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FEATURE

김보연 기자의 MAKE IT WORTH

VEGANISM STYLE

On December 05, 2018 0

지속 가능한데 예쁘기까지 한 비건 패션 아이템.

3 / 10
/upload/living/article/201811/thumb/40714-345785-sample.jpg

1 스카이블루와 카키 컬러의 조합이 유니크한 페이크 퍼. 퍼의 밀도가 높아 무게감이 있고, 골드 프레임에 레드 다각형 유리 단추로 레트로한 무드를 더했다. 비건타이거. 2 업사이클링 브랜드 누깍의 가방. 버려지는 방수천 현수막으로 제작됐다. 누깍. 3 페트병의 유용 성분을 추출해서 만든 폴리에스터 원사로 제작한 니트 백. 플리츠마마. 4 톤다운된 그린 컬러의 코트로 결의 방향에 따라 달라지는 컬러가 위트감을 뽐낸다. 플랫 칼라를 세우면 배색의 원단이 포인트 역할을 해 멋 내기에 좋다. 면과 폴리에스터, 레이온 등 비건 소재로 만들어졌다. 비건타이거. 5 엉덩이를 덮는 심플한 느낌의 페이크 퍼. 레오파드 포인트에 부드러운 촉감을 자랑하는 퍼가 포근한 느낌을 준다. 낫아워스. 6 날씨와 각도에 따라 다채로운 빛을 내는 겨울 바다 느낌을 담아낸 가방. BBYB.

1 스카이블루와 카키 컬러의 조합이 유니크한 페이크 퍼. 퍼의 밀도가 높아 무게감이 있고, 골드 프레임에 레드 다각형 유리 단추로 레트로한 무드를 더했다. 비건타이거. 2 업사이클링 브랜드 누깍의 가방. 버려지는 방수천 현수막으로 제작됐다. 누깍. 3 페트병의 유용 성분을 추출해서 만든 폴리에스터 원사로 제작한 니트 백. 플리츠마마. 4 톤다운된 그린 컬러의 코트로 결의 방향에 따라 달라지는 컬러가 위트감을 뽐낸다. 플랫 칼라를 세우면 배색의 원단이 포인트 역할을 해 멋 내기에 좋다. 면과 폴리에스터, 레이온 등 비건 소재로 만들어졌다. 비건타이거. 5 엉덩이를 덮는 심플한 느낌의 페이크 퍼. 레오파드 포인트에 부드러운 촉감을 자랑하는 퍼가 포근한 느낌을 준다. 낫아워스. 6 날씨와 각도에 따라 다채로운 빛을 내는 겨울 바다 느낌을 담아낸 가방. BBYB.

에디터는 백화점 브랜드의 의류 생산 기술자였던 어머니로 인해 어릴 때부터 의류 샘플, 원단 무더기와 미싱 등 다양한 기구들 속에서 함께 자랐다. 버려지는 자투리 원단을 넣은 큰 봉지들과 새옷으로 만들어질 예정인 원단 뭉치들로 가득했던 일터였다. 돌고 도는 게 유행이라고, 매번 조금씩 달라지는 핏이나 디테일은 힘이 세서 결국 새로운 아이템을 살 수밖에 없다는 것을, 어머니의 일터에서 매번 새롭게 들어오던 원단들과 디자인 의뢰서들, 비슷한 듯 조금씩 다른 옷들을 보며 어렴풋이 느낄 수 있었다. 에디터의 옷장 역시 비슷한 스타일인데도 나름대로 다름을 주장하는 옷들이 수두룩하니 말이다. 그리고 저렴한 가격을 앞세운 SPA 브랜드의 등장으로 인해 더 빠른 주기로 트렌드가 바뀌는 패스트 패션이 강세가 되면서 에디터의 어머니와 같이 직접 손으로 옷을 만드는 기술자들은 일자리를 잃게 되었다. 빠르게 바뀌는 트렌드 탓에 불과 몇 개월 전 산 옷들은 구식이 돼버리고 가격 역시 저렴하기에 새로 사들이는 데 부담스럽지 않았다. 버려지는 옷들은 필연적으로 환경 문제와 연결됐고, 전 세계적인 이슈로 떠오르며 ‘동물 착취 없는, 지속 가능, 업사이클링, 자원 순환’이라는 키워드로 패션계에 비건 바람을 불러일으켰다. 동물의 털 대신 페이크 퍼로 멋을 내고 동물 가죽 대신 인조가죽이나 재활용한 소재로 만든 가방이 더 센스 있는 스타일링으로 각광받는 시대가 온 것이다.

비건 소재 알아두기
인조가죽, 폴리에스터, 아크릴, 면, 리넨, 데님, 캔버스, 극세사, 레이온, 나일론, 고어텍스, 웰론 등

김보연 기자

김보연 기자

윤리적 소비를 지향하며 그린 라이프를 꿈꾸는 실천가. 사람은 물론 환경, 동물 모두에게 건강하고 가치 있는 소비를 찾아 소개한다.

지속 가능한데 예쁘기까지 한 비건 패션 아이템.

Credit Info

기획
김보연 기자
사진
정택
촬영협조
누깍(www.nukak.kr), 낫아워스(@notoursteam), 비건타이거(www.vegantigerkorea.com), 플리츠마마(www.pleatsmama.com), BBYB(www.bbybstore.com)

2018년 12월

이달의 목차
기획
김보연 기자
사진
정택
촬영협조
누깍(www.nukak.kr), 낫아워스(@notoursteam), 비건타이거(www.vegantigerkorea.com), 플리츠마마(www.pleatsmama.com), BBYB(www.bbybstore.com)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