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EATURE

INTERIOR DESIGN KOREA 2019 - PART 1

인디코 2019 키워드 1-5

On April 02, 2019

국내 대표 건축자재 박람회 경향하우징페어가 글로벌 전시회로 도약하고자 코리아빌드로 새롭게 태어났다. 지난 2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는데, 축구장 11개 규모의 방대한 전시 면적을 자랑했다. 제1전시장에서는 건설, 건축 분야를 선보이는 ‘코리아빌드’가 열렸으며, 제2전시장에서는 인테리어에 대한 모든 것을 모아놓은 ‘인테리어 디자인 코리아(이하 ‘인디코’)’가 자리했다. 한샘, KCC 홈씨씨인테리어 등 국내 최고 건축자재 브랜드 및 미디어 협력사인 <리빙센스>와 윤현상재 등 토털 인테리어∙리모델링 회사들이 대거 참여해 ‘2019 S/S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공개했다. 전시뿐 아니라 컨퍼런스 영역의 확장도 눈길을 끌었다. 건축은 물론 건설, 인테리어, 미세먼지 등 최근 가장 트렌디하고 뜨거운 주제들로 약 300여 개의 컨퍼런스를 개최한 것. 또 국내 정상급 디자이너와 브랜드의 다양한 협업 전시로 볼거리가 넘쳤으며, 주거와 상업 공간의 맞춤형 전문 컨설팅도 제공했다. ‘인디코 2019’를 놓친 <리빙센스> 독자를 위해 그 5일간의 이야기를 정리했다.

PART #1
인디코 2019 키워드 10

PART #2
홈 트렌드 특별전

PART #3
라이프스타일 특별전

PART #4
COLLABORATION

PART #5
트렌드 파빌리온 by 인테리어브라더스

SEMINAR
인디코 2019 컨퍼런스

3 / 10

 

 

PART #1 / INTERIOR DESIGN KOREA FAIR

 

인디코 2019 키워드 10
삶의 질을 향상시키는 인테리어 디자인 페어답게 집과 상업 공간에서 편안함을 느낄 수 있는 소재와 아이템들이 대세였다. 인디코 2019에서 찾아낸 ‘올해의 리빙&인테리어 트렌드 10 by <리빙센스>’를 살펴보자.

 

 VIEW POINT #01 
인테리어 브랜드가 제안하는 2019 S/S 트렌드
인디코 2019에 참가한 인테리어 브랜드들은 자사의 제품을 소개하는 것을 넘어 공간 전체를 선보이며 S/S 트렌드를 선도했다. 덕분에 소비자들은 자신에게 맞는 인테리어 스타일과 제품을 쇼핑하듯 손쉽게 경험하고 선택할 수 있었다. 최대 규모의 전시장을 꾸린 한샘은 ‘내일의 집’을 테마로 4개의 모델하우스를 꾸몄다. 신혼부부, 영유아, 초등, 중등 자녀를 둔 맞벌이 가족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공간에 트렌디한 솔루션을 제공한 것. 집 안 곳곳에 적용된 IoT(사물인터넷) 시스템을 직접 체험하고 실제 판매되는 조명, 침구 등의 소품도 확인할 수 있었다. KCC의 인테리어 전문 브랜드인 홈씨씨인테리어는 2019년 신규 패키지 3종인 오가닉, 소프트, 트렌디를 코리아빌드에서 최초로 공개했다. KCC가 생산하는 건축자재와 협력사 제품으로 스타일링된 공간에서는 미세먼지 방충망 등 창호 제품을 이용한 인테리어가 함께 제안했다. ‘이건(EAGON)’ 역시 창호, 마루, 슬라이딩 도어를 활용한 다양한 콘셉트의 공간 스타일링을 제시했다.

3 / 10
한샘이 제안하는 신혼부부의 거실. 카페 스타일로 꾸며 워라밸을 즐기는 공간이다.

