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EATURE

김보연 기자의 MAKE IT WORTH

오늘도 미세먼지 주의

On April 01, 2019 0

익숙함에 속아 소중한 것을 잃어가고 있다.

3 / 10
/upload/living/article/201903/thumb/41609-361653-sample.jpg

1 실질적으로 한국에서 이루어지는 미세먼지에 대한 대책과 계획, 언론 반응 등을 정리해놓은 《굿바이! 미세먼지》. 어떻게 미세먼지를 줄여나갈 수 있을지에 대해 여러 가지 방법을 제안한다. 2 바람이 부는 방향을 보여주는 그래픽 어스널스쿨. 미세먼지는 기류의 영향을 많이 받는지라 종종 확인하는 사이트. 3 초미세먼지, 화학물질, 이산화탄소, 온도, 습도 등 실내 공기 요소를 측정해 실시간으로 실내 공기를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 어웨어 세컨드에디션. 사용자의 실내 공기 데이터를 기반으로 어웨어 전용 앱에서 환기 타이밍을 알려주고 실질적인 공기 질 개선에 필요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4 국내 지역별 미세먼지 농도를 알려주는 앱인 미세미세. 에디터는 천식과 비염 환자로 미세먼지에 취약해 매일 미세먼지 측정 앱을 통해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를 확인하며 미세먼지를 걸러주는 황사 마스크를 착용한다. 5 대기오염의 역사부터 미세먼지의 개념, 생활 속에서 미세먼지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는《오늘도 미세먼지 나쁨》.

1 실질적으로 한국에서 이루어지는 미세먼지에 대한 대책과 계획, 언론 반응 등을 정리해놓은 《굿바이! 미세먼지》. 어떻게 미세먼지를 줄여나갈 수 있을지에 대해 여러 가지 방법을 제안한다. 2 바람이 부는 방향을 보여주는 그래픽 어스널스쿨. 미세먼지는 기류의 영향을 많이 받는지라 종종 확인하는 사이트. 3 초미세먼지, 화학물질, 이산화탄소, 온도, 습도 등 실내 공기 요소를 측정해 실시간으로 실내 공기를 관리할 수 있도록 돕는 어웨어 세컨드에디션. 사용자의 실내 공기 데이터를 기반으로 어웨어 전용 앱에서 환기 타이밍을 알려주고 실질적인 공기 질 개선에 필요한 솔루션을 제공한다. 4 국내 지역별 미세먼지 농도를 알려주는 앱인 미세미세. 에디터는 천식과 비염 환자로 미세먼지에 취약해 매일 미세먼지 측정 앱을 통해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 농도를 확인하며 미세먼지를 걸러주는 황사 마스크를 착용한다. 5 대기오염의 역사부터 미세먼지의 개념, 생활 속에서 미세먼지에 대해 자세히 알 수 있는《오늘도 미세먼지 나쁨》.

환경공학 전공자인 에디터는 한때 대기환경기사 자격증을 준비했다. 시험과목 중 하나인 ‘대기오염개론’은 대기오염의 개념과 원인, 대기오염물질에 대한 전반적인 지식을 요구하는데 당시 암기한 대기오염물질 중에는 현재 우리에게 가장 회자되는 물질도 있었다. PM 10, PM 2.5가 그것. 먼지의 지름이 10µm(마이크로미터)보다 작으면 PM 10 또는 미세먼지라 부르며, 2.5µm보다 작은 먼지는 PM 2.5 또는 초미세먼지라고 부른다. 연필꽂이에 있는 자의 눈금을 확인해보자. 1mm를 마이크로미터로 환산하면 1000µm인데 우리 머리카락 굵기는 50~70µm에 불과하다. 즉 2.5µm의 먼지는 육안으로 구별할 수 없을 정도로, 우리가 상상하는 것보다 훨씬 미세해서 오랜 기간 흡입 시 진폐증을 유발하며 발암물질로도 분류되고 있다. 심각성을 아직 못 느끼겠다면 시간을 거슬러 가보자. 대기오염 사건으로 꼭 암기해야 했던 1952년 영국에서 발생한 런던형 스모그. 심각한 대기오염으로 총 1만2000여 명을 사망에 이르게 한 최악의 사고로 알려져 있다. 발생 원인은 다르지만 테러나 전쟁처럼 많은 이를 죽음으로 내몬 것은 다르지 않다. 미세먼지가 우리에게 끼치는 영향력을 생각한다면 쉽게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 됐다. 당장 미세먼지를 피하느라 정신이 없더라도 미세먼지를 근본적으로 줄이는 방법에 대해 고민해야 한다. 예를 들면 자가용을 타는 대신 대중교통을 이용해 대기의 오염원을 줄이는 방법이라도 말이다. 앞으로 살아갈 나날이 많기에 나와 가족을 위해서라도, 작은 행동이라도 시작해 실질적인 환경 변화에 동참해야 한다.

김보연 기자

김보연 기자

윤리적 소비를 지향하며 그린 라이프를 꿈꾸는 실천가. 사람은 물론 환경, 동물 모두에게 건강하고 가치 있는 소비를 찾아 소개한다.

익숙함에 속아 소중한 것을 잃어가고 있다.

Credit Info

기획
김보연 기자
사진
김덕창
취재협조
어웨어(kr.getawair.com)
참고도서
《오늘도 미세먼지 나쁨》,《굿바이! 미세먼지》

2019년 4월호

이달의 목차
기획
김보연 기자
사진
김덕창
취재협조
어웨어(kr.getawair.com)
참고도서
《오늘도 미세먼지 나쁨》,《굿바이! 미세먼지》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