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GOURMET

GOURMET

한잔할까요? 홈술족을 위한 보틀 숍

‘홈술족’이 늘어난 요즘, 다양한 술을 전문적으로 취급하는 오프라인 보틀 숍에 다녀왔다. 가족이 모두 모이는 명절, 함께하기 좋은 술, 선물하기 좋은 술을 추천받았다.

On September 10, 2021

3 / 10
예쁜 라벨이 돋보이는 다양한 와인이 진열된 모습.

예쁜 라벨이 돋보이는 다양한 와인이 진열된 모습.

  • 예쁜 라벨이 돋보이는 다양한 와인이 진열된 모습.예쁜 라벨이 돋보이는 다양한 와인이 진열된 모습.
  • 미국 남부식 치킨&와플 메뉴. 미국 남부식 치킨&와플 메뉴.
  • 로고가 눈에 띄는 외관.로고가 눈에 띄는 외관.
  • 오픈형 키친 형태의 감각적인 인테리어. 오픈형 키친 형태의 감각적인 인테리어.

다채로운 색감의 완벽한 조화, 키오스크이피

독일어로 편의점을 뜻하는 '키오스크'와 은평구의 약자인 'EP'를 결합해 만든 '키오스크이피'. 전통주를 만들던 정우연 대표와 독일에서 디자인을 공부한 배민영 매니저 부부가 각자의 재능을 살려 키오스크이피라는 부부만의 브랜드를 만들었다. 와인과 전통주, 맥주 등 다양한 주류를 판매하는데 그중에서도 내추럴 와인이 인기가 높다.

이곳은 추천 주류도 훌륭하지만 감탄을 자아내는 음식 맛으로도 유명하다. 고정 메뉴는 떡볶이와 육회, 그리고 오믈렛. 나머지는 계절의 변화에 맞춰 준비한다. 그중 미국 남부식 치킨&와플은 '단짠'의 정석으로 바삭한 식감이 절정을 이루며 어떤 주류와도 잘 어울린다. 테이블을 이용하려면 예약은 필수니 서두를 것. 이웃처럼 편안하게 드나들 수 있는 따뜻한 공간을 만들고 싶은 부부의 바람처럼 이곳은 생동감 넘치는 다채로운 색감을 가진 온기 가득한 연신내의 사랑방 같은 존재다.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2-sample.png

추천
(왼쪽) "오렌지와 자몽으로 이루어진 향긋한 산미가 인상적이에요. 가벼운 식감의 샐러드, 튀김류 등 어떤 음식과도 잘 어울립니다." 와인워크 오렌지 2019 7만원.
(오른쪽) "내추럴 레드 와인으로 균형감이 뛰어난 와인이에요. 육즙 많은 소고기나 양고기, 파스타에 곁들이면 더 맛있게 즐길 수 있어요." 카베르네 소비뇽 나투르 7만5천원.

주소 서울시 은평구 연서로22길 10-1 클라인하우제 1층 영업시간 평일 오후 4시~10시, 토·일 오후 2시~10시(월 휴무) 문의 0507-1343-8195


3 / 10
한국적이면서도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한국적이면서도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 한국적이면서도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한국적이면서도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 모던한 분위기의 외관. 모던한 분위기의 외관.
  • 다양한 전통주를 즐길 수 있다.다양한 전통주를 즐길 수 있다.

전통주 알리미, 우리술한잔 바앤바틀

온라인으로 지역 특산주를 판매하는 우리술한잔에서 청계천에 전통주 큐레이션 매장을 오픈했다. 옥색 선반 바탕과 어우러진 일월오봉도가 한국적이면서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내는 '우리술한잔 바앤바틀'. 전통주가 생소한 이들을 위한 시음도 가능해 취향에 맞는 전통주를 알아가는 재미가 있다.

낮에는 보틀로만 판매하고, 밤에는 보틀과 잔술, 칵테일을 마실 수 있다. 여기에 1만원만 지불하면 원하는 안주를 직접 가져와 전통주와 함께 즐길 수 있는 서비스도 제공 중이다. 단, 오후 5시 이전에는 향이 강하지 않은 간단한 음식만 가능하니 주의할 것. 집집마다 술을 담고 선물하는 옛 문화가 사라진 지금, 그 문화를 복원하고 술에 담긴 이야기를 전달했을 때 소비자는 술의 맛에 대해서만 평가하는 것이 아니라 멀게만 느껴지던 전통주에 더 가까이 다가갈 수 있다. 술에 대한 역사와 인물, 지역에 대한 이야기를 담은 잡지 <우리술한잔>도 발행하고 있다.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5-sample.png

추천
"맑고 깨끗함이 묻어나는 이름처럼 목 넘김이 부드러워요. 상큼하고 달콤한 맛의 밸런스가 좋고, 차갑게 마시면 더 맛있어요." 청명주 선물 세트 3만5천원.

