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DECO & ITEM

2018 CUSHION FOUNDATION AWARD #2

CHOICE of BEAUTY MASTER

On December 24, 2018 0

작년에 이어 2018년에도 메이크업 시장에서 쿠션 파운데이션을 빼놓고 말할 수는 없다. 명품 뷰티 브랜드마저 관통했고, 기능을 더한 새로운 제품들이 매일같이 쏟아졌다. 네이버 쇼핑판 뷰티 분야에서도 1년 내내 상위에 랭크되었는데, 뷰티 전문가들은 쿠션 파운데이션의 홍수 속에서 어떤 제품을 ‘픽’했을까?

PART 2 CHOICE of BEAUTY MASTER
뷰티 최전선에서 각종 신제품을 가장 먼저 만나고 다양하게 접하는 메이크업 아티스트와 뷰티 전문가들에게 물어봤다. 국내 유통업체를 통해 살펴본 결과 대부분의 사람들은 커버 위주의 제품을 선택했지만, 전문가들은 피부 상태에 따라 선택하는 노하우를 선보였다.

 

 by Make-up Artist 

/upload/living/article/201812/thumb/40836-347461-sample.jpg

1 하나(프리랜서 메이크업 아티스트) “악건성에 피부가 얇아 두꺼운 커버감의 쿠션에는 거부감이 유독 심했다. 가볍고 얇게 발리고,촉촉함까지 있어 이 쿠션으로 메이크업을 한 날에는 피부가 좋아 보인다는 소리를 자주 들어서 한동안은 이 아이와 함께할 듯하다.” UV 미스트 쿠션 15g×2 5만원대 헤라.
2 김수연(끌로에본점 실장) “피부가 예민해서 평소에는 선크림만 바르는 편이다. 화해 앱에서 발견하고 사용 중인데, 현재까지 트러블 없이 쓰고 있어 정말로 만족한다. 한두 번 패딩으로 얼굴 전체를 펴 바르는데 작은 잡티를 커버, 정돈하고 시간이 지나면서 예쁘게 톤을 맞춰준다. 촉촉한 것이 강점인데, 환절기에는 기초 케어 시 히알루론산 세럼을 섞어 바른 뒤 쿠션을 두드리면 하루 종일 물광이 가득하다.” 워터-풀 CC쿠션 퍼펙트 피니쉬 SPF50⁺/PA⁺⁺⁺ 15g×2 5만원 숨37˚.
3 이경은(하르앤뮤 원장) “촬영하다 알게 된 리엔케이 스팟 앤 라이트 듀오 팩트 TX. 광채 핑크밤과 무겁지 않은 자연스런 광 파운데이션의 조화가 많은 팩트 중 자꾸 손이 가는 아이템이에요. 생얼이고 싶을 때 광채 핑크밤을 발라 얼굴 톤업과 결을 정리하고 하이라이트 부분만 팩트로 눌러주면 감쪽같은 내 피붓결로 만들어주는 마법 같은 팩트!” 셀 리커버리 벨벳 앰플 쿠션 SPF50⁺/PA⁺⁺⁺⁺ 14g×2 5만7000원 리엔케이.
4 서희영(제니하우스 서래마을) “컬러가 다양해 선택의 폭이 넓고 화사하면서도 건조함 없이 오랜 시간 지속된다. 이것저것 많이 써봤지만 두꺼워 보이지 않으면서 커버력은 좋고 얇아 보이면서도 땅김 없이 지속력이 좋아 많이 애용하고 있다.” 이정이(재클린뷰티샵 부원장) “입생로랑은 유분 쪽보다는 수분감을 채워주면서 밀착력과 파우더리하게 마무리돼 하루 종일 보송한 느낌을 받는다.” 뷰티 르 쿠션 엉크르 드 뽀 잉크 쿠션 파운데이션 SPF23/PA⁺⁺ 14g 7만9000원대 입생로랑. 

