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패션

패션 디렉터 김지원의 #스타일리그

체크 VS 애니멀

On December 12, 2019

올겨울, 뉴 클래식이 될 자는 과연 체크 패턴인가? 아니면 애니멀 패턴인가?

3 / 10
CELINE

CELINE

  • CELINECELINE
  • THOM BROWNETHOM BROWNE
  • 클래식한 체크 코트와 청바지, 캔버스 운동화, 볼캡으로 전형적인 아이비리그 룩을 선보인 카이아 거버.클래식한 체크 코트와 청바지, 캔버스 운동화, 볼캡으로 전형적인 아이비리그 룩을 선보인 카이아 거버.
  • 지지 하디드에게서는 좀처럼 보기 드문 모범생 체크 룩.지지 하디드에게서는 좀처럼 보기 드문 모범생 체크 룩.

단정한 체크 패턴
“완전히 체크로 뒤덮였네!” 한 행사장에 모인 패션 피플의 옷차림에 모 잡지 에디터가 한마디 내뱉었다. 그도 그럴 것이 말을 한 이는 체크 머플러를, 듣고 있던 나와 후배 기자는 체크 스커트와 체크 코트를, 함께 있던 브랜드 관계자는 체크 케이프를 걸치고 있었다. 이렇게까지 체크에 열광했던 적이 있던가? 체크는 입는 방식에 따라 펑크, 프레피, 트래디셔널 등 다양한 얼굴을 드러내지만, 부르주아의 우아한 패션이 미덕인 이번 시즌만큼은 반듯하게 자란 상류층 자제처럼 클래식한 무드로 즐기는 게 좋겠다. 먼저 체크 아우터 스타일링이다. 테일러링이 잘된 재킷처럼 허리가 살짝 들어가고 어깨에는 패드가 들어가 조금 과장돼 보이는 아우터를 찾는 게 첫 번째 미션. 안에는 두꺼운 스웨터보다 몸에 피트되는 터틀넥 니트 톱이나 빈티지한 블라우스를 매치하는 게 레트로 무드를 내줘서 트렌디해 보인다. 허리선이 높은 핀턱 슬랙스나 무릎길이 플리츠스커트, 혹은 빳빳한 청바지를 매치한 뒤 모범생의 사복 패션처럼 흰 양말에 페니 로퍼를 신거나 클래식한 캔버스 운동화를 신으면 끝. 체크 스커트나 팬츠를 골랐다고? 더 간단하다. 학창 시절 교복처럼 네이비나 블랙, 캐멀 아우터에 부츠를 단정하게 매치하면 2019년식 클래식 룩이 뚝딱 완성된다. 자신이 생각하는 클래식 룩의 대명사인 패션 피플을 한 명 페르소나로 삼아 ‘그라면 어떻게 입었을까?’를 떠올려보면 쉽고 명쾌할 터. 나는 내내 다이애나 세자빈의 사복 패션을 떠올렸다.

3 / 10
COACH

COACH

  • COACHCOACH
  • BOTTEGA VENETABOTTEGA VENETA
  • 컬러풀한 스타킹과 레트로 선글라스로 재밌는 레오퍼드 룩을 연출한 루시 보인턴.컬러풀한 스타킹과 레트로 선글라스로 재밌는 레오퍼드 룩을 연출한 루시 보인턴.
  • CELINECELINE

히피 무드의 애니멀 패턴
강렬한 애니멀 패턴이 이번 시즌 꽤 등장했다. 가장 사랑받은 패턴은 호랑이. 동시대 여성들 마음속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는 다니엘 리의 보테가 베네타가 레오퍼드 롱 코트를 내세운 걸 보니 트렌드임이 확실하다. 코치 역시 노랗고 파란 호랑이 무늬 스웨터와 니트 집업 점퍼를 선보였고, 마크 제이콥스는 풍성한 퍼 코트를, 구찌는 보라색 코트의 안감을, 루이 비통은 드레스의 네크라인을 레오퍼드 패턴으로 채워 포인트를 줬다. 블랙 앤 화이트의 제브러와 관능적인 뱀 패턴은 그 뒤를 이었다. “이제는 리얼 퍼보다 페이크 퍼를 입는 게 더 당당하고 예뻐 보여요.” 얼마 전 함께 점심 식사를 하던 동료가 이야기했다. 자리에 있던 모두가 맞다고 수긍하며 자연스레 동물 보호에 관한 이야기를 한참 나눴다. 그렇다. 우리는 리얼 퍼보다 페이크 퍼가 더 매력적이고, 실제 이그조틱 레더보다 사람이 그려낸 애니멀 패턴이 더 쿨해 보이는 2019년을 살아가고 있다. 물론 어떤 것을 선택하든 개인의 자유지만, 좀 더 멋진 사람으로 보이고 싶다면 ‘이거 실제 동물 아니에요’라고 드러낼 수 있는 조금은 과장되게 그려진 패턴을 선택하는 게 귀여워 보일 터. 그리고 과장된 애니멀 패턴은 자유롭고 재미있는 사고방식을 가진 1970년대 히피처럼 입는 게 베스트다. 나는 긴 머리를 부스스하게 풀어헤치고 흰 티셔츠에 청바지, 퍼 코트를 툭 걸친 제인 버킨을 내내 떠올렸다.

올겨울, 뉴 클래식이 될 자는 과연 체크 패턴인가? 아니면 애니멀 패턴인가?

Credit Info

2019년 12월

2019년 12월(총권 121호)

이달의 목차
EDITOR
김지원
PHOTO
Showbit, Splashnews/Topic
ASSISTANT
김진수

2019년 12월

이달의 목차
EDITOR
김지원
PHOTO
Showbit, Splashnews/Topic
ASSISTANT
김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