 꾸린다. 집은 아니지만 집보다 안락한 곳. 오두막이든 농막이든 그 무엇이든 자연을 훼손하지 않는 작고 단단한 집이면 된다. 전 세계 숲속에 자리 잡은 작은 집들을 찾았다.

FAMILY SIT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