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인스타그램 카카오 스토리 네이버포스트 블로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TREND

새로운 동력 창출하는 'Virtuous'

MAISON & OBJET PARIS 2018

On July 10, 2018 0

라이프스타일 및 인테리어 디자인 전문가들을 위해 새로운 소비자 동향을 분석하고 주요 테마를 제시하는 메종&오브제 파리 2018의 화두는 ‘Virtuous’다.

3 / 10
/upload/living/article/201807/thumb/39160-319766-sample.jpg

메종&오브제 파리 2018 9월의 테마인 ‘Virtuous’를 담은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9월의 테마인 ‘Virtuous’를 담은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9월의 테마인 ‘Virtuous’를 담은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9월의 테마인 ‘Virtuous’를 담은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9월의 테마인 ‘Virtuous’를 담은 작품들.

매년 1월과 9월, 라이프스타일 및 인테리어 업계에 영향을 주고 관련 산업 간 추세를 조명하는 메종&오브제 파리의 인스피레이션 포럼(Inspirations Forum)이 시작 전부터 흥미로운 테마로 이슈를 모으고 있다. 이번 테마인 ‘Virtuous’를 세계적 트렌드 예측 기관인 넬리 로디(NellyRodi)사가 인스피레이션 공간(Inspirations Space) 및 북 카페(Bookshop-Caf)에서 선보일 계획이다. ‘Virtuous’라는 테마를 통해 감각, 유용성 개념에 대해 ‘과소평가’하는 접근 방식에 문제를 제기하고, 모험을 하면서 휩쓸리는 과정을 이해하고 스토리의 일부가 되기를 원하는 새로운 시대의 소비자를 흡수하기 위한 메시지를 전한다. ‘새로운 규칙이 필요하다’는 것에서 시작된 ‘Virtuous’는 이제 일상화되어버린 과도한 자극을 끝내고, 선순환적이면서도 윤리적이고 혁신적인 솔루션이 필요하다는 점에서 착안된 테마. 쉽게 간과할 수만은 없는 이 사회적 문제를 들고 일어나, 인간과 자연을 존중하고, 천연자원을 절약하고, 지식을 후세에 전하며, 예고된 진부화에 맞서 싸우는 선순환을 장려함으로써 궁극적으로 유익한 새로운 동력을 창출해나가자는 점을 강조하고 있다. 매 전시마다 전 세계의 산업&인테리어 디자인 분야에서 뛰어난 인물 중 한 명을 선정하는 메종&오브제 파리는 올해의 디자이너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를 선정했다. 라미 피슐러는 이번 전시회를 통해 그의 다양한 스튜디오 활동과 프로젝트를 총체적인 방식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지난 1월 전시회에서 큰 성공을 거두며 메종&오브제 파리의 주요 행사로 자리 잡은 ‘라이징 탤런트 어워즈’에서는 라비 케이로우즈(Rabih Kayrouz)의 후원 하에 Studio Caramel, Paola Sakr, Carla Baz, Anastasia Nysten, Marc Dibeh, Carlo Massoud 등 레바논의 젊은 디자이너들의 재능을 소개한다. 창의력이 넘치는 나라 레바논을 이번 전시회 주인공 국가로 선정한 메종&오브제 파리는 이를 통해 동유럽과 서유럽 사이의 간극을 메울 뿐 아니라, 창의력의 경계를 지속적으로 확장해나갈 방침이다. 한편, 이번 인스피레이션 포럼은 전시장 개편에 따라 5A 홀 입구로 이전되어 진행된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의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의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의 작품들.

1 Studio Caramel 작품. 2 Anastasia Nysten 작품.

1 Studio Caramel 작품. 2 Anastasia Nysten 작품.

1 Studio Caramel 작품. 2 Anastasia Nysten 작품.

3 / 10
/upload/living/article/201807/thumb/39160-319771-sample.jpg

메종&오브제 파리 2018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의 작품들.

메종&오브제 파리 2018 올해의 디자이너로 선정된 ‘라미 피슐러(Ramy Fischler)’의 작품들.

라이프스타일 및 인테리어 디자인 전문가들을 위해 새로운 소비자 동향을 분석하고 주요 테마를 제시하는 메종&오브제 파리 2018의 화두는 ‘Virtuous’다.

Credit Info

기획
손민정 기자
취재협조
메종&오브제 한국공식사무국 GLI CONSULTING(070-4337-6954, www.maison-objet.com)

2018년 07월

이달의 목차
기획
손민정 기자
취재협조
메종&오브제 한국공식사무국 GLI CONSULTING(070-4337-6954, www.maison-objet.com)

0 Comment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