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유투브 네이버 포스트

통합 검색

인기검색어

HOME > 오늘의 뷰티

'미란다 글로'의 비밀이 궁금한가요?

On August 26, 2019

3 / 10
/upload/grazia/article/201908/thumb/42638-382298-sample.jpg

슈퍼 푸드 노니를 원료로 한 페이스 오일을 테스트 중인 미란다 커.

슈퍼 푸드 노니를 원료로 한 페이스 오일을 테스트 중인 미란다 커.

몇 번의 시행착오를 거친 후 제대로 완성하기까지 3년 정도의 시간이 걸렸어요.
안전하게 인증 받은 스킨케어 제품을 만드는 것이 목표였고 그러기 위해서는 정확한 결과가 필요했으니까요.
피부에 효과가 없는 화장품을 바르는 건 시간 낭비나 다름없잖아요. 

아름다운 베이비 페이스와 인형 같은 몸매로 전 세계 여성들의 워너비가 된 미란다 커. 세계적인 톱 모델이었던 그녀가 이제는 뷰티 브랜드의 CEO로 터닝하며 ‘제2라운드’ 인생을 새롭게 쓰기 시작했다. 평소 뷰티와 건강한 식생활에 관심이 많은 그녀의 라이프스타일을 반영한 유기농 코즈메틱 브랜드 ‘코라 오가닉스’를 론칭하면서 비즈니스 우먼으로서의 행보에도 시선이 집중되고 있다. 단순히 명목상의 대표 직함만 갖고 있는 것이 아니라 3년 이상의 준비 과정을 거친 열정적인 프로젝트의 결과가 바로 코라 오가닉스다. 실제로 사업의 95%에 대한 소유권이 미란다 커에게 있다. 프라다, 빅토리아 시크릿, H&M 등 무수히 많은 브랜드의 모델로 활약한 미란다 커는 경제지 <포브스>가 선정한 연간 업계 최고의 상위 소득자 랭킹에 수년 동안 이름을 올렸다. 모델로 벌어들인 수익을 코즈메틱 사업에 투자함과 동시에 남편인 스냅챗 창업자 에번 스피걸의 권유로 글로벌 브랜드로의 확장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누워 있기에도 힘든 만삭의 몸으로 여러 인터뷰는 물론이고 공식 석상에까지 모습을 드러내는 미란다 커는 지금도 여전히 건강한 구릿빛 광채를 자랑한다. 일명 ‘미란다 글로’로 불리는 광채 피부에 대해 물었을 때 정작 그녀는 대수롭지 않게 “거울을 별로 보지 않아서 광채가 있는 줄 몰랐어요. 시간이 어떻게 지나가는지 모를 정도니까요. 하지만 확실한 건 제 피부는 저의 일상과 일치한다는 점이에요”라고 말하며 건강한 삶에 집중하고 있음을 강조했다. “저희 아침 식사에는 베이컨이 들어간 샌드위치는 없어요. 그리고 가족 모두 아침에 일어나서 공복에 먹는 것이 셀러리 주스예요. 저와 남편, 아들 플린은 갈아서 마시고 아직 아기인 하트는 작은 플라스틱 주사기에 넣어서 주죠. 저희 모두 좋아해요”라고 말했다.

더불어 슈퍼 푸드로 각광받는 노니에 대한 예찬도 빠지지 않았다. “제 고향인 호주에서는 보라색과 초록색을 띤 과일 나무가 많았는데, 그중에서도 저희 가족은 노니와 아주 친숙했어요. 어릴 적에 할머니가 노니에 대해 알려주신 게 기억나요. 100가지 이상의 비타민과 미네랄을 함유하고 있는 천연 항산화제라고 하셨죠. 그래서 가족 모두 주스로 마셨는데 그때마다 에너지가 생기는 것 같았고 학교에서도 집중이 더 잘되는 걸 느낄 수 있었어요”라고 설명했다.

이처럼 유년 시절부터 노니의 이로운 점을 직접 체감했던 미란다 커는 뷰티를 위한 노니의 효능에 주목했고, 코라 오가닉스의 핵심 원료로 선택했다. 하지만 코즈메틱 성분으로서의 노니를 추출하는 과정은 쉽지 않았다. “첫 번째 샘플에서는 지독한 냄새가 났어요. 단순히 냄새를 없애기보다는 실제로 피부에 좋은 영양이 담겨 있는지 확인하는 게 더 중요했죠. 몇 번의 시행착오를 거친 후 제대로 완성하기까지 3년 정도의 시간이 걸렸어요. 안전하게 인증 받은 스킨케어 제품을 만드는 것이 목표였고 그러기 위해서는 정확한 결과가 필요했으니까요. 피부에 효과가 없는 화장품을 바르는 건 시간 낭비나 다름없잖아요”라고 이야기했다.

브랜드를 론칭한 후 피부염, 습진, 건선 같은 민감한 피부 상태가 개선되었다는 피드백을 받을 때 가장 기쁘다는 미란다 커. “제품을 사용하는 분들이 신뢰해주길 바라죠. 저 또한 그런 믿음을 토대로 만들었으니까요. 사람들의 삶에 더 나은 변화를 줄 수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큰 의미가 있다고 생각해요”라는 그녀의 말에 진심이 묻어났다. 어쩌면 모두가 궁금해하는 ‘미란다 글로’의 비밀은 건강하고 평온한 라이프를 지향하는 그녀의 내면이 만들어낸 아름다움이 아닐까?
 

코라 오가닉스 (Kora Organics)

세계적인 인증기관 코스모스의 에코서트 인증을 받은 유기농 화장품. ‘노니 글로 오일’ 라인을 포함해 천연 항산화, 항염증 효과로 잘 알려진 슈퍼 푸드 노니를 원료로 한 다양한 제품들을 선보이고 있다.

노니 로즈(왼쪽), 
라벤더(오른쪽) 미스트 
각각 100ml 3만8천원.

노니 로즈(왼쪽), 라벤더(오른쪽) 미스트 각각 100ml 3만8천원.

노니 로즈(왼쪽), 라벤더(오른쪽) 미스트 각각 100ml 3만8천원.

노니 
페이스 오일 
30ml 
7만5천원.

노니 페이스 오일 30ml 7만5천원.

노니 페이스 오일 30ml 7만5천원.

노니 브라이트닝 투인원 마스크 
100ml 5만5천원.

노니 브라이트닝 투인원 마스크 100ml 5만5천원.

노니 브라이트닝 투인원 마스크 100ml 5만5천원.

 

Credit Info

2019년 09월

2019년 09월(총권 118호)

이달의 목차
EDITOR
최인실
PHOTO
©Kora Organics