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PLACE

2월의 NEW SHOP&SPOT #1

생활 속 활력을 파는 라이프스타일 STORE

On February 08, 2019

간결한 외형에 종이에 소묘하듯 독특하게 표면을 처리해 작품에서 툭 튀어나온 듯 느껴지는 작품들. 큰 화병 14만원, 플레이트 12만원, 작은 화병 13만원.

간결한 외형에 종이에 소묘하듯 독특하게 표면을 처리해 작품에서 툭 튀어나온 듯 느껴지는 작품들. 큰 화병 14만원, 플레이트 12만원, 작은 화병 13만원.

간결한 외형에 종이에 소묘하듯 독특하게 표면을 처리해 작품에서 툭 튀어나온 듯 느껴지는 작품들. 큰 화병 14만원, 플레이트 12만원, 작은 화병 13만원.

깊이 사유하고 싶은 누군가의 취향, LAiK residence
프린트베이커리 2층 공간에 아트디렉터 김소형의 프라이빗한 취향을 공유할 수 있는 라이프스타일 스토어가 오픈했다. 그녀의 취향이 가득 묻은 집 같은 공간이자 방문객이 편히 쉬어가는 공간이면 좋겠다는 의미에서 휴식을 뜻하는 라이크(laik)에 레지던스(residence, 거주지)를 더해 네이밍을 완성했다. 다양한 생활공예 제품 외에도 오리지널 빈티지 가구부터 테이블웨어처럼 다양한 카테고리를 갖췄는데, 단순히 예쁘기만 한 아이템이 아니라 예술성을 갖춘 고집 있는 셀렉을 선보일 예정이다. 전시존에서는 <Take a Seat, Sit>를 타이틀로 2월 3일까지 여러 작가가 해석해낸 의자들을 만나볼 수 있다. 취향 없는 무색의 삶을 살고 있어 일상이 지루하게 느껴진다면, 이곳에 들러 누군가의 내밀한 취향을 공유하는 가치 있는 경험을 해볼 것.
위치 서울시 용산구 독서당로 87(한남동) 2층
문의 02-795-5888
영업시간 오전 10시~오후 7시

3 / 10
/upload/living/article/201901/thumb/41238-355009-sample.jpg

 

1 일반 유리 상판에 비해 내구성이 강하고 스크래치 걱정이 없으며 손 지문도 적게 남아 편하게 사용하기 좋은 라인 테이블. 88만5000원. 2 거울의 에지를 둥글게 가공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실린더 거울. 2만9000원.

1 일반 유리 상판에 비해 내구성이 강하고 스크래치 걱정이 없으며 손 지문도 적게 남아 편하게 사용하기 좋은 라인 테이블. 88만5000원. 2 거울의 에지를 둥글게 가공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실린더 거울. 2만9000원.

1 일반 유리 상판에 비해 내구성이 강하고 스크래치 걱정이 없으며 손 지문도 적게 남아 편하게 사용하기 좋은 라인 테이블. 88만5000원. 2 거울의 에지를 둥글게 가공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는 실린더 거울. 2만9000원.

모던한 디자인에 쓸수록 매력 있는 소재감, 테이프라인
테이프라인은 리바트 디자인 팀에서 10년 이상 함께 호흡을 맞춰온 2명의 대표가 론칭한 가구 중심의 신생 라이프스타일 브랜드다. 크기나 부피에 상관없이 전체적인 공간의 느낌을 좌지우지하는 가구의 특징을 강조하고자 이런 이름을 짓게 됐고, 론칭과 동시에 소파와 식탁 같은 거실 가구 라인을 출시했다. 앞으로도 거실 가구 위주로 제품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이들의 제품은 심플하면서 모던한 디자인이 특징이지만 실용적인 소재를 가구에 접목하고자 고민한 점이 눈에 띈다. 출시 이후 가장 반응이 좋았던 다이닝 테이블은 유리 표면을 특수 가공한 ‘벨벳 매트 글라스’라는 신소재로 내구성을 강화했고, 소파 라인은 유해한 화학물질이 방출되지 않는 소재를 접목해 단순히 보기에만 좋은 제품이 아니라 오래 두고 사용하고 싶은 것들이 대부분이다.
위치 서울시 강남구 학동로 17길 6(논현동)
문의 02-511-2636
영업시간 오전 11시~오후 6시(월요일 휴무)  

3 / 10

 

 

누군가와 나누고 싶은 물건이 가득한 곳, sogno there42
웨딩 주얼리로 오랫동안 사랑받아 온 소그노가 삼청동 본점과 가까운 곳에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을 오픈했다. 평소 다양한 편집숍 방문을 즐겼던 대표가 애정을 갖고 있던 브랜드들의 아이템 중에서 셀렉한 제품들만을 선보인다. 삼청동이라는 지역적인 특색 덕에 국내 신진 디자이너들의 작품을 주로 만나볼 수 있다. 그동안 소그노가 선보였던 웨딩 주얼리는 커플만을 위한 아이템들이지만 라이프스타일 편집숍인 만큼 엄마와 딸, 자매같이 둘이라는 단어가 뜻하는 영역을 폭넓게 해석하고 향초처럼 가볍게 둘이서 나눠 가지기 좋은 것이 많다. 대부분 심플한 외형에 톡톡 튀는 컬러감이 포인트로, 전반적으로 경쾌한 아이템이 많다.
위치 서울시 종로구 삼청로 75-1(팔판동)
문의 02-733-1423
영업시간 오전 10시 30분~오후 8시 30분

1 별도의 촛대 없이도 그 자체로 오브제처럼 사용할 수 있는 향초. 3만9000원. 2 컬러감이 눈에 띄는 테라초 세라믹 시계. 매칭하기 좋은 블랙 컬러도 있다. 각 4만8000원.

1 별도의 촛대 없이도 그 자체로 오브제처럼 사용할 수 있는 향초. 3만9000원. 2 컬러감이 눈에 띄는 테라초 세라믹 시계. 매칭하기 좋은 블랙 컬러도 있다. 각 4만8000원.

1 별도의 촛대 없이도 그 자체로 오브제처럼 사용할 수 있는 향초. 3만9000원. 2 컬러감이 눈에 띄는 테라초 세라믹 시계. 매칭하기 좋은 블랙 컬러도 있다. 각 4만8000원.

3 / 10
/upload/living/article/201901/thumb/41238-355015-sample.jpg

 

Credit Info

기획
권새봄 기자
사진
이지아, 정택

2019년 2월

이달의 목차
기획
권새봄 기자
사진
이지아, 정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