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밴드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LIFE

LIFE

웰 슬리핑 필수템

꿀잠을 위한 수면 솔루션

한국은 OECD 국가 중 평균 수면 시간이 7시간 49분으로 최저 수준에 해당한다. 다른 국가의 평균 수면 시간보다 33분이나 덜 자는 우리에겐 짧은 만큼 깊은 잠이 필요하다. 이른바 ‘꿀잠’을 논하며 빼놓을 수 없는 키워드는 바로 질적, 양적으로 충분한 수면을 뜻하는 ‘웰 슬리핑(Well Sleeping)’! 어떻게 해야 질 좋은 수면, 즉 웰 슬리핑을 할 수 있을까?

On February 01, 2018


꿀잠을 위한 첫걸음, 좋은 매트리스

웰 슬리핑을 위해서는 잠이 잘 오는 침실 환경을 조성하는 것이 우선이다. 그 첫 단계는 좋은 매트리스를 고르는 것. 최근엔 매트리스 종류가 매우 다양해졌는데, 스프링 매트리스, 라텍스 매트리스, 메모리폼 매트리스 등이 있다. 이 중 스프링 매트리스는 가장 대중적이면서도 기본 기능에 충실해 꾸준히 인기를 끄는 제품이다. 이렇게 다양해진 매트리스 중 나에게 꼭 맞는 매트리스를 고를 때, 스프링과 함께 매트리스 상단의 탑퍼도 중요하게 고려해야 한다. 탑퍼는 사용자가 누웠을 때 몸에 느껴지는 푹신함을 결정짓는 요소이기 때문. 또한 오래 사용하다 보면 표면의 오염과 매트리스 변형 등이 생기기 때문에 탑퍼 선택은 더욱 깐깐하게 할 필요가 있다. 매트리스는 마냥 푹신해도 안 되고, 매우 딱딱하다고 해서 좋은 것도 아니다. 자신의 수면 습관이나 체형, 허리 상태 등에 따라 경도를 선택해야 한다. 또한 자신의 몸에 딱 맞는 경도의 매트리스라도 시간이 지나면 모양이 바뀌기 마련. 질 좋은 수면을 위해서는 5~6년에 한 번씩은 매트리스를 교환하는 것이 좋다. 이 모든 과정이 번거롭다면 정기적으로 매트리스를 케어해주는 렌탈 서비스를 이용하는 것도 방법이다.
 

3 / 10
/upload/woman/article/201801/thumb/37388-280622-sample.jpg

 

 

인플루언서 맘, 김효은이 고른 매트리스

실용적인 살림 정보를 블로그 및 SNS에 공유하며 수많은 팔로어를 보유하고 있는 인플루언서 맘, 김효은 씨. 그녀는 최근에 자고 일어나도 개운치 않거나 허리 아픈 일이 잦았다. 침대 매트리스가 이유인 것 같아 매트리스 방향을 바꿔도 봤지만 별 효과를 보지 못했다. “매트리스를 바꿀 결심을 하고 요 근래 대부분의 시간을 매트리스를 고르는 데 투자했어요. 생각보다 매트리스 종류가 다양하다 보니 그만큼 고르기도 어렵더라고요.” 기나긴 고민 후 김효은 씨가 선택한 것은 바로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렌탈’.

그녀는 매트리스 매장에서 잠깐 앉아봐선 어떤 매트리스가 좋고, 내 몸에 맞는 건지 알 수 없는 점이 가장 고민이었다. 하지만 코웨이는 찾아가는 ‘오토매칭 서비스’로 수면 습관, 체형, 체압을 측정해 사용자에게 꼭 맞는 경도의 매트리스를 찾아준다는 점이 마음에 쏙 들었다. “제 몸과 맞는 경도의 탑퍼로 바꾼 뒤 확실히 수면의 질이 높아졌어요. 매트리스를 사용하는 기간 동안 내 몸과 바로 맞닿는 위생탑퍼를 2회 교체해주고, 경도 선택이 가능한 맞춤탑퍼를 1회 교체해주기 때문에 매트리스의 탄탄함과 쾌적함을 오랫동안 유지할 수 있다는 것도 큰 장점이에요.” 먼지에 예민해 침구 청소기를 애용했다고 말하는 김효은 씨. 특히 문을 활짝 열어두고 청소라도 하는 날이면 침대 위 먼지가 눈에 보여 침구 청소기 사용에 여념이 없었다.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렌탈을 이용한 후로 침구 청소기는 창고 안에 고이 모셔두었다. 홈케어 닥터가 4개월에 한 번씩 방문해 전문 침구 청소 장비로 꼼꼼히 관리해주기 때문이다. “매트리스가 웰 슬리핑의 가장 중요한 첫 단계임을 이제라도 알게 돼서 다행이에요. 조만간 아이들 매트리스도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렌탈로 바꿔볼 예정이에요. 그럼 가족 모두가 더욱 달콤한 잠을 잘 수 있겠죠?”
 

3 / 10
/upload/woman/article/201801/thumb/37388-280619-sample.jpg

 

_렌탈 기간 동안 위생탑퍼 2회, 맞춤탑퍼 1회 교체로 쾌적하고 위생적인 수면 환경을 만들어준다. 코웨이 트리플체인지 매트리스는 월 3만6천9백원. _수면 습관, 체형, 체압 등을 분석해 사용자의 몸에 꼭 맞는 매트리스 경도를 찾아주는 코웨이 매트리스 맞춤 케어렌탈.
 

CREDIT INFO

에디터
고윤지, 최선아(프리랜서)
사진
박충열
문의
코웨이(1588-5200, www.coway.co.kr)
2018년 02월호

2018년 02월호

에디터
고윤지, 최선아(프리랜서)
사진
박충열
문의
코웨이(1588-5200, www.cowa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