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트위터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Radar

TIME FOR HEALING

On August 24, 2017 0

<나일론> 크루가 발 빠르게 포착한 새롭고 재미있는 뭔가를 인스타그램과 이곳에 담았다.

@seomjoo.kim

@seomjoo.kim

@seomjoo.kim

@heedorinim

@heedorinim

@heedorinim

  • 김섬주

    산에 오르면 감정이 단순해진다. 이런저런 걱정들로부터 자연스럽게 멀어지니까. 무언가 바뀌지는 않지만, 새로운 에너지가 생긴다. 그래서 난 주말마다 산에 오른다. 몸과 마음이 모두 건강해지는 가장 좋은 방법! #마니산 #등산에반젤리스트 #트레킹

  • 강희정

    방콕의 세인트레지스 호텔. 풀장의 전망이 완전 대박이다. 날씨도 좋고 기분도 좋고…. 벌써 집에 가기 싫다. 이번 여행은 시작부터 예감이 좋다. #여행스타그램 #태국 #stregisbangkok

@c1earing

@c1earing

@c1earing

@jinyoung

@jinyoung

@jinyoung

  • 조현수

    다양한 크루아상을 맛보고 싶다면 추천하는 카페. 넓고 자리도 많아 혼자 책을 읽거나 노트북을 하기도 좋다. 바삭하고 쫄깃한 크루아상을 아몬드 크림에 찍어 먹으니, 프랑스에서 먹던 맛이 생각난다. #조돌카페 #여의도카페 #마호가니

  • 박진영

    아침에 수영을 하고 돌아와 그림을 그리면 그렇게 개운할 수가 없다. 점점 더 짙어지는 나의 운주라이프. #올빼미족 #아침엔수영 #오후엔그림

@arnodemuffin

@arnodemuffin

@arnodemuffin

@lazygy

@lazygy

@lazygy

  • 김소리

    비가 추적추적 내리던 장 보러 가는 길. 골목길에 예쁜 꽃들이 떨어져 있었다. 그냥 기분이 좋아졌다. #rain #umbrella #flower 

  • 신가영

    4년 전, 처음 간 뉴욕은 엄청난 눈보라가 몰아쳤다. 뜨끈한 국물을 들이켜고 싶어 들어간 쌀국숫집. 너무 맛있어 식당 이름도 모른 채 허겁지겁 먹고 나왔는데, 다시 찾은 뉴욕에서 남자친구가 맛집이라며 데려간 베트남 음식점이 그곳이라니. 얼마나 반갑던지. #newyork #saigonshack #맛집

@q2han

@q2han

@q2han

@min_eu

@min_eu

@min_eu

  • 한규원, 한규진

    최근에 발견한 신사동의 식물학 카페. 새로운 장소, 특히 독특한 카페를 좋아하는 우리에게 딱! 플라스크와 실험실의 가운을 입은 바리스타까지, 흥미로운 디테일을 찾는 재미가 쏠쏠하다. 긴장을 풀고 멋진 커피 한잔하며 휴식을 취하기 좋은 곳이다. #sikmulhak #phytology #laboratoty

  • 우민이

    “여행 갈까?” 말 나오기 무섭게 친구들과 제주도로 떠났다. 여유롭게 보낸 1박 2일. 서울에서 1시간 거리에 이런 휴양지가 있다니. 너무나도 행복하다. #jeju #여행 #muted_trip

@yen_tak

@yen_tak

@yen_tak

@jejebabyxx

@jejebabyxx

@jejebabyxx

  • 이예지

    접시도 탐나고 플레이팅도 예쁘다. 서울의 예쁜 카페를 찾아다니며 포스팅하기. 나만의 기분 전환법. #루루디 #케이크 #카페투어

  • 유지혜

    짧은 시간, 낯선 집에서 살고 있다. 그래서 나의 아침은 여행과 더욱 닮았다. 단출하게 챙겨 온 내 나무 책상에서 간단한 아침 식사. #morning #breakfast #ikea

@ youlikedmebecauseiwasblue

@ youlikedmebecauseiwasblue

@ youlikedmebecauseiwasblue

진서경

산 정상의 아직 녹지 않은 눈과 굽이굽이 흐르는 파란 강줄기 위 크루즈가 오렌지빛 지붕과 어우러져 사진기를 갖다 대기만 해도 엽서 한 장이 나올 법한 곳이었다. #Blue_Bon_Voyage #Blue_България

<나일론> 크루가 발 빠르게 포착한 새롭고 재미있는 뭔가를 인스타그램과 이곳에 담았다.

Credit Info

EDITOR
KIM JI HYUN

2017년 08월호

이달의 목차
EDITOR
KIM JI HYUN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