/upload/living/article/201812/thumb/40836-347457-sample.jpg

5 임서진(보보리스네트웍 부원장) “원 플러스 원 행사를 해서 디 오지리널 텐션 팩트 퍼펙트 커버를 친구랑 나눠서 샀다. 당시 트러블이 심각해서 강력한 커버가 필요했는데 생각보다 커버력도 너무 좋고 유지력도 좋았다. 사계절 사용하기에도 부담 없고, 커버력을 요하는 사람과 유분이 많은 사람에게 추천한다.” 글로우 앰플 팩트 12g 2만4000원 미샤.
6 주시연(메이크업 아티스트, 더쎄컨) “주근깨가 있지만 완벽한 커버를 위해 두텁게 바르는 걸 좋아하지는 않는다. 자연스러운 베이스를 좋아하기에 커버력이 있는 제품을 얇게 펴 바르는 걸 선호한다. 저녁까지 유지력이 좋았고 다양한 색상이 많아서 피부에 따라 선택할 수 있어 좋다.” 애니쿠션 올데이 퍼펙트 SPF50⁺/PA⁺⁺⁺ 15g 2만원 에뛰드하우스.
7 박은진(휘오레블룸 원장) “처음 출시한 뷰티 제품이라 신경을 많이 썼다는 것을 느낄 수 있었다. 색상이 다양해서 더 좋았다. 가볍게 밀착되고 은은한 광택도 있어서 얼굴 전체를 고급스럽게 연출한다.” 수이(보보리스 원장) “평상시 쿠션은 중간에 수정용으로만 사용한다. 원래 민감한 피부라 처음부터 사용하면 밀착력이 약해서, BB를 사용하고 코 옆 골에는 쿠션을 사용해서 커버를 하는데, 다른 것보다 밀착력이 좋아 피부가 매끈하게 정리된다. BB 대신으로도 다른 쿠션보다 좋다.” 뷰티 사틴-매트 쿠션 컴팩트 SPF45/PA⁺⁺⁺⁺ 12g 9만5000원 톰포드.
8 한나(제니하우스 프리모 실장) “쿠션 팩트를 사용할 때 양 조절이 안 되는 경우가 많은데 안에 마이크로망이 양 조절을 돕는다. 에센스가 많이 함유되어 있어 촉촉하고 커버력이 좋다. 마무리감은 보송하지만 건조하지 않아서 애용한다.” 쉬어 래스팅 젤 쿠션 12g 5만8000원대 설화수.
9 라재경(브랜드엠 부원장) “평소 애정하던 앰풀의 브랜드 DMCK에도 쿠션이 있다는 것을 보고 구매했다. 피부가 예민해 여러 번 두드리면 붉은기가 올라오는데, 이 쿠션은 한 단계만으로도 커버가 가능하고, 매트하지 않게 촉촉한 앰풀이 얇게 연출해준다.” 앰플 쿠션 SPF50⁺/PA⁺⁺⁺⁺ 16g×2 5만6000원 DMCK. 

 

 

 by Beauty Editor 

/upload/living/article/201812/thumb/40836-347458-sample.jpg

1 고윤지(<우먼센스> 뷰티 에디터) “다크한 피부 컬러에 잘 맞고, 하루 종일 수정 화장 없이 보낼 수 있을 만큼 밀착력과 지속력이 뛰어나다. 그뿐 아니라 온풍기, 에어컨 등 건조한 환경에 피부가 종일 노출돼도 땅김 없이 편안하게 피부 속 수분을 유지해준다.” 아이디얼 블룸 파운데이션 쿠션 SPF 34/PA⁺⁺ 15g×2 9만2000원대 아모레퍼시픽.
2 이지영(<나일론> 디지털 디렉터) “피부톤이 밝아서 21호를 발라도 부자연스럽게 표현되고, 피부에 끈적임이 남는 것이 싫어서 평소에는 선크림만 바르는 편이다. 악건성 피부라 팩트를 바르면 더 건조해 보이고, 모공과 주름 사이에 껴서 더욱 기피했다. 지난여름에 만난 이 팩트는 피부톤과 찰떡처럼 잘 맞는다. 게다가 촉촉하고 매끄럽게 발린다. 잡티와 붉은기는 커버하고 시간이 지나도 주름과 모공에 끼지 않아 마음에 든다.” 뷰티 르 쿠션 엉크르 드 뽀 잉크 쿠션 파운데이션 SPF23/PA⁺⁺ 14g 7만9000원대 입생로랑.
3 황혜진(<얼루어> 뷰티 에디터) “얼굴과 목이 따로 노는 메이크업을 싫어해서 컬러 폭이 넓은 글로벌 브랜드만 애용했다. 그러던 차 헤라에서 블랙 쿠션이 출시됐는데, 컬러 셰이드가 무려 6가지! 게다가 한 듯 안 한 듯 얇게 발리는 밀착력까지 내 취향 저격이었다. 이후에도 수많은 쿠션 팩트가 쏟아졌지만 아직까지 내 파우치에 몸담고 있는 붙박이템은 이 제품뿐이다.” 블랙 쿠션 15g×2 5만5000원대 헤라.
4 안지수(<에비뉴엘> 뷰티 에디터) “평소 피부가 예뻐 보이도록 결만 얇게 정리해주는 베이스 메이크업을 선호한다. 끌레드뽀 보떼 쿠션 파데는 그냥 두드리기만 해도 얇게 발리고, 피붓결을 매끈하게 정돈해줘 원래 피부가 좋은 것처럼 만든다. 가볍고 예쁜 케이스도 마음에 쏙 드는 최애 쿠션.” 래디언트 쿠션 파운데이션 SPF25/PA+++ 12g 11만원대 끌레드뽀 보떼. 

