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네이버포스트 카카오 스토리 유튜브 네이버TV캐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SHOP

SHOP&SPOT 모아보기

리빙덕후 필수코스! 들어가면 살 수 밖에 없는 샵 5

On September 18, 2020

한번 들어가면 빈 손으로는 나올 수 없는 매력적인 아이템이 가득한 소품샵을 소개한다.

3 / 10

 

웜그레이테일

따듯한 동물의 숲으로

일러스트레이터 김한걸과 아트 디렉터 이현아의 디자인 브랜드, 웜그레이테일의 단독 쇼룸이 망원동 거리 2층에 오픈했다. 특유의 파스텔컬러와 잘 어울리는 따뜻한 원목 소재 인테리어는 공방 제너럴 그레이의 도움으로 완성됐다고. 한편 커다란 창으로 낮이면 공간 전체에 해가 가득 들어오기 때문에 낮에 방문했을 때 분위기를 한껏 즐길 수 있다.

위치 서울특별시 마포구 포은로 94 그레이스 빌딩


3 / 10

 

마찌

인스타그램에서 시작해 오프라인 쇼룸까지

2013년 블로그를 시작해 2016년 온라인 홈페이지를 오픈하며 본격적으로 이름을 알렸던 디자이너 브랜드 마찌(mazzzzy). 안수지 대표가 ‘나 홀로’ 시그니처 로고인 하트 스티커 세트를 만들며 소소하게 시작했지만, 점차 테이블웨어부터 랩톱 케이스 같은 스테이셔너리까지 카테고리를 넓히며 지금은 7명의 직원이 함께하고 있다. 그리고 많은 준비 끝에 드디어 올 1월 첫 오프라인 쇼룸을 오픈했다. 블로그 시절부터 지켜봐왔던 이들이 매장까지 찾아와주는 것이 고마워 빈손으로 돌아가는 일이 없게 오프라인 매장에는 항상 재고를 넉넉히 준비한다고. 쇼룸엔 감성 사진을 찍을 수 있는 다양한 포토 존이 준비되어 있는데 통유리 건물로 채광이 좋으니 낮에 들르기를 권한다.

위치 서울특별시 마폿구 신촌로4길 5 정원빌딩 2층


3 / 10

 

29CM STORE

컨비니언스 스토어의 새로운 모델,

단순한 은행을 넘어 지역 주민과 함께하는 문화 공간이 되고자 하는 KEB 하나은행의 네 번째 컬처 뱅크 프로젝트 파트너로 온라인 셀렉트숍 29CM가 함께했다. 이번 프로젝트 협업으로 하나은행 강남점에 29CM 최초의 오프라인 숍을 오픈했는데 이곳의 테마는 ‘편의점’. 실제 편의점에서 구매할 수 있는 음식부터, 29CM 온라인 숍에 입점된 브랜드들의 유니크한 생활 소품까지 선보인다.소소한 소품류뿐 아니라 라운지에 놓인 모든 가구에 붙여진 번호 태그를 통해 가구까지 구매할 수 있다. 인디 레이블 ‘리플레이 뮤직’에서 큐레이팅한 트렌디한 음악이 매장에 계속 흘러나오고 음반과 책까지 판매해 더더욱 컬처 뱅크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공간이 됐다. 제품을 둘러보고 나면, 공간에 입점되어 있는 카페 앤트러사이트의 커피를 마시며 쉬어가도 좋겠다.

위치 서울특별시 서초구 강남대로 405 통영빌딩 1층


3 / 10
/upload/living/article/202009/thumb/46090-428258-sample.jpg

 

 

마켓엠 플라스크

서울의 중심에서 만나는 취향

24시간 바쁜 도시, 서울. 그 안에서도 가장 붐빈다는 명동역 근처에 마켓엠이 새로운 공간을 오픈했다. 서점, 카페, 라이프스타일 숍이 공존하는 곳으로 1층 서점 코너에서는 마켓엠이 엄선한 다양한 주제의 서적들을 만날 수 있다. 특별히 이번 시즌에는 서울을 주제로 한 책들을 모아 기획 전시도 하고 있는데, 외국인은 물론 우리도 잘 알지 못했던 서울에 대해 소개한다. 숍 오픈과 함께 마켓엠이 새롭게 선보이는 브랜드 플라스크에서는 기존의 심플하고 깔끔한 원목가구를 벗어나 유쾌하고 재치 있는 디자인의 상품들을 제안한다. 숍에는 문구, 화장품, 패브릭 등 마켓엠의 오리지널 브랜드 외에도 소장욕을 자극하는 색다른 해외 브랜드 제품들도 다양하게 구비되어 있으므로 직접 들러 확인해보자. 2층 카페에서는 커피를 마시며 쉬어갈 수 있고 3층에서는 이번 공간 기획을 함께한 하드웨어 브랜드, 베이거하드웨어의 제품도 만날 수 있다.

위치 서울특별시 중구 퇴계로20길 13


3 / 10

 

데코뷰

트렌디한 감성 충전소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레트로, 보태니컬 콘셉트부터 베이지 톤의 내추럴 무드까지 한 공간에서 색다른 영감을 얻도록 꾸며졌다. 자체 제작한 패브릭 제품으로 알려진 브랜드인 만큼 다양한 소재와 패턴의 커튼, 쿠션 등을 직접 확인할 좋은 기회다. 예술적인 감성을 실용적으로 표현하는 데코뷰는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를 지향하며 파자마를 비롯한 의류, 그릇 등의 리빙 용품을 꾸준히 출시해 인기를 끄는 중. 카페를 함께 운영해 데코뷰가 자체적으로 디자인한 컵에 담긴 음료를 마시며 공간을 즐길 수 있다.

위치 서울특별시 마포구 상수동 262-2

한번 들어가면 빈 손으로는 나올 수 없는 매력적인 아이템이 가득한 소품샵을 소개한다.

CREDIT INFO

월간 리빙센스

디지털 매거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