한샘이 제안하는 신혼부부의 거실. 카페 스타일로 꾸며 워라밸을 즐기는 공간이다.

  • 한샘이 제안하는 신혼부부의 거실. 카페 스타일로 꾸며 워라밸을 즐기는 공간이다. 한샘이 제안하는 신혼부부의 거실. 카페 스타일로 꾸며 워라밸을 즐기는 공간이다.
  • 한샘모델하우스의 거실 모습. 한샘모델하우스의 거실 모습.
  • KCC에서 제안하는 주방 공간. 카키와 화이트 컬러가 클래식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KCC에서 제안하는 주방 공간. 카키와 화이트 컬러가 클래식한 분위기를 연출한다.
  • 슬라이딩 도어로 연출한 이건의 부스.슬라이딩 도어로 연출한 이건의 부스.

 

 VIEW POINT #02 
내일을 비추는 국산 조명의 저력
2017년에 시작된 ‘BY 을지로 프로젝트’는 을지로의 조명 상가들과 조명 산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시작됐다. 이들은 국내 유명 디자이너와 조명 브랜드와 협업하며 새로운 조명 작품을 선보이고 있으며 지난해 9월에는 파리 메종&오브제에 출품해 호평을 받은 바 있다. 각종 조명 브랜드의 전시장 사이에서 ‘BY 을지로’의 공간이 유독 관람객들의 발길을 끈 건 조명이 하나의 작품으로 받아들여질 만큼 빛과 오브제가 어우러진 환상적인 공간을 연출했기 때문이다. 유화성과 올룩스는 원형의 평면 조명에 그래픽 패턴을 조합한 오브제 ‘슬로프’를 전시했다. 오세환 디자이너는 크리스마스트리에 장식을 달듯이 걸어서 사용하는 시스템 조명 ‘솔라리스’를 선보여 관람객들의 주목을 받았다. 이밖에도 유토조명과 소동호 작가의 작품 ‘TRAP’, 기아조명이 제작하고 SWNA가 디자인한 ‘버클라이트 시리즈’, 모던라이팅과 유화성 작가가 협업한 ‘Acrobatic’이 전시장을 밝혔다.

3 / 10
/upload/living/article/201903/thumb/41629-361951-sample.jpg

SWNA × 기아조명 ‘버클라이트 시리즈’.

SWNA × 기아조명 ‘버클라이트 시리즈’.

 

 VIEW POINT #03 
4차 산업혁명 시대, 미래의 인테리어
스마트 홈 관련 기업들은 AI 플랫폼과 IoT 가전을 집과 연결시키는 데 주력했다. LG전자는 IoT가 적용된 공기청정기, TV 등으로 집 안 전체를 채운 스마트한 주거 공간을 제시했다. HK네트웍스의 전시장에는 온습도, 일산화탄소, 문 열림을 감지하고 앱을 통해 제어하는 스마트 IoT 센서가 대거 선보였다. 가전기기를 원하는 시간에, 어디서나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 플러그와 조명만으로도 일상이 더욱 스마트해진다. 디지털 사이니지는 스크린이나 빔 프로젝터에 콘텐츠를 전시하고 원격으로 제어하는 플랫폼을 말한다. 건물벽이 스크린처럼 펼쳐지는 미디어 파사드와 각종 공공시설물, 실내 상업 공간에 적용되는 추세. 디지털 프린팅 기술은 벽지를 잉크젯으로 출력하는 등 커튼, 타일, 유리 장식 등에서 이미 다양하게 활용되고 있다. 디지털 사이니지&프린팅 특별관에는 총 8개의 선도 브랜드가 참여했다.

HK네트웍스는 loT 기반의 다양한 액세서리를 소개했다.

HK네트웍스는 loT 기반의 다양한 액세서리를 소개했다.

HK네트웍스는 loT 기반의 다양한 액세서리를 소개했다.

디지털 프린팅을 시연하고 있는 딜리.

