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COOKING

COOKING

깊어지는 차와 향

아름다운 다구와 심신의 안정을 돕는 향, 은은한 맛까지…. 차를 즐기지 아니할 이유가 없는 계절이다.

On October 21, 2021

탐미주의자의 다구

차는 허기를 달래기 위해 먹는 음식이 아니다. 나를 위해 혹은 함께 마시는 이와 대화를 나누면서 그 맛과 향을 음미하는 음식이다. 차의 맛과 향, 찻자리의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릴 아름다운 다구와 함께라면 당신의 찻자리는 더욱 여유롭고 편안해진다.

3 / 10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30-468844-sample.jpg

 


1 철분 함량이 높은 적토를 사용해 토양의 따뜻한 색을 구현했다. 흙의 질감을 살린 표면에서 자연스러운 멋이 느껴지는 아즈야마의 숙우. 차를 마시기 위해 팔팔 끓인 물을 숙우에 부어 적당한 온도로 식혀 차 맛을 균일하게 만든다. 7만3천원 TWL.

2 우리나라 전통 누비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 김병규 작가의 티 매트. 나뭇결을 품은 패턴과 자연적 색감이 편안한 느낌을 준다. 2만8천원 공예정원.

3 손으로 느껴지는 흙의 질감과 물레 자국이 멋스러운 장훈성 작가의 은사발. 찻잔보다는 큰 형태로 주로 말차를 담아 마신다. 12만원 에리어플러스.

4 사용할수록 색이 변해 점점 멋을 더해가는 청오 김용회 작가의 차집게. 찻잔을 데우거나 찻잔에 담긴 뜨거운 물을 버릴 때 주로 사용한다. 3만8천원 TWL.

5 다완에 말차를 넣는 대나무 소재의 차시. 가격미정 에리어플러스.

6 물과 말차를 함께 저어 거품을 내는 대나무 소재의 차선. 가격미정 에리어플러스.

7 스테인리스 소재의 티 워머. 티 캔들과 함께 사용해 차가 식지 않도록 도와준다. 2만5천원 TWL.

8 트렌드글라스 제나의 MIKO 티포트 차의 색과 모양, 우러나는 모습을 감상하며 차를 즐길 수 있다. 분리 가능한 유리 여과기와 뚜껑으로 구성돼 있다. 6만2천원 TWL.

9 오묘한 오렌지 컬러의 아리타 자기의 찻잔. 4만5천5백원 arki store.

10 미묘하게 번지는 빛의 디테일을 표현하기 위해 흑칠에 가까운 어두운 칠로 마감한 상판에 실크스크린으로 색을 입힌 이윤정 작가의 소반 형태 티 코스터. 4만5천원 공예정원.

11 가야 시대 토기를 모티브로 한 강정은 작가의 티컵&머들러. 투명하고 매끈한 유리 표면에 독특한 옻칠 기법을 접목시켜 독특한 질감의 대비를 만들었다. 19만원 공예정원.

12 간결한 형태로 실용성을 더한 청오 김용회 작가의 산벚나무 소재 다하. 차칙이라고도 하며 차통에서 찻잎을 꺼낼 때 사용한다. 6만6천원 TWL.


향을 듣다

우리는 향을 피워 그 냄새를 맡지만, 향도에서는 듣는다는 뜻으로 '문향(聞香)'이라 한다. 정신을 집중해 마음으로 냄새를 느끼라는 뜻이다. 온몸으로 퍼지는 향을 들으면서 차 맛을 함께 느껴보자.

3 / 10
/upload/woman/article/202110/thumb/49330-468843-sample.jpg

 


1 현무암에 오일을 떨어뜨려 발향시키는 스톤 디퓨저. 핸드메이드로 만든 도자기 용기에 현무암을 담고 오일을 떨어뜨려 발향한다. 샌들우드와 파촐리를 비롯해 나무 향과 어우러진 자연의 향이 심신을 안정시킨다. 11만원 이노홈.

2 파리의 후각적 보물들을 향으로 표현한 센티드 홈 캔들. 벽난로 옆에서 즐기는 꼬냑 한잔의 느낌을 담은 우디 부케 향의 브와 데 상쥬. 300g 9만원 엑스니힐로.

3 8종류의 에센셜 오일이 혼합된 츠타에 사토미의 아로마 캔들 630. 캔들을 켜고 있을 때는 불과 함께, 켜지 않을 때는 뚜껑을 열고 향을 즐겨보자. 7만5천원 에리어플러스.

4, 5 영국 마게이트 연안에서 자생하는 해초와 식물, 돌과 목재 등 향토 재료만을 사용해 조향, 제작하는 핵켈스의 Walpole Bay GPS 23 34N 캔들과 레몬 밤 인센스 콘. 각각 10만1천원, 3만7천원 모두 아키스토어.

6 인센스 콘을 태울 때 사용하는 작은 코퍼 소재의 접시. 2만원 아키스토어.

7 스페인어로 '신성한 나무'라는 뜻을 가진 팔로산토 스틱. 팔로산토는 고대 잉카제국 때부터 귀한 향으로 쓰이며 치유와 정화 작용을 한다고 알려졌다. 우디한 톱 노트와 밀키한 미들 노트가 특징. 2만3천원 온도 by TWL.

8 타원형 볼을 지지하는 네 개의 다리가 달린 스머지 스틱 전용 트레이. 재가 날리지 않도록 디자인한 오목한 형태와 흑색의 조화가 멋스럽다. 3만2천원 온도 by TWL.

9 공간 정화 및 심신 치유를 돕기 위해 식물로 만든 스머지 스틱. 드래곤스 블러드, 화이트 세이지, 여바 산타, 팔로산토로 구성된 스머지 스틱 4종 세트. 3만3천원 온도 by TWL.

CREDIT INFO

에디터
이채영
사진
박충열
스타일링
정재성(Grey ground)
2021년 10월호

2021년 10월호

에디터
이채영
사진
박충열
스타일링
정재성(Grey grou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