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HEALTH

HEALTH

당신의 '관절'은 안녕하십니까

100세 시대, 우리 신체 중 가장 중요한 부위는 무릎이다. 건강한 다리가 노후 삶의 질을 좌우한다는 것. 조금 더 오래 활기차게 걷기 위해선 지금부터 무릎 건강을 사수해야 한다.

On November 13, 2021

3 / 10
/upload/woman/article/202111/thumb/49535-471680-sample.jpg

 

무릎은 영원하지 않다

흔히 우리 몸의 관절을 경첩과 비교한다. 경첩은 장롱을 쉽게 여닫을 수 있게 만든 장치로 한번 흔들리면 얼마 지나지 않아 고장 난다. 애초에 제대로 관리하는 것이 중요하다는 의미인데, 우리 몸의 관절 중 원래 흔들리게 설계된 곳이 있다. 바로 무릎이다. 자유로운 움직임을 위해 다소 불안정하게 고정된 것으로, 이는 곧 무릎은 쓰면 쓸수록 닳는다는 뜻이다. 무릎을 쓰지 않아야 무릎 건강을 지킬 수 있는데, 이는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무릎은 매일 일상생활만으로도 엄청난 하중을 견디고 있기 때문. 한 걸음마다 무릎이 받는 하중은 체중의 1.5~3배로, 30~50대 성인 여성의 평균 몸무게인 58kg을 기준으로 생각하면 한 걸음마다 무릎은 최소 87kg의 하중을 견딘다. 100걸음을 걸었다면 무릎은 쌀가마니 100개에 해당되는 무게를 견딘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통계에 따르면 2015년부터 2019년까지 무릎관절증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는 매년 7만 명 이상 꾸준히 증가했다. 2019년 기준 전체 환자의 50% 이상이 65세가 넘으며 50대 환자 수도 상당하다. 약 504만 명의 관절염 환자 중 23%에 해당하는 118만 명이 50대였다. 이는 곧 통상 노인이라고 여기는 만 65세 이상의 어르신만 무릎관절을 걱정해선 안 된다는 것을 의미한다.

여성의 경우 더욱 주의가 필요하다. 생물학적으로 여성은 남성보다 무릎이 손상되기 쉽기 때문. 남성에 비해 넓적다리뼈와 정강이뼈를 이루는 각도가 커서 무릎이 더 불안정하고, 관절이 유연해 같은 힘을 받더라도 남성보다 더 불안정하다. 다리는 한번 어긋나면 치료하기 까다롭다.

특히 무릎 연골은 불과 몇 mm만 손상을 받아도 원래대로 돌이킬 수 없고, 연골 손상으로 걸음걸이가 어긋나면 연골이 닳고, 심한 경우 무릎뼈가 마모돼 무릎 건강은 더 악화되기 십상이다. 아무리 좋은 기술과 헬스케어 도구가 있을지라도 자신의 몸보다 훌륭한 것은 없다. 즉 내 무릎으로 오랫동안 걷기 위해선 스스로 무릎을 지키는 법을 터득해야 한다는 의미다.

무릎 건강 자가 진단 리스트

✔ 무릎을 구부릴 때 통증을 느낀다.
✔ 무릎을 완전히 구부리는 것이 힘들다.
✔ 무릎을 구부렸다가 펼 때 통증을 느낀다. 앉아 있을 때 다리를 완전히 펴는 것이 어렵다. 무릎에 통증이 있다가 없어진 적이 2회 이상이다.
✔ 무릎을 심하게 부딪친 적이 있다.
✔ 무릎에 삐걱거리는 느낌이 있다.
✔ 무릎 앞쪽이 뻐근하게 아프다.
✔ 무릎이 일주일 넘게 부어 있다.
✔ 운동 후에는 무릎 주위가 붓는다.
✔ 걸을 때마다 무릎에 통증을 느낀다.
✔ 걸을 때 무릎을 약간씩 구부려야 하는데, 구부리기가 어렵다.
✔ 어떤 날에는 걸을 때 다리에 힘이 빠지듯 주저앉고 싶을 때가 있다.
✔ 한 달에 한 번 이상 무릎이 아픈 경험이 있다.
✔ 계단을 오르내리거나 앉았다 일어날 때 통증이 있다.
✔ 계단을 내려올 때 무릎에 쿡쿡 쑤시는 통증이 있다.
✔ 서 있을 때 무릎뼈 바로 아래가 아프다.
✔ 평소에는 괜찮다가 높은 구두를 신고 걸으면 무릎이 아프다.
✔ 오래 앉아 있거나 서 있다가 움직이면 무릎이 부드럽게 움직여지지 않는다.
✔ 무거운 짐을 든 이후 걸을 때마다 무릎 안쪽 부분에 통증을 느낀다.
✔ 서 있을 때 다리 모양이 무릎 안쪽으로 휘는 것처럼 보인다.
✔ 현재 폐경이 진행되고 있거나 폐경 이후다.
✔ 현재 과체중이거나 비만이다.

2개 이상의 항목에 해당하는 증상이 있다면 먼저 병원에 가서 정확한 진단을 받아야 하며 골다공증의 위험이 없는지도 함께 검사해야 한다. 또한 무릎 건강에 주의해야 하고, 생활 습관의 교정과 다리근육을 강화하는 근력 강화 운동, 냉·온찜질을 하면 도움이 된다.

CREDIT INFO

에디터
김지은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참고도서
<하버드 통증 강의(무릎, 엉덩관절)>
2021년 11월호

2021년 11월호

에디터
김지은
사진
게티이미지뱅크
참고도서
<하버드 통증 강의(무릎, 엉덩관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