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STAR

STAR

톱스타 B군의 애절한 DM

한창 잘나가는 신인 여배우에게 고백했다가 매몰차게 차인 남자가 있다. 명실상부 국내 최고의 톱스타다.

On May 22, 2022

3 / 10
/upload/woman/article/202205/thumb/51018-488089-sample.jpg

 

“저 한번 만나볼래요?”

A양은 최근 업계에서 떠오르고 있는 루키다. 절세미인은 아니지만 요즘 트렌드에 맞게 청초함과 섹시함을 동시에 지닌 배우다. 카메라 마사지라고 해야 할까, 점점 예뻐지고 있고 게다가 연기까지 꽤 잘한다. 사실 그녀가 주목받기 시작한 건 얼마 되지 않았다. 최근 대박 드라마에 출연하면서 얼굴을 알렸고, 이와 동시에 SNS 팔로어가 폭발적으로 급증하더니 급기야 광고계에서도 그녀의 행보를 예의 주시하게 됐다. 지금은 영화, 드라마, 광고 등 분야와 장르를 불문하고 섭외 1순위다. 전에 없던 새 얼굴의 등장에 업계가 술렁거리기 시작한 것이다. 물론 이 모든 것이 ‘빵빵한’ 소속사 덕도 본 셈이지만, 사실 그녀는 알 만한 사람은 다 아는 ‘악바리’이자 ‘독종’이다. 원하는 배역을 따내기 위해 오디션 현장에 드러누운 채 시위 아닌 시위를 벌인 일화는 관계자들 사이에서 익히 유명하다. 실제로 그녀와 오디션 최종 라운드에서 맞붙었던 모 여자 연예인은 기자에게 “생각보다 기운이 강해서 놀랐다. 앞에 앉은 감독과 작가를 순식간에 사로잡더라. 라이벌이 바로 옆에 있는데도 눈 하나 깜짝 안 하고 온갖 행위를 선보이는 모습에 기가 죽었다”라고 당시를 회상했다. 튀는 집안도, 튀는 비주얼도, 튀는 전직도 아니었기에 그녀는 스타의 문턱에서 독종으로 살아야 했다.

이처럼 어린 나이에도 목표를 이루기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는 그녀에게 접근한 남자 배우가 있다. A양보다 20살 이상 나이가 많은 국내 톱 배우 B군이다. B군은 브라운관을 통해 처음 그녀를 봤고, 묘한 매력의 그녀에게 끌려 자신도 모르게 SNS를 탐색했다. SNS 세계에서 자유분방했던 A양. B군은 연기할 때와는 완전히 다른 그녀의 반전된 모습에 또 한 번 반했다. 그러던 어느 날 그는 용기를 냈다. 그녀에게 DM(다이렉트 메시지)을 보내기로 한 것이다.

“OOO입니다. 한번 만나고 싶습니다.”
그런데 A양으로부터 답장이 없었다. 그간 여자들에게 선망의 대상이었던 그의 자존심에 스크래치가 생겼다. 또 한 번 DM을 보냈다.
“진짜 OOO입니다. 연락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이번에도 답장이 없었다. A양이 자신을 사칭범으로 오해하는 것 같아서다. 그로부터 한참 후 그녀로부터 답장이 왔다.
“누구세요?”

B군과 가까운 지인에 따르면 B군은 A양의 답장에 충격을 받았다고 한다. 우리나라에서 B군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뿐더러 그의 대시를 거절한 여자는 한 번도 없었기 때문이다. 오기가 생겨 수소문 끝에 A양의 전화번호를 알아내 연락을 취했다. 그리고 두 사람은 짧은 대화를 나눴다.

“남자친구 있어요?” “없어요.”
“그럼 저 한번 만나볼래요?” “싫어요.”
“왜요?” “나이 많은 아저씨는 싫어요.”

당돌한 그녀의 마지막 말에 B군은 더 이상 말을 잇지 못했다고 한다. 자신을 ‘아저씨’, ‘찝쩍남’으로 취급하는 A양의 태도에 상처받은 B군의 자존감은 바닥으로 추락했다.

그런데 충격적인 건 B군은 오래전부터 공개 열애 중인 연인이 있다는 사실이다. 그의 여자친구 C양은 미모와 지성을 겸비했다. 두 사람의 열애 사실은 이미 기자들 사이에서 익히 알려져 있다.

누구나 부러워할 만한 인기와 재력을 가진 B군이 사랑하는 연인을 곁에 두고도 다른 여자에게 한눈파는 이유는 무엇일까? 관계자들은 과거부터 이어져온 B군의 여성 편력을 문제 삼았다. 과거 광고 촬영장에서 여자 스태프에게 성적인 농담을 건넸다가 사과했던 일화, 자신과 함께 일하는 스태프를 고용할 때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것이 외모라는 사실 등 그의 잘못된 성 관념은 관계자들 사이에서 전해 내려오고 있다.

실제로 기자는 몇 해 전 부산의 유명 클럽에서 일반인 여성 3명과 몸을 밀착한 채 은밀한 시간을 보내던 그를 목격하기도 했다. 술에 취해 흐느적거리며 여성을 탐닉하는 그의 모습은 마치 야생동물을 보는 것 같았다. 당시 그 자리에는 B군 외에도 유명 배우 몇 명이 함께 있었는데, 그들의 모습을 보니 그동안 방송과 영화를 통해 만들어진 젠틀한 이미지가 순식간에 깨져버렸다. 이후 취재 현장에서 B군을 만날 기회가 있었는데, “클럽을 좋아하느냐”는 질문에 B군은 “안 좋아한다”고 말했다. 기자는 그가 가식적인 배우임을 확인했다. 놀라운 건 그의 여자친구 C양이 남자친구의 여성 편력을 알면서도 눈감아주고 있다는 후문이다.

결론은 그거다. 그들의 러브 게임에서 최종 승자는 A양이라는 것.

CREDIT INFO

취재
강안연(연예 전문 칼럼니스트)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2022년 05월호

2022년 05월호

취재
강안연(연예 전문 칼럼니스트)
사진
게티이미지뱅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