/upload/living/article/201812/thumb/40836-347459-sample.jpg

5 김보나(<마리끌레르> 뷰티 에디터) “피부가 건조하고 각질이 자주 쌓이는 편이라 자칫 베이스 메이크업을 잘못했다가는 메이크업이 금세 들뜨고 때처럼 밀리고 일어나기 일쑤. 나스 쿠션은 도자기같이 은은한 윤광 피부를 만들고 잡티까지 말끔하게 커버한다. 1년 사이에 4통이나 비웠으니 이 정도면 최애 쿠션이 아닐까!” 아쿠아 글로우 쿠션 파운데이션 SPF23/PA++ 12g 케이스 2만3000원, 리필 4만원 나스.
6 황서정(<그라치아> 뷰티 에디터) “촉촉한 텍스처에 비해 커버력이 좋은 편이라 마음에 들었다.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에 발라도 전혀 뭉치거나 들뜨지 않는 게 장점. 플레이트를 눌러야 내용물이 나오도록 되어 있어 프라이머나 수분크림 등을 레이어링하고 싶을 때 한 번에 섞어 바르면 돼 편리하다.” 라이트 벨벳 쿠션 50⁺/PA⁺⁺⁺ 14g 6만원대 메이크업포에버.
7 윤경희(<중앙일보> 스타일팀 기자) “붉은기와 빈번히 올라오는 트러블이 고민인데, 나이가 들면서 피부 본연의 광이 돌 듯 무조건 피부가 좋아 보이는 것을 우선적으로 선택한다. 게다가 살짝 커버가 되면 금상첨화. 바비브라운은 적당히 쫀득한 질감이 프라이머 기능까지 해줘 자연스럽게 건강한 피부톤으로 만들어준다. 데일리에는 내추럴을, 색조 메이크업을 하는 특별한 날에는 롱웨어를 사용한다.” 롱웨어 캡슐 쿠션 하이 커버 SPF50/PA⁺⁺⁺ 13g 6만8000원대 바비브라운.
8 손미현(<싱글즈> 뷰티 에디터) “젤 타입 자외선 차단제를 바르고 촉촉한 질감을 지닌 쿠션 팩트로 메이크업을 하는 편이다. 잡티를 가리는 적당한 커버력과 촉촉하면서도 쫀득한 텍스처 그리고 피부 위에 부드럽게 스며드는 마무리감까지 마음에 들며, 특히 메이크업을 완성하고 1~2시간 뒤 자연스럽게 올라오는 은은한 광채가 하루 종일 지속돼 앞으로도 계속 사용할 예정.” 이혜리(<럭셔리> 뷰티 에디터) “평소 쿠션을 고르는 1순위 기준은 커버력. 붉은기와 모공을 무언가 덧발라 가린다는 느낌이 아니라 본래 모공 하나 없을 것 같은 타고난 듯 좋은 피부로 만들어준다. 꾸준히 사용해보니 커버력보다 마음에 드는 건 고급스러운 피부 표현. 캐비아 워터를 듬뿍 함유해 촉촉하게 발리고 고급스러운 광채가 흐른다.” 스킨 캐비아 에센스-인-파운데이션 SPF25/PA+++ 15g×2 25만3000원 라프레리.
9 김하양(<리빙센스> 뷰티 에디터) “다른 제품을 사용했다가도 다시금 아이오페로 회귀하게 된다. ‘그날’만 되면 눈에 거슬리게 올라오는 잡티를 가볍게 잡아주고, 나의 가장 큰 피부 고민인 모공과 붉은기를 균일하게 커버해주기 때문. 오랜 시간 무너지지 않아 하루 종일 깔끔한 피부로 만들어준다.” 에어쿠션 인텐스 커버 15g×2 4만2000원대 아이오페. 

2018 CUSHION FOUNDATION AWARD

 

BEST SELLER

작년에 이어 2018년에도 메이크업 시장에서 쿠션 파운데이션을 빼놓고 말할 수는 없다. 명품 뷰티 브랜드마저 관통했고, 기능을 더한 새로운 제품들이 매일같이 쏟아졌다. 네이버 쇼핑판 뷰티 분야에서도 1년 내내 상위에 랭크되었는데, 뷰티 전문가들은 쿠션 파운데이션의 홍수 속에서 어떤 제품을 ‘픽’했을까?

Credit Info

기획
김하양 기자
사진
안종환
취재협조
랄라블라(1833-3426), 롭스(080-030-7777), 롯데홈쇼핑(1899-4000), 부츠(1577-3419), 신세계TV쇼핑(1800-0850),지에스홈쇼핑(02-2007-4545), 현대몰(1600-0000), 현대홈쇼핑(2143-2000), 네이버(1588-3830)

2018년 12월

이달의 목차
기획
김하양 기자
사진
안종환
취재협조
랄라블라(1833-3426), 롭스(080-030-7777), 롯데홈쇼핑(1899-4000), 부츠(1577-3419), 신세계TV쇼핑(1800-0850),지에스홈쇼핑(02-2007-4545), 현대몰(1600-0000), 현대홈쇼핑(2143-2000), 네이버(1588-3830)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