주소 서울시 종로구 청계천로 57, 1층 영업시간 오후 12시 30분~10시 문의 02-733-0903


3 / 10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 입구부터 감성을 자아내는 웬디스 보틀의 나무 푯말.입구부터 감성을 자아내는 웬디스 보틀의 나무 푯말.
  •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작은 공간을 가득 채운 예쁜 소품을 구경하는 재미가 쏠쏠하다.

프랑스 빈티지 감성, 웬디스 보틀

연남동에 위치한 감성 넘치는 와인 보틀 숍 '웬디스 보틀'은 프랑스 남부의 어느 시골 상점을 방문한 듯 아늑한 공간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나른한 오후 와인 한잔의 여유를 즐길 수 있는 문화를 만들어가고 싶은 서진영 대표의 바람은 웬디스 보틀 곳곳에서 묻어난다. 답답할 수 있는 반지하에 위치해 있지만 큰 창을 내어 햇살을 느끼고, 창문 너머로 식물이 보이는 공간은 빈티지한 소품들로 아기자기한 감성을 담았다.

웬디스 보틀은 내추럴·로제·부티크·피노누아 와인 등 다양한 종류의 와인을 판매하고 있다. 모든 와인은 직접 시음한 뒤 다양한 입맛을 고려해 여러 가지 스타일의 와인을 들여오는 것이 이곳의 원칙. 와인을 처음 접하는 사람부터 와인을 생활화하는 마니아까지 각기 다른 형태의 니즈를 충족시킨다. 특히 다른 곳에서는 쉽게 만날 수 없는 독점 수입 와인이 많아 리미티드한 매력에 빠져 한 번 찾으면 재방문은 필수다.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4-sample.png

추천
"산뜻한 라즈베리와 복숭아, 사과 향이 은은하게 감도는 맛이 특징이에요. 수제 햄이나 감자칩을 곁들이면 더욱 맛있게 즐길 수 있죠." 프리다 로제 트레베네지에 3만7천원.

주소 서울시 마포구 동교로51길 87, 지층 왼쪽 영업시간 화 오후 4시~7시 30분, 수·목·금 오후 1시 30분~7시 30분, 토·일 오후 1시 30분~6시(월 휴무) 문의 010-4945-3995


3 / 10
모던하고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모던하고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 모던하고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모던하고 세련된 매장 인테리어.
  • 전통주로 가득한 술장고.전통주로 가득한 술장고.
  • 심플한 간판이 돋보이는 외관.심플한 간판이 돋보이는 외관.

전통주 국가대표, 애주금호

2019 국가대표 전통주 소믈리에 수상자 천수현 대표가 운영하는 '애주금호'는 내로라하는 애주가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 막걸리부터 고가의 약주나 증류수까지 우리 술을 주제로 한 250여 종의 다양한 스타일의 전통주를 갖췄다. 애주금호는 보틀 숍이면서 바로도 운영된다. 사전 예약 시 매장 내 마련된 작은 공간에서 간단한 음식과 함께 전통주를 즐길 수 있다.

애주금호는 양조장과 지속적인 소통으로 우리 술의 맛을 살리고 균일한 품질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고 있다. 따라서 입점 절차가 까다롭다고. 아직은 우리에게 낯선 전통주의 색다른 매력을 알고 싶다면 애주금호의 연장선인 애주살롱에서 진행 중인 전통주 소믈리에 양성 과정에 참여할 수 있다.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7-sample.png

추천
"안동의 농암종택에서 빚은 일엽편주의 탁주는 선물용으로도 손색없죠. 은은한 향과 맛으로 호불호가 없는 것이 특징입니다." 일엽편주 탁주 3만원.

주소 서울시 성동구 매봉길 50 옥수파크힐스상가 B105 영업시간 낮 12시~오후 10시 문의 010-2732-0120


3 / 10
레터링으로 포인트를 준 외관.

레터링으로 포인트를 준 외관.

  • 레터링으로 포인트를 준 외관. 레터링으로 포인트를 준 외관.
  • 진공포장해 집에서 즐길 수 있는 하몽.진공포장해 집에서 즐길 수 있는 하몽.
  • 다양한 위스키를 만날 수 있는 매장 내부.다양한 위스키를 만날 수 있는 매장 내부.

