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카카오 스토리 인스타그램 블로그 네이버TV캐스트 유튜브 페이스북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ASHION

김희애 vs 김나영 vs 황정음 레벨이 다른 공항패션

On January 26, 2016 0

옷 좀 입는다는 언니들이 공항을 런웨이로 만들었다는 첩보를 입수했다. 레벨이 다른 특급 언니 김희애, 그야말로 패피 ‘나영 킴’, 유니크한 예비 신부 황정음이 그 주인공이다.
 

  • ‘시크룩’ 김희애

    배우 김희애가 화보 촬영을 위해 하와이로 출국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김희애는 윤기가 흐르는 롱코트에 고급스러운 핏의 바지로 편안하면서도 시크한 공항패션을 선보였다. 여기에 빅 사이즈 송치 백을 들어 꾸민 듯 꾸미지 않은 스타일리시한 감각을 드러냈다. 김희애의 송치 백은 ‘CH 캐롤리나 헤레라‘의 15FW 컬렉션의 ‘방돔백’으로 프랑스 파리의 ‘방돔 광장’에서 영감을 받은 백이다. 클래식한 예술미와 현대적인 아름다움이 절묘하게 조화된 것이 특징이다. 무심한 듯, 백과 슈즈의 참고톤을 맞춘 것이 김희애 공항 패션의 포인트.

  • ‘젠더리스룩’ 김나영

    김나영 역시 스타일리시한 패션으로 공항을 런웨이로 탈바꿈시켰다. 세련된 블랙 다운재킷을 포인트로 최신 트렌드 젠더리스룩(성의 구분이 불분명한 패션)을 완벽하게 연출하며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뽐냈다. 김나영 특유의 숏컷 헤어스타일과 보이프렌드 핏 팬츠가 보이시한 무드를 자아낸다. 거기에 은은한 광택이 도는 숏 다운 재킷을 시크하게 매치했고, 벨트로 허리를 강조해 여성스러움도 놓치지 않았다. 숏 다운 재킷은 ‘몽클레르 그레노블(Moncler Grenoble)’ 제품.

 

‘내추럴룩’ 황정음

‘예비 신부’ 황정음의 공항패션은 유니크했다. 질끈 묶은 헤어스타일에 트렌디한 부츠컷 진으로 황정음식 내추럴룩을 연출한 것. 거기에 선글라스, 단아한 블랙 토트백, 블루 컬러의 패턴 블라우스를 매치시켜 신선함을 더했다. 특히 앞부분이 멋지게 드레이프된 카멜 컬러의 오버사이즈 코트가 시선을 끌었다. 황정음 공항 패션을 더욱 돋보이게 해준 코트는 미국을 대표하는 디자이너 브랜드 ‘다이앤 본 퍼스텐버그(DVF)’의 2015 가을 신제품 ‘할로우(HARLOW)’ 코트.

Credit Info

진행
하은정 기자
E-Mail
haha@seoulmedia.co.kr
사진
DIMACO 제공

2016년 02월호

이달의 목차
진행
하은정 기자
E-Mail
haha@seoulmedia.co.kr
사진
DIMACO 제공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