디지털 프린팅을 시연하고 있는 딜리.

디지털 프린팅을 시연하고 있는 딜리.

3 / 10
전자제품을 스마트폰앱을 통해 원격 제어할 수 있는 다원디엔에스의 IoT 스마트 플러그.

전자제품을 스마트폰앱을 통해 원격 제어할 수 있는 다원디엔에스의 IoT 스마트 플러그.

  • 전자제품을 스마트폰앱을 통해 원격 제어할 수 있는 다원디엔에스의 IoT 스마트 플러그.전자제품을 스마트폰앱을 통해 원격 제어할 수 있는 다원디엔에스의 IoT 스마트 플러그.
  • 최신 IoT 제품으로 주방을 꾸민 LG전자의 전시장.최신 IoT 제품으로 주방을 꾸민 LG전자의 전시장.

 

 VIEW POINT #04 
휴식을 유도하는 욕실과 주방
인테리어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욕실과 주방이 기본적인 삶의 욕구를 해결하는 것을 넘어 휴식에 방점을 찍고 있다. 효율적이면서도 아름다운 욕실과 주방을 꿈꾸는 소비자들을 위해 각종 신제품, 신기술이 소개됐다. 로얄앤컴퍼니는 ‘로얄 바스 라운지’라는 테마로 23개 협력사와 함께 욕실 트렌드를 선도했다. 투톤 컬러의 수전, 탱크가 없는 콤팩트한 디자인의 양변기와 같은 스타일리시한 욕실 용품을 제안했다. 주방 브랜드의 신제품으로는 백조씽크에서 선보인 싱크볼 ‘팜씽크’가 눈에 띄었다. 싱크볼을 하부장 속에 매립하는 식이 아닌 전면이 드러나는 디자인으로 세련미가 돋보였다. 미콘의 콘크리트 욕조, 윤현상재의 바스 시리즈 등 주방 및 욕실 가구에 묵직한 소재를 과감하게 적용한 사례들이 이목을 끌었다.

미콘의 콘크리트 욕조 제품. 신선한 디자인과 소재의 견고함이 눈길을 끈다.

미콘의 콘크리트 욕조 제품. 신선한 디자인과 소재의 견고함이 눈길을 끈다.

미콘의 콘크리트 욕조 제품. 신선한 디자인과 소재의 견고함이 눈길을 끈다.

백조씽크의 신제품 팜씽크를 소개하는 부스.

백조씽크의 신제품 팜씽크를 소개하는 부스.

백조씽크의 신제품 팜씽크를 소개하는 부스.

3 / 10
테라초 타일로 만든 세면대와 욕조는 윤현상재의 신제품.

테라초 타일로 만든 세면대와 욕조는 윤현상재의 신제품.

  • 테라초 타일로 만든 세면대와 욕조는 윤현상재의 신제품. 테라초 타일로 만든 세면대와 욕조는 윤현상재의 신제품.
  • 로얄바스에서 제안하는 인더스트리얼 스타일의 욕실. 로얄바스에서 제안하는 인더스트리얼 스타일의 욕실.

 

 VIEW POINT #05 
맑은 공기를 꿈꾼다, 미세먼지 특별대전
미세먼지 저감 및 대응을 위한 신제품과 신기술도 한자리에 모였다. 미세먼지를 측정하고 대응하는 모니터링 시스템, 필터부터 시작해 보다 적극적인 변화를 유도할 친환경 페인트 및 건축자재들의 활약이 눈부셨다. 대상테크롤이 내놓은 폴테크는 창에 설치하는 스크린으로 국제특허기술을 활용해 미세먼지를 95~100% 차단하는 제품. 힘펠에서는 스마트 공기정화기 휴벤과 IoT 기능이 탑재된 욕실 환풍기 등을 소개했다. 친환경과 디자인을 만족시킬만한 제안도 눈에 띈다. 컬러에 트렌드를 반영한 던-에드워드페인트는 대표적인 친환경 페인트 브랜드로 디자이너들과 협업해 전시장 곳곳에 컬러를 가미했다. 공기정화 기능과 인테리어를 동시에 해결해줄 플랜테리어를 제시하는 브랜드도 다양했다. 라이프스타일에 맞는 식물을 처방해주는 브랜드 슬로우파마씨의 공간에는 비이커가 화분을 대신했고 무순 씨앗을 약봉지에 담아 제공하는 이벤트가 열렸다.