위스키 애호가들의 성지, 더 위스키 샵 바이배럴

고가인 위스키를 좀 더 합리적인 가격에 즐길 수 있는 '더 위스키 샵 바이배럴'. 위스키로 가득 찬 모습 자체가 인테리어라 느껴질 만큼 위스키 애호가들 사이에서 입소문이 자자한 곳으로 400여 종의 위스키를 만날 수 있다. 삼성동 주택가에 자리 잡은 이곳은 바로 길 건너에 위치한 몰트바 배럴에서 함께 운영 중인데 바에서 다양한 위스키를 접한 뒤 보틀로 구매하는 이들이 많다.

알코올 도수가 높은 위스키는 다른 주류와 달리 오픈 후에도 쉽게 맛이 변질되지 않아 여러 번 나눠 마실 수 있고 식사 후 디저트처럼 조금씩 맛을 음미하며 즐기기 좋다. 또한 상온에 보관한 그대로도 맛이 좋지만 탄산수, 소다, 진저, 토닉워터 등과 섞어 입맛에 맞게 제조하면 색다른 위스키를 즐길 수 있다. 여기에 견과류나 초콜릿, 하몽 등을 곁들이면 완벽한 밸런스를 이룬 맛의 팔레트가 완성된다.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6-sample.png

추천
"이곳을 포함해 전 세계 단 두 곳에서만 만날 수 있는 특별한 위스키입니다. 체리 와인을 숙성시키는 통에 원액을 숙성시켜 맛과 향이 진하죠." 글렌알라키 2008 싱글캐스크 35만원.

주소 서울시 강남구 삼성로107길 7 보아스빌딩 1층 영업시간 낮 12시~오후 9시 문의 02-555-2589


3 / 10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 이국적으로 꾸민 외관.이국적으로 꾸민 외관.
  •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와인과 파스타 면, 올리브 오일 등 각종 식료품도 구매할 수 있다.
  • 이탤리언 레스토랑 보바이갈로의 레시피로 만든 볼로네제 밀키트(2인분).이탤리언 레스토랑 보바이갈로의 레시피로 만든 볼로네제 밀키트(2인분).
  • 이탤리언 레스토랑 보바이갈로의 레시피로 만든 볼로네제 밀키트(2인분).이탤리언 레스토랑 보바이갈로의 레시피로 만든 볼로네제 밀키트(2인분).

행복한 식탁을 위한 데일리 와인, 슈퍼 이딸리아나

아기자기한 이탈리아 골목길에 위치한 식료품점의 분위기를 그대로 담은 보틀 숍 '슈퍼 이딸리아나'. 한남동의 이탤리언 레스토랑 보바이갈로의 오너 셰프인 김나희 대표가 직접 큐레이션한 와인과 간단한 푸드, 요리에 필요한 재료인 파스타 면과 트러플 오일, 통조림 등 식료품을 만날 수 있다. 100여 종의 와인을 갖췄는데 부담 없이 편안하게 즐길 수 있는 2만~5만원대의 합리적인 가격의 와인이 많다. 또한 시즌별로 라인업에 변화를 주어 매달 새로운 와인을 만날 수 있다.

가족이 둘러앉아 도란도란 함께하는, 식탁이 작은 레스토랑이길 바라는 마음으로 시작한 슈퍼 이딸리아나. 이곳의 또 다른 인기 제품은 보바이갈로의 메뉴를 그대로 담은 밀키트다. 볼로네제와 시저 샐러드, 어니언 스프 등의 밀키트는 방부제를 넣지 않고 재료 손질부터 정성을 담아 더욱 맛있다. 가족과 함께하는 따뜻한 저녁 시간, 완벽한 식탁에 와인 한잔을 곁들여보자.
 

/upload/woman/article/202109/thumb/49002-465163-sample.png

(왼쪽) "이탈리아 피에몬테 지역의 코르테제 품종으로 만든 화이트 와인으로, 복합미와 풍부한 아로마, 산미의 밸런스가 좋아요." 가비 니콜라 미나이아 3만9천원.
(오른쪽) "누구나 좋아할 레드 와인입니다. 풍부한 과실 향과 카베르네 소비뇽의 묵직한 타닌, 메를로의 부드러운 조화, 프렌치 오크 바닐라 향의 밸런스가 뛰어나요." 보르고 데이 귀디 5만5천원.

주소 서울시 성동구 금호로 86, 1층 가동 1호 영업시간 화·수 오후 2시~9시, 목·금·토 오후 2시~10시, 일 오후 2시~6시(월 휴무) 문의 010-5646-8988

CREDIT INFO

에디터
이채영
진행
김아름
사진
지다영, 김규남
2021년 09월호

2021년 09월호

에디터
이채영
진행
김아름
사진
지다영, 김규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