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유튜브 네이버TV캐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TREND

CULTURE CALENDAR

이달의 주목해야 할 전시 & 책

On May 27, 2022

/upload/living/article/202205/thumb/51070-488716-sample.jpg

진행 중인 전시 및 공연


~06.05 전시〈A Walk into You〉, 원앤제이 갤러리
~06.18 전시〈코리아 하우스 비전 2022〉, 진천 뤁스퀘어
~06.17 전시〈최정화 : 당신은 나의 집〉, 운경고택
~06.26 전시〈언커머셜(Uncommercial) 한국 상업사진, 1984년 이후〉, 일민미술관 


시작 예정 중인 전시 및 공연


06.01 전시〈The Ella In Umbrella〉 쾨닉 서울
06.10 전시〈앙리 카르티에 브레송 사진전 : 결정적 순간〉 예술의전당 한가람미술관 3층
06.11 공연〈유니버설발레단 : 잠자는 숲속의 미녀〉 예술의전당 오페라극장
06.15 전시〈Forever Free(영원한 자유) – 지구별 모든 생명에게〉 사비나 미술관 2,3층 기획 전시실


이달의 공연

  • 〈소프루〉

    포르투갈어로 ‘숨’, ‘호흡’이라는 뜻의 소프루는 우리가 일상에서 인식하지 못하는 동안 사라져가는 것들에 대해 이야기하는 연극이다. 포르투갈을 대표하는 작가이자 연출가인 티아구 호드리게스는 텅 빈 무대 위에 홀로 서 있는 프롬프터를 통해 ‘사라져가는 직업’에 대한 오마주, 공기처럼 우리에게 꼭 필요하지만 당연하게 여겨져 그만 손안의 모래처럼 사라져가는 존재들에 관해 말한다. 국립극장, 6월 17일~19일.

  • 〈정오의 음악회〉

    오전 11시에 막을 올리는 고품격 국악 브런치 콘서트 <정오의 음악회>는 초여름 무렵 꼭 들러봐야 하는 공연이다. 수준 높은 음악을 한 상 떡 벌어지게 차려놓은 때문이기도 하지만, 소담한 간식을 먹으며 남산의 풍광을 즐기기 위함이 제일 크다. 이달엔 목청 좋은 흥부의 박타는 노래로 시작해, 영화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를 국악 버전으로 즐긴 뒤, ‘님은 먼곳에’로 잠시 추억에 잠겼다가, 국악 심포니로 마무리하는 프로그램 구성까지 완벽하다. 국립극장, 6월 30일.

무용한 것이 가장 아름답다

3 / 10
/upload/living/article/202205/thumb/51070-488719-sample.jpg

 

본격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가 끝나며 몸을 움츠리고 있던 페스티벌 개최 소식이 뜨거운 날씨와 함께 만개하는 중이다. 만약 여러 페스티벌을 꽃에 비유하자면 록 페스티벌은 장미나 작약처럼 화려한 꽃일 테다. 이글거리는 태양 아래 향과 빛깔로 사람을 끌어모으니까. 화려한 꽃의 멋과 향에 취하는 게 좋을 때도 있으나, 어떤 사람들은 진짜배기 꽃이란 역시 가녀리게 자라다 한 떨기의 꽃을 피우는 초화라고들 한다. 그런 마음을 이해할 수 있는 건 때로는 잔디밭에서 즐기는 록 뮤직보다 깃털처럼 섬세한 무용수의 손끝을 보는 일이 더 가슴 떨리게 와 닿을 때도 있기 때문일 것이다. 예술의전당과 대한민국발레축제추진단이 공동 주최하는 ‘대한민국발레축제’가 6월 9일부터 29일까지 열린다. 차이콥스키의 3대 명작이자, 발레의 우아함을 가장 극명하게 드러낸다는 <잠자는 숲속의 미녀>, 한국적 색채와 아름다움을 발레에 접목한 <허난설헌-수월경화>, 김주원 발레리나의 독무가 인상적일 <레베랑스>까지. 이달, 색다른 공연에 목마른 이라면 무용의 아름다움에 빠져봐도 좋겠다. 문의 02-580-1300

CREDIT INFO

에디터
박민정

LIVINGSENSE STUDIO M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