대상테크롤의 미세먼지 차단 스크린 폴테크.

대상테크롤의 미세먼지 차단 스크린 폴테크.

대상테크롤의 미세먼지 차단 스크린 폴테크.

던-에드워드페인트는 이번 전시에서 환경, 기능, 디자인 모두를 갖춘 페인트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던-에드워드페인트는 이번 전시에서 환경, 기능, 디자인 모두를 갖춘 페인트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던-에드워드페인트는 이번 전시에서 환경, 기능, 디자인 모두를 갖춘 페인트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3 / 10
실내 공기질 전문 기업 힘펠은 환기 시스템의 종류, 선택법을 제시했다.

실내 공기질 전문 기업 힘펠은 환기 시스템의 종류, 선택법을 제시했다.

  • 실내 공기질 전문 기업 힘펠은 환기 시스템의 종류, 선택법을 제시했다.실내 공기질 전문 기업 힘펠은 환기 시스템의 종류, 선택법을 제시했다.
  • 식물 표본을 감각적으로 선보인 슬로우파마씨의 부스.식물 표본을 감각적으로 선보인 슬로우파마씨의 부스.
  • 던-에드워드페인트는 이번 전시에서 환경, 기능, 디자인 모두를 갖춘 페인트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던-에드워드페인트는 이번 전시에서 환경, 기능, 디자인 모두를 갖춘 페인트의 아름다움을 선보였다.

국내 대표 건축자재 박람회 경향하우징페어가 글로벌 전시회로 도약하고자 코리아빌드로 새롭게 태어났다. 지난 2월 20일부터 24일까지 5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는데, 축구장 11개 규모의 방대한 전시 면적을 자랑했다. 제1전시장에서는 건설, 건축 분야를 선보이는 ‘코리아빌드’가 열렸으며, 제2전시장에서는 인테리어에 대한 모든 것을 모아놓은 ‘인테리어 디자인 코리아(이하 ‘인디코’)’가 자리했다. 한샘, KCC 홈씨씨인테리어 등 국내 최고 건축자재 브랜드 및 미디어 협력사인 <리빙센스>와 윤현상재 등 토털 인테리어∙리모델링 회사들이 대거 참여해 ‘2019 S/S 라이프스타일 트렌드’를 공개했다. 전시뿐 아니라 컨퍼런스 영역의 확장도 눈길을 끌었다. 건축은 물론 건설, 인테리어, 미세먼지 등 최근 가장 트렌디하고 뜨거운 주제들로 약 300여 개의 컨퍼런스를 개최한 것. 또 국내 정상급 디자이너와 브랜드의 다양한 협업 전시로 볼거리가 넘쳤으며, 주거와 상업 공간의 맞춤형 전문 컨설팅도 제공했다. ‘인디코 2019’를 놓친 <리빙센스> 독자를 위해 그 5일간의 이야기를 정리했다.

Credit Info

기획
김하양, 김의미, 김보연 기자, 김미경(프리랜서)
사진
김덕창, 이지아, 정택, 안종환, 이근수, 박형인
촬영협조·문의
인테리어디자인코리아(02-6121-6430, indko.co.kr)

2019년 4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김하양, 김의미, 김보연 기자, 김미경(프리랜서)
사진
김덕창, 이지아, 정택, 안종환, 이근수, 박형인
촬영협조·문의
인테리어디자인코리아(02-6121-6